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5971-35980 / 37,5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기업 45% "비정규직 늘리겠다" .. 잡링크 조사

    올해 기업들의 절반 가량이 비정규직 채용을 늘릴 계획인 것으로 나타났다. 새 정부는 비정규직 차별철폐 의지를 밝히고 있어 비정규직 채용이 확대될지에 관심이 몰리고 있다. 채용정보업체 잡링크(www.joblink.co.kr)는 국내 1천36개 기업을 대상으로 올해 비정규직 채용계획을 조사한 결과 전체의 44.7%인 4백63개사가 지난해보다 규모를 늘리겠다고 응답했다고 25일 발표했다. 조사 결과 '지난해 수준으로 채용하겠다'는 기업은 37.7%였으며 ...

    한국경제 | 2003.02.25 00:00

  • 기업 45% "비정규직 늘리겠다"

    정규직에 대한 차별 해소가 신정부의 국정과제로 추진될 예정이지만 상당수 기업들은 올해 비정규직 채용을 확대할 계획인 것으로조사됐다. 25일 채용정보업체 잡링크(www.joblink.co.kr)가 1천36개 기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올해 비정규직 채용규모를 묻는 의견에 조사대상기업의 45%가 '지난해보다 채용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지난해 수준으로 채용하겠다'는 기업은 38%였으며 '채용을 축소하겠다'는 기업은 11%, '비정규직 ...

    연합뉴스 | 2003.02.25 00:00

  • OECD "노대통령 재벌개혁 적극지지"

    ... 상황은잘 모르겠지만 내부자거래가 문제가 된 것 아니냐"며 되묻고 "이는 기업운용의 존엄성을 해치는 것일 뿐 아니라 투자자들의 믿음을 저버리는 행위"라는 견해를 밝혔다. 그는 한국의 노동유연성에 대한 의견을 묻자 "한국에서 계약직과 비정규직 노동자가 많이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이럴 경우 노동 형평성 문제가 제기될 뿐 아니라 비효율성도 늘어날 가능성이 많다"고 답했다. 따라서 이러한 이중적 노동시스템 문제가 이른 시일내에 해결돼야 하며, 노사관계 개선을 ...

    연합뉴스 | 2003.02.25 00:00

  • [볼록렌즈] "주요 외신, 새 정부 북핵 등 난제안고 출발 지적..."

    ○…주요 외신,"새 정부 북핵 등 난제 안고 출발" 지적.안팎의 우려를 잠재울 '능력'을 보여주세요. ○…금리 속락,신규 예금의 20%가 실질금리 마이너스.기업 마인드 급랭,돈 쓰겠단 곳 없으니. ○…'차별 해소' 공약 불구,기업 45%가 "비정규직 늘리겠다"고.행정력으로 못막는게 '시장'의 선택.

    한국경제 | 2003.02.25 00:00

  • [참여정부 출범] (노동.복지분야) 협력적 노사관계.참여복지 구현

    ... 정부의 노동.복지정책 방향은 사회적 불균형과 불평등 해소를 통한 삶의 질 향상과 참여복지 실현으로 요약할 수 있다. 노무현 대통령이 취임사에서 "모든 차별을 없애겠다"고 밝힌 것도 사회적 약자인 여성 저학력자 장애인 외국인근로자 비정규직 등에 대한 차별을 시정해 사회복지를 구현하겠다는 의지로 해석된다. ◆ 불균형 해소 =새 정부는 비정규직의 대우를 정규직과 동등하게 하기 위한 여건을 구축하고 관련법 제정과 개정에 나설 계획이다. 이를 위해 보호 필요성이 있는 ...

    한국경제 | 2003.02.25 00:00

  • [노무현 대통령 취임] 노무현 정부에 바란다 : (노동계)

    노동계는 새 대통령에게 빈부격차 해소, 비정규직 차별 철폐, 외국인 근로자 고용허가제 도입 등 사회적 약자를 위한 정책을 펼쳐줄 것을 주문했다. 또한 북핵 문제로 국민들이 불안해하고 있는 만큼 남북평화 정착에도 적극 노력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국노총 이남순 위원장은 "노무현 대통령은 외환위기 이후 심화된 우리 사회의 각종 차별을 해소해 주기 바란다"며 "이를 위해 정규직과 비정규직, 남성과 여성, 도시와 농촌, 정상인과 장애인간 차별을 없애고 ...

    한국경제 | 2003.02.24 00:00

  • [참여정부 국정비전] 노사.교육 : '동일노동 동일임금' 적용 않기로

    대통령직 인수위원회에서 주장하던 비정규직의 동일노동동일임금 적용은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는 판단에 따라 새정부의 국정과제에서 제외됐다. 인수위는 성 학벌 장애인 외국인근로자와 함께 평등사회구현을 위해 해소돼야할 대상으로 지목한 비정규직의 경우 차별을 완전히 해소하기에는 여건상 어렵다고 결론을 냈다. 노동부가 지적한대로 "근로자에 대한 절대평등이 존재할수 없다"는 것이다. 또한 섣불리 이제도를 도입할 경우 가뜩이나 어려워지고 있는 우리경제에 찬물을 ...

    한국경제 | 2003.02.24 00:00

  • [표] 12대 국정과제 내용-2

    ... 환경조성 -문화적 가치의 확산을 통한 질높은 삶 구현 -주택가격 안정과 주거의 질 개선 -도시 교통난 해소 및 교통 약자 보호 10.국민통합과 양성평등의 구현 -빈부격차 완화를 통한 계층통합 -성, 학벌, 장애인, 비정규직 및 외국인근로자 차별 등 5대 차별해소를 통한 평등사회 구현 -양성평등사회의 구현 11.교육개혁과 지식문화 강국 실현 -참여와 자치를 통한 교육공동체 구축 -공교육 내실화와 교육복지 확대 -과학기술교육의 질적 고도화 -창조적 ...

    연합뉴스 | 2003.02.21 00:00

  • "한국 인플레대비 금리인상 고려를" .. OECD 보고서

    ... 사회안전망 등 장기적 재정지출 요인을 감안, 세금을 더 거둘 수 있도록 조세체계를 바꿔야 한다고 지적했다. OECD는 아울러 △은행 민영화 신속 추진 △도산 관련제도 정비 △집단소송제 등 시장감시기능 강화 △서비스.농업 개방 노력 △정규직 고용유연성 강화 및 비정규직 사회안전망 확충 △공교육 개혁 △중소 벤처기업에 대한 정부 개입 및 과보호 축소 등의 구조개혁 방안들을 지속 추진할 것을 권고했다. 박수진 기자 parksj@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2.20 00:00

  • [OECD 한국경제보고서 요약]

    ... 노력을 지속하고 집단소송제 도입 등 주주.채권자에 의한 효과적인 감시체제를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불필요한 기업규제와 재벌에 대한 규제를 철폐하고 서비스, 농업부문 등에 대한 개방화 노력을 지속할 것도 요구됐다. 또 비정규직 노동자에 대한 사회안전망 확충과 동시에 정규직 근로자에 대한 고용의 유연성을 높여야 한다고 지적됐다. 보고서는 이 밖에 ▲재산세 점진적 인상 ▲공교육에 대한 근본적인 개혁 ▲산.학.연 연계활성화로 R&D경쟁력 제고 ▲중소벤처기업에 ...

    연합뉴스 | 2003.02.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