전체뉴스 21-30 / 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서울대 연구팀, 입자물리학 표준모형 오류 단서 발견

    ... 차이가 크다는 점은 표준모형에 오류가 있음을 의미한다. CP대칭성이란 입자를 반입자로 전하를 바꾸거나, 입자를 거울에 비춘 모양으로 좌우를 바꿔도 동일한 물리법칙이 적용된다는 원리다. 표준모형은 4개의 매개입자(강력, 약력, 전자기력, 만유인력)에 따라 움직이는 12가지 근원 소립자(쿼크와 렙톤)가 어떻게 결합하는지에 따라 구성된다. 매개입자 중 강력과 전자기력은 CP대칭성을 따르지만 약력은 대칭성을 위반할 수도 있다. 표준모형이 맞다면 단 하나의 파라미터(매개변수)로 ...

    연합뉴스 | 2016.01.29 00:33

  • thumbnail
    중성자 충돌로 원자핵 깨뜨리면 연쇄반응…1초 10억번 핵분열…엄청난 열에너지 생성

    ... 속에는 핵력이 있다. 양(+)의 전하를 띤 양성자만 있으면 같은 극끼리 서로 밀어내 원자핵을 이루기 쉽지 않다. 중성자가 함께 묶여 있어 핵력을 유발한다. 원자핵이 안정된다. 이 핵력은 생각보다 강력해서 물체 사이에 작용하는 전자기력보다 100배 이상 크다. 양성자와 중성자의 결합시키는 힘이 핵력인 셈이다. 원자력 발전은 우리가 느끼지 못하는 이 핵력을 이용한다. 핵분열을 설명할 순서가 됐다. 빠른 속도로 운동하는 중성자를 특정 원소에 충돌시키면 된다. 그러면 ...

    생글생글 | 2015.11.23 09:03

  • thumbnail
    중성자 충돌로 원자핵 깨뜨리면 연쇄반응…1초 10억번 핵분열…엄청난 열에너지 생성

    ... 속에는 핵력이 있다. 양(+)의 전하를 띤 양성자만 있으면 같은 극끼리 서로 밀어내 원자핵을 이루기 쉽지 않다. 중성자가 함께 묶여 있어 핵력을 유발한다. 원자핵이 안정된다. 이 핵력은 생각보다 강력해서 물체 사이에 작용하는 전자기력보다 100배 이상 크다. 양성자와 중성자의 결합시키는 힘이 핵력인 셈이다. 원자력 발전은 우리가 느끼지 못하는 이 핵력을 이용한다. 핵분열을 설명할 순서가 됐다. 빠른 속도로 운동하는 중성자를 특정 원소에 충돌시키면 된다. 그러면 ...

    한국경제 | 2015.11.20 20:59

  • LG전자, 전기료·무게·소음 낮춘 `칠러` 출시

    ... 방식의 `무급유 인버터 터보 칠러`를 출시합니다. 터보 칠러는 물을 차갑게 해서 냉방을 하는 제품으로, 호텔과 병원, 학교 등 대형 건물에 주로 사용됩니다. LG전자는 마그네틱 베어링 방식을 적용해 윤활유 대신 전류가 만드는 전자기력을 사용함으로써 구조를 단순화시켜 기존 제품보다 무게는 29%이상, 연간유지비는 최대 27%까지 줄였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소음은 68dB(데시벨) 수준까지 낮췄습니다. 박영수 LG전자 칠러BD 담당은 "차별화된 기술력을 기반으로 ...

    한국경제TV | 2015.11.10 10:01

  • thumbnail
    "세계 물리학계의 거대한 변화를 이끌 '초표준모형' 필요성 증명하겠다"

    ... 선정돼 리더연구자 그룹에 편입되며 현재까지 연구를 이어오고 있다. 현재까지 6명의 박사와 수십명의 석사급 연구인력을 배출했다. 현재는 9명의 대학원생과 2명의 외국인 연구 조교수가 연구단을 이끌고 있다. 양자색소역학(QCD) 이론은 전자기력에 음전하와 양전하가 존재하듯 물질을 이루는 최소단위인 쿼크 입자도 3가지 다른 색소전하를 띠고 있고 이들이 상호작용을 통해 힘이 결정된다는 것으로 지난 1973년 처음 밝혀졌다. 이 단장은 "양자색소역학은 자연에 존재하는 ...

    한국경제 | 2015.06.14 19:12

  • thumbnail
    군용 하이브리드 전기추진 차량 나온다

    ... 군용 하이브리드차량 시제품이 처음 나온다. 임종광 국방과학연구소(ADD) 책임연구원과 이현주 연구원은 20일 제주 서귀포에서 열린 한국군사과학기술학회 종합학술대회에 참석, “2030년~2040년께 등장할 미래 전투차량은 전자기력을 이용해 고속으로 포탄을 발사하는 레일건과 화약추진제를 동시에 터뜨려 관통력을 높인 전열포와 같은 신무기를 장착할 것”이라며 이같이 전망했다. 임 책임연구원은 “기존 디젤엔진은 전체 에너지의 7할이 연소와 ...

    한국경제 | 2014.06.20 15:07 | 김대훈

  • 미래전투차량, 전기추진 전망

    ... 군용 하이브리드차량 시제품이 처음 나온다. 임종광 국방과학연구소(ADD) 책임연구원과 이현주 연구원은 20일 제주 서귀포에서 열린 한국군사과학기술학회 종합학술대회에 참석,“2030년~2040년께 등장할 미래 전투차량은 전자기력을 이용해 고속으로 포탄을 발사하는 레일건과 화약추진제를 동시에 터뜨려 관통력을 높인 전열포와 같은 신무기를 장착할 것”이라며 이같이 전망했다. 임 책임연구원은 “기존 디젤엔진은 전체 에너지의 7할이 연소와 ...

    한국경제 | 2014.06.20 14:34 | 최승욱

  • Premium 대한민국을 지키는 연구소 ADD에 가 봤더니...

    ... 대만은 2.6명에 달합니다. ADD는 현재 위협 뿐만 아니라 변화하는 미래전에 대비하는 기술과 무기를 개발중입니다. 정찰용 무인항공기와 초정밀 미사일, 전자전 체계 개발은 물론 신개념의 신무기도 연구하고 있습니다. 전기에너지에 의한 전자기력을 이용해 포탄을 발사하는 레일건이나 무인기및 정밀유도무기를 레이저빔으로 파괴하는 레이저무기 관련 핵심기술을 개발하고 있습니다. 한국의 국방과학 기술 수준은 스웨덴과 비슷한 세게 10위 수준으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우리보다 앞선 나라는 ...

    모바일한경 | 2014.06.17 07:00 | 최승욱

  • 노벨물리학상에 힉스·앙글레르…반세기만에 영예

    ... 이 입자의 존재는 우주 탄생의 원리를 설명하기 위한 가장 유력한 가설인 표준모형(Standard Model)에서 출발한다. 이 표준 모형에 따르면 우주 만물은 12개의 소립자(6개씩의 쿼크·렙톤으로 구분)와 4개의 매개입자(전자기력, 약한 핵력, 강한 핵력, 만유인력)으로 구성된다. 이런 소립자와 힘의 결합이 세상의 모든 물질을 구성한다는 것이다. 가령 원자핵이나 원자핵 속의 양성자 등도 이런 기본 입자가 만들었다는 뜻이다. 힉스 입자는 자연현상에서 관찰할 ...

    연합뉴스 | 2013.10.08 19:47

  • '무한론'을 통해 우주를 해석한다

    ... 기술하는 유례없는 단일 우주이론이다. 현대물리학의 한계에서 출발한 <계급우주론>을 통해 우주에 존재하는 물질체계와 그 물질체계가 그렇게 존재하는 이유를 밝혀낸다. 시간, 공간, 질량 등의 개념을 새롭게 정의하고 만유인력, 전자기력, 블랙홀 등 여러 물리적 현상에 대해서도 새로운 해석을 내놓는다. 저자 엄송일은 “인류는 오늘날까지도 우주의 체계와 법칙을 정확히 인식하지 못하여 명확한 우주 모형을 만들어 내지 못하고 있다”며 “무한한 자연을 무한론적 측면에서 접근하면 ...

    바이오인사이트 | 2013.09.10 13: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