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상하이 스캔들' 조사단 귀국…기강 해이로 결론나나

    ... 대한 조사가 외교관의 복무기강 해이 문제로 결론을 내려가는 모습이다. 강갑진 정부 합동조사단장은 이날 귀국하기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스파이 사건으로 결론짓기는 성급하다"며 "기강문제에서 시작됐기 때문에 그런 부분에 조사의 초점을 맞췄다"고 밝혔다. 이번 사건이 외교관의 복무기강 해이 문제로 결론이 날 가능성을 시사한 것이다. 합조단은 지난 13일부터 상하이 총영사관에 대한 조사를 진행하면서 스파이 연루 여부보다 문서보관,보안상태,근무자세,통화내역 등을 ...

    한국경제 | 2011.03.21 00:00 | mincho

  • 합조단 "상하이스캔들, 스파이사건 결론은 성급"

    23일께 조사결과 종합발표 망 정부 합동조사단은 20일 `상하이스캔들'을 스파이 사건으로 결론 짓기는 성급하다고 밝혔다. 강갑진 합조단 단장은 이날 출국에 앞서 특파원들과 인터뷰에서 상하이스캔들을 "(스파이사건으로) 결론 내릴 상황이 아니다"라고 제하면서 "사건의 키를 쥐고 있는 덩씨가 포함되지 않아 스파이여부는 조사 범위에 들지 않았다"고 말했다. 강 단장은 스파이사건 여부와 관련해 "사건의 실체가 뭔지, 초점을 어디에 맞춰야할지 모르겠다"고 ...

    연합뉴스 | 2011.03.20 00:00

  • '상하이 스캔들' 기강 해이로 결론내나

    ... 조사를 마치고 20일 귀국함에 따라 이번 사건의 실체가 밝혀질지 주목된다. 강갑진 정부 합동조사단장은 이날 귀국하기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스파이 사건으로 결론짓기는 성급하다"며 "기강문제에서 시작됐기 때문에 그런 부분에 조사의 초점을 맞췄다"고 밝혔다. 이번 사건이 외교관의 복무기강 해이 문제로 결론이 날 가능성을 시사한 것이다. 합조단은 지난 13일부터 상하이 총영사관에 대한 조사를 진행하면서 스파이 연루 여부보다 문서보관,보안상태,근무자세,통화내역 등을 ...

    한국경제 | 2011.03.20 00:00 | 장진모

  • `상하이스캔들' 합조단 조사 마무리

    ... 19일 상하이총영사관에 대한 마지막 날 조사에 들어갔다. 국무총리실을 중심으로 법무부, 외교통상부 직원 등 총 10명으로 구성된 합동조사단은 날도 밤 늦은 시간까지 막바지 조사를 진행한데 이어 이날 최종 정리를 위한 마무리 조사를 진행했다. 지난 13일 입국한 후 바로 다음날부터 본격 조사에 착수한 합조단은 상하이스캔들의 핵심 인물인 덩모(33)씨와 영사들 관계, 김정기 총영사의 기밀유출 의혹, 비자 대리신청기관 지정 문제 등을 영사들과 1대 ...

    연합뉴스 | 2011.03.19 00:00

  • '상하이스캔들' 합조단 닷새째 막바지 조사

    19일 마지막 조사 후 20일 출국 망 `상하이스캔들' 정부 합동조사단의 조사가 18일 닷새째를 맞아 막바지 단계로 접어들고 있다. 국무총리실을 중심으로 법무부, 외교통상부 직원 등 총 10명으로 구성된 합동조사단은 날에도 오 9시부터 오후 11시까지 총영사관에서 고강도 조사를 진행, 조사에 탄력을 받고 있는 것으로 해졌다. 합조단은 상하이스캔들 관련 언론에서 제기된 의혹들을 중심으로 영사들과 1대 1 면담과 자료조사를 계속하고 있다. ...

    연합뉴스 | 2011.03.18 00:00

  • 환구시보 "상하이사건, 치정극으로 정리"

    ... 줄곧 민감한 반응을 보여온 중국 환구시보(環球時報)가 18일 이번 사건이 단순한 치정극으로 정리되는 분위기라고 했다. 환구시보는 한국 상하이총영사관 외교관들이 이번 사건은 치정극에 불과할 뿐 간첩사건이 아니라는 입장을 표명했다고 ... 상하이총영사관 영사들이 정부 합동조사단에 중국 여성 덩모(33)씨가 이권을 쫓는 브로커일 뿐 스파이가 아니라고 진술했다고 했다. 신문은 합조단이 영사들과 면담을 마치고 문서보관, 보안상태, 근무자세 등을 점검하는 등 나름의 성과를 거뒀다면서 ...

    연합뉴스 | 2011.03.18 00:00

  • 영사들 "상하이스캔들 스파이사건 아니다"

    ... 대부분 영사들과 1대 1 면담을 마쳤으며 총영사관의 근무기강을 점검하기 위해 문서보관, 보안상태, 근무자세 등 반적인 사항도 조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영사들의 개인 휴대전화 통화기록도 일일이 파악한 것으로 해졌다. 이 ... 교민들의 이야기도 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덩씨는 김정기 총영사가 보유했던 200여명의 한국 정관계 인사들 화번호 등 정부 자료들을 확보, 스파이 논란을 일으킨 당사자다. 합조단의 조사도 시간이 지나면서 나름대로 성과를 ...

    연합뉴스 | 2011.03.17 00:00

  • `상하이스캔들' 합동조사단 사흘째 조사

    ... 사흘째 현장 조사에 들어갔다. 국무총리실을 중심으로 법무부, 외교통상부 직원 등 총 10명으로 구성된 합동조사단은 날 오후 10시까지 상하이총영사관에서 조사를 벌였다. 이날도 영사들 면담과 자료 검토를 중심으로 조사를 시작했다. ... 질문에만 응하다 보니 깊은 내막이나 진실 파악을 위한 단서들이 잘 나오고 있지 않다는 지적이다. 이런 가운데 합조단날 기업 주재원 간부와 외부에서 식사를 겸한 외부 조사에 나섰으며 이날도 상하이 한국상회를 방문할 것이라는 소문이 ...

    연합뉴스 | 2011.03.16 00:00

  • '상하이스캔들' 합조단 공관 외부인도 조사

    합조단 외부인도 접촉..상황파악 차원인 듯 정부 합동조사단이 15일 `상하이스캔들' 규명을 위한 이틀째 현장 조사에 착수한 가운데 공관 외부 인사들로 조사범위를 확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무총리실을 중심으로 법무부, ... 합조단은 또 이들 영사를 아는 외부 인사를 대상으로 비공식 조사방법을 통해 상황 파악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합조단은 당초 조사범위를 상하이총영사관 내부로 국한했다. 이와 함께 김정기 총영사가 덩씨와 단순히 업무적으로만 아는 ...

    연합뉴스 | 2011.03.15 00:00

  • '상하이 스캔들' 합조단 현지 조사 개시

    ... 중심으로 법무부, 외교통상부 직원 등 총 10명으로 구성된 합동조사단은 13일 저녁 상하이(上海)에 도착해 한국영사관 부근에 여장을 풀고 조사방법 등에 대한 논의를 하고서 이날 오 9시30분(한국시각 10시30분) 영사관을 방문해 조사에 착수했다. 이에 앞서 상하이 총영사관은 오 9시 체회의를 열어 합조단 조사에 협조방안을 논의했다. 조사단은 숙소에서 영사관을 출퇴근하는 방식으로 조사를 진행하며, 영사관측은 일상적인 업무를 하면서 조사단의 필요에 ...

    연합뉴스 | 2011.03.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