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5,0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80대 할머니 피멍들 때까지 때렸다…요양보호사 경찰 입건

    ... 요양보호사가 경찰 조사를 받게 됐다. 30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노원경찰서는 입주 요양보호사 A 씨를 폭행 혐의로 입건했다. A 씨는 이달 말께 자신이 돌보던 80대 할머니를 얼굴에 멍이 들고 갈비뼈에 금이 가도록 때리는 등 전치 5주 부상을 입힌 혐의를 받는다. 폭행을 당한 할머니의 가족은 A 씨로부터 폭행을 당했다는 말을 전해듣고 지난 7일 경찰에 고소장을 접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할머니 가족은 해당 요양보호사가 소속된 노인복지센터장이 폭행 사실을 ...

    한국경제 | 2021.04.30 21:35 | 김정호

  • thumbnail
    남편 성매매로 성병 걸리자 시어머니 폭행한 며느리 '집유'

    ... 넘겨졌다. A씨는 B씨에게 "자식을 잘못 뒀으니 벌을 받아야 한다"며 무릎을 꿇고 빌게 하고, 흉기로 B씨를 위협하는 모습을 영상통화로 남편에게 보여주며 사과를 요구하기도 했다. 당시 폭행으로 B씨는 뇌진탕 등 전치 2주의 상해를 입었다. A씨는 "남편이 다시는 외도를 하지 못하도록 시어머니를 찾아가 영상통화를 했을 뿐"이라며 혐의를 부인했다. 그러나 재판부는 당시 출동했던 경찰 등 주변 진술과 정황을 토대로 A씨의 혐의를 ...

    한국경제 | 2021.04.30 16:57 | 김명일

  • thumbnail
    사랑니 뽑다가 턱뼈 부러뜨리고 모른 척…공포의 치과

    ... 있다. 치과 측은 현장에서 골절 사실을 확인하고도 별다른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 결국 피해자가 통증을 참아가며 직접 차를 몰고 대학병원 응급실로 가 치료를 받았다. 피해자는 골절된 뼈에 철심을 박아 고정하는 수술을 받았고, 전치 6주 진단이 나왔다. 영구적 치아 신경 손상이 우려된다는 진단 결과도 나왔지만, 치과 측에선 피해 보상은커녕 제대로 된 사과조차 없었다. 해당 치과는 골절을 확인하자마자 사과의 말을 전했었고 과실에 대해선 책임을 지겠다는 입장을 ...

    한국경제 | 2021.04.30 11:15 | 김명일

  • thumbnail
    70대 노인 마구잡이 폭행한 20대 '살인미수' 혐의 송치

    ... 타고 있던 엘리베이터 문이 열리자마자 피해자를 때리기 시작한 것으로 조사됐다. 키 180㎝가 넘는 건장한 체격의 A씨에게 맞은 피해자는 얼굴과 팔에 골절상을 입는 등 심하게 다쳐 치료를 받고 있다. 피해자는 1차 진단에서 전치 6주 판정을 받았으며 추후 종합 진단서를 제출할 것으로 보인다. 피해자 가족 측은 23일 경찰에 A씨를 살인미수 혐의로 처벌해달라며 고소장을 제출했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묵비권을 행사하며 범행 동기를 포함해 어떤 진술도 하지 ...

    한국경제 | 2021.04.30 10:06 | YONHAP

  • thumbnail
    "자는데 왜 깨워" 아내 때리고 목조른 40대 벌금형

    ... 얼굴을 손으로 때리거나 멱살을 잡아 벽으로 밀치고 머리채를 잡아끄는 등 여러 차례 폭행한 혐의를 받았다. 그해 2월 23일에는 술에 취해 자다가 A씨가 자신을 깨웠다는 이유로 말다툼을 벌인 끝에 주먹으로 입술을 때리고 목을 조르는 등 전치 4주의 상해를 입힌 것으로 드러났다. 황씨는 A씨가 자신에게 잔소리하거나 잘난 척한다는 등의 이유로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검찰은 황씨를 벌금 300만원에 약식 기소했지만, 황씨는 혐의를 부인하며 정식 재판을 청구했다. 황씨는 ...

    한국경제TV | 2021.04.28 16:32

  • thumbnail
    잠깨웠다고 아내 때리고 목조른 40대 새신랑 벌금형

    ... 황씨는 A씨가 자신에게 잔소리하거나 잘난 척한다는 등의 이유로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황씨는 그해 2월 23일 술에 취해 자다가 A씨가 자신을 깨웠다는 이유로 말다툼을 벌인 끝에 주먹으로 입술을 때리고 목을 조르는 등 전치 4주의 상해를 입힌 것으로 드러났다. 검찰은 황씨를 벌금 300만원에 약식 기소했지만, 황씨는 혐의를 부인하며 정식 재판을 청구했다. 황씨는 재판에서 A씨가 먼저 물건을 던지거나 목을 할퀴는 등 자신을 공격했다고 주장했다. ...

    한국경제 | 2021.04.28 16:12 | YONHAP

  • thumbnail
    검찰, 소형견 물어 죽인 로트와일러 견주에 징역형 구형

    ... 서울 은평구 불광동 주택가에서 로트와일러에게 입마개를 씌우지 않고 방치해 산책 중인 스피츠를 물어 죽게 하고 그 견주를 다치게 한 혐의(동물보호법 위반·재물손괴)로 재판에 넘겨졌다. 피해 견주는 로트와일러에게 손을 물리는 등 전치 2주의 상해를 입었다. 이씨 측은 "과거 일어난 사건과 이번 사건은 상황이 다르다"며 "미필적 고의를 가지고 로트와일러를 관리하다가 이런 일이 벌어졌다고 하는 건 상식적으로도 이해하기 어렵다"고 주장했다. 이어 "피해 사실에 대해 진심으로 ...

    한국경제 | 2021.04.28 11:44 | YONHAP

  • thumbnail
    "잔소리한다"…결혼 두 달 만에 주먹질한 '무서운 새신랑'

    ... 멱살을 잡아 벽으로 밀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A씨는 또 2019년 2월9일 B씨가 신용카드 내역을 문제 삼자 머리채를 잡아끌고 발로 찬 혐의, 같은해 2월23일 B씨가 술에 취해 잠을 자는 자신을 깨웠다는 이유로 목을 졸라 전치 4주 상해를 입힌 혐의 등도 받는다. 재판 과정에서 A씨 측은 'B씨가 시비를 걸어 집을 나가려던 중 붙잡힌 팔을 뿌리친 사실은 있으나 고의로 폭행한 적 없고, B씨가 먼저 상해를 가해 방어하고자 몸을 눌렀던 것으로 정당방위'라는 ...

    한국경제 | 2021.04.28 10:31 | 조준혁

  • thumbnail
    "기분 안 좋다" 계란 던지고 때려…또래 집단폭행 중학생들

    ... 한 건물 옥상 등지에서 동급생 B(14)군을 주먹으로 수 차례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폭행 과정에서 계란을 던지거나 "다리를 담뱃불로 지지면 보내주겠다"며 B군을 협박하기도 한 것으로 파악됐다. 폭행을 당한 B군은 전치 3주의 상해를 입은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를 안 B군 부모가 이달 초 학교폭력 신고센터(117센터)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수사에 나선 경찰은 A군 등을 상대로 구체적인 폭행 경위와 범행 동기를 조사하고 있다. A군 등은 ...

    한국경제 | 2021.04.28 07:50 | YONHAP

  • thumbnail
    스쿨존서 신호위반한 오토바이 11살 초등생 치어 중상

    ... 앞 도로에서 오토바이를 몰다가 자전거를 타고 횡단보도를 건너던 초등생 B(11)군을 치어 크게 다치게 한 혐의로 기소됐다. A씨는 차량 신호가 적색인데도 신호를 위반해 오토바이를 몰다가 사고를 냈고, B군은 대퇴골 등 다리를 다쳐 전치 4주의 병원 진단을 받았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어린이보호구역에서 각별히 주의해 운전해야 함에도 횡단보도 정지신호마저 위반해 사고를 냈다"며 "죄책이 무겁다"고 판단했다. 이어 "피해자가 사고로 입은 상해의 정도가 가볍지 않다"며 ...

    한국경제 | 2021.04.27 14:3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