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0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캐디 앞에 두고 '풀스윙'…캐디 코뼈 부러트린 50대 검찰 송치

    ... '앞으로 이동해 다음 샷을 하라'고 안내한 뒤 공을 주으러 갔다. 그러나 A씨는 아무 경고도 없이 그 자리에서 다른 골프공을 꺼내 골프채를 휘둘렀다. 공은 약 10m 앞에 있던 B씨의 안면을 그대로 강타해 코뼈가 부러지는 등 전치 4주의 상처를 입혔다. 당시 그린까지 남은 거리가 150m나 되는 지점에 있어 A씨는 힘껏 '풀스윙'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이런 상황임에도 A씨 일행은 캐디 교체를 요구해 18홀을 모두 다 돈 뒤 귀가했다. A씨는 "일행이 ...

    한국경제 | 2021.05.05 08:30 | YONHAP

  • thumbnail
    국민청원 67만 한중문화타운…中 인민망 등 4개 기관 "사업불가"

    ... 객관성 판단과는 별개로 국민청원이 67만명이 넘어선 현실적인 상황을 고려할 때 원활한 사업 진행이 더는 어렵다고 판단했다"며 "잘못된 사실의 확대·전파로 기관이나 기업 등에 불이익이 없도록 해달라"고 호소했다. 홍천군 북방면 전치곡리 일원 120만㎡에 추진하던 이 사업은 2018년 12월 강원도 등과 업무협약을 했으며, 지난해 1월 자본금 50억원 규모로 특수목적법인(SPC)이 설립된 상태다. 차이나타운이라고 인식하는 일부 단체 등은 "중국의 동북공정과 문화침탈의 ...

    한국경제 | 2021.05.04 19:15 | YONHAP

  • thumbnail
    "학교폭력에 수차례 자살시도" 국민청원…충북교육청 직접 조사

    ... 밝혔다. 청원인은 "가해 학생들이 지난겨울 (제 아이에게) 제설제와 눈을 섞어 먹이고 손바닥에 손소독제를 부은 뒤 라이터로 불을 붙였으며 얼음덩어리로 머리를 가격했다"고 주장했다. 또 "3학년이 돼서는 둔기로 다리를 맞아 전치 5주의 근육파열 진단을 받았고, 제 아이가 소금과 후추, 돌, 나뭇가지를 넣은 짜장면을 먹지 않자 머리를 둔기로 때려 전치 3주의 뇌진탕 피해를 주기도 했다"고 말했다. 청원인은 당일 연합뉴스 통화에서 "지난달 23일 가해 학생이 ...

    한국경제 | 2021.05.03 15:42 | YONHAP

  • thumbnail
    사람 타는데 승강기 문 닫아 다쳤다면…"벌금 100만원"

    ... 1심과 같은 벌금 100만원을 선고했다. A씨는 2019년 5월 서울 서초구의 한 아파트 상가 엘리베이터에서 피해자 B(81)씨가 승강기에 탑승하려는 데도 닫힘 버튼을 눌러 문에 부딪혀 쓰러지게 했다. B씨는 이 사고로 뇌진탕 등 전치 2주의 상해를 입었다. 재판에 넘겨진 A씨는 법정에서 탑승객인 자신에게 엘리베이터 닫힘 버튼을 누르는 것과 관련한 주의 의무가 없고, 문이 닫힌 것과 B가 넘어진 것 사이에는 인과관계가 없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1심은 "수동으로 ...

    한국경제 | 2021.05.03 08:00 | YONHAP

  • thumbnail
    "아빠 지인 중에 경찰 있나요?"…'가방셔틀' 당한 아이가 말했다

    ... "괴롭히지 말라"는 한마디 했으며 수업 시간에 괴롭힘을 당했지만 각 과목 교사들도 이를 묵인했다고 A 씨는 주장했다. 3학년이 됐지만 학폭은 더 심해졌다. A 씨는 "아이가 각목으로 다리를 가격당해 전치 5주(근육파열) 진단을 받았다. 짜장면에 소금, 후추, 돌, 나뭇가지를 넣고 먹으라고 했지만 먹지 않자 머리를 가격해 전치 3주 진단(뇌진탕)이 나왔다"며 분노했다. 피해는 이뿐만이 아니었다. "가방 셔틀 동영상에 ...

    한국경제 | 2021.05.02 13:58 | 김예랑

  • thumbnail
    '여친 외도남' 오해해 흉기 휘두른 30대…징역 5년

    ... 지인 2명을 데리고 나오면서 이 중 1명에게 자신의 휴대전화를 넘겨준 것으로 조사됐다. 이 같은 사정을 몰랐던 A씨가 피해자를 B씨로 착각한 것이다. 흉기에 찔린 피해자는 폐에 손상을 입고 과다출혈로 인한 쇼크에 빠지는 등 전치 4주의 상해를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A씨에게 살인미수 혐의를 적용해 기소했지만, A씨 측은 "피고인은 피해자를 살해할 의도가 없었다"며 특수상해죄를 주장했다. 하지만 1심 재판부는 "피고인은 자신의 행위로 피해자가 ...

    한국경제 | 2021.05.02 07:00 | YONHAP

  • thumbnail
    "제설제 먹이고 손에 불붙여"…피해 중학생 부모의 청원

    ... 가까이 지속됐다"며 "가해 학생들이 지난 겨울 (제 아이에게) 제설제와 눈을 섞어 먹이고 손바닥에 손소독제를 부은 뒤 라이터로 불을 붙였으며 얼음덩어리로 머리를 가격했다"고 주장했다. 청원인에 따르면 피해 학생은 둔기로 다리를 맞아 전치 5주의 근육파열 진단을 받았고 소금과 후추, 돌, 나뭇가지를 넣은 짜장면을 먹지 않자 머리를 둔기로 맞아 전치 3주의 뇌진탕 진단을 받았다. 청원인이 피해 사실을 알게 된 것은 지난달 23일 가해 학생이 페이스북에 올린 일명 `가방셔틀` ...

    한국경제TV | 2021.05.01 20:57

  • thumbnail
    또 학폭 의혹, 이번엔 제천서…"손에 불 붙이고 머리 가격까지"

    ... 가해 학생 수는 5~6명가량 된다. 청원인에 따르면 가해 학생들은 피해자에게 눈과 제설제를 함께 먹이고 손바닥에 소독제를 뿌리고 라이터로 불을 붙이는 등 그 수위가 심각한 것으로 알려졌다. 둔기로 다리를 때려 근육이 파열돼 전치 5주의 심각한 부상을 입기도 했다. 청원인은 "소금과 후추, 돌, 나뭇가지를 넣은 짜장면을 먹지 않자 머리를 둔기로 때려 전치 3주의 뇌진탕 피해를 줬다"고 주장했다. 연합뉴스의 보도를 보면 청원인은 "지난달 ...

    한국경제 | 2021.05.01 20:19 | 안혜원

  • thumbnail
    "제설제 먹이고 손에 불붙여"…제천서 학폭 의혹 불거져

    ... 청원인인 "가해 학생들이 지난 겨울 (제 아이에게) 제설제와 눈을 섞어 먹이고 손바닥에 손소독제를 부은 뒤 라이터로 불을 붙였으며 얼음덩어리로 머리를 가격했다"고 주장했다. 또 "3학년이 돼서는 (제 아이가) 둔기로 다리를 맞아 전치 5주의 근육파열 진단을 받았고 소금과 후추, 돌, 나뭇가지를 넣은 짜장면을 먹지 않자 머리를 둔기로 때려 전치 3주의 뇌진탕 피해를 줬다"고 말했다. 청원인은 연합뉴스와 전화 통화에서 "지난달 23일 가해 학생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

    한국경제 | 2021.05.01 19:51 | YONHAP

  • thumbnail
    80대 할머니 피멍들 때까지 때렸다…요양보호사 경찰 입건

    ... 요양보호사가 경찰 조사를 받게 됐다. 30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노원경찰서는 입주 요양보호사 A 씨를 폭행 혐의로 입건했다. A 씨는 이달 말께 자신이 돌보던 80대 할머니를 얼굴에 멍이 들고 갈비뼈에 금이 가도록 때리는 등 전치 5주 부상을 입힌 혐의를 받는다. 폭행을 당한 할머니의 가족은 A 씨로부터 폭행을 당했다는 말을 전해듣고 지난 7일 경찰에 고소장을 접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할머니 가족은 해당 요양보호사가 소속된 노인복지센터장이 폭행 사실을 ...

    한국경제 | 2021.04.30 21:35 | 김정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