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7911-37920 / 40,0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노동계, 주5일제 법안 수정촉구 전국 집회

    ... 통과시키면 고작 12일의 휴일이 확대되는 반면 20%의 임금저하를 가져온다"면서 "따라서 이 입법안은 재계의 입맛만 맞춘 개악법"이라고 주장했다. 한국노총과 민주노총은 "특히 700만명에 이르는 영세기업 근로자와 760만명의비정규직들에게 심각한 피해를 주게 된다"며 "이에따라 근로조건이 열악한 여성과중소영세기업 근로자, 비정규직들을 최우선으로 보호하는 주5일제를 쟁취하기 위해강력한 투쟁을 전개할 것"고 주장했다. 한국노총과 민주노총은 ▲2005년 7월1일까지 ...

    연합뉴스 | 2003.08.23 00:00

  • 노동계, 주5일제 입법안 수정촉구집회

    ... 15개 도시에서 조합원 2만여명을 참여시켜 '주5일 근무제 수정촉구 결의대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양 노총은 이날 집회에서 "정치권이 이번 임시국회에서 통과시킬 주5일제 관련근로기준법 개정안은 700만명에 이르는 영세기업 근로자와 비정규직들에게 피해를주는 개악안"이라고 주장, 수정을 촉구하기로 했다. 한국노총과 민주노총은 ▲2005년까지 20명 미만 영세업체 주5일 근무제 시행 ▲비정규직 노동자 월평균 1.5일 휴가 보장 ▲휴일휴가 축소와 임금저하 등 노동조건후퇴없는 ...

    연합뉴스 | 2003.08.23 00:00

  • 기아차 노사 협상 또 결렬..피해 확산

    ... 대한 이견을 좁히지 못하고 결렬됐다. 노조측은 이날 ▲주 5일제 근무 즉각 실시 ▲기본급 12만3천259원(11.1%) 인상▲성과급 200%+α(영업이익 30%) ▲신차종 개발전 현대.기아차 노사간 합의에 의한분배 ▲생산 비정규직 계약기간 만료후 정규직 전환 의무화 등을 요구했다. 이에 맞서 회사측은 기본급 9만5천원 인상, 성과급 200% +격려금 100% +타결 일시금 70만원 지급과 생산성 5% 향상을 전제로 한 주5일제 시행 등 종전의 입장을 고수했다. ...

    연합뉴스 | 2003.08.22 00:00

  • "현대차 노사합의 보도, 재계에 편향"

    ... 중립적 보도가 다소 많고, SBS에서 부정적 보도가 우세한 것으로 나타났다. SBS는 임금 수준이나 휴일 수, 노조의경영참여 등에 대해서도 재계의 주장에 가까운 보도태도를 보였다. 김동준 연구원은 "이번 협상에서는 비정규직의 처우 개선에 대한 합의도 이뤄졌으나 이에 대한 보도나 평가는 축소한 채 대기업 노조의 이기적 태도만 부각해 노-노 갈등양상으로 왜곡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서울=연합뉴스) 이희용 기자 heeyong@yna.co.kr

    연합뉴스 | 2003.08.22 00:00

  • 민노총, 비정규직 권리보장 입법안 촉구

    민주노총 소속 조합원 120여명은 21일 오전 11시 경기도 정부 과천청사 앞 운동장에서 '비정규직 권리보장 입법안 촉구 결의대회'를 가졌다. 이들은 "정부에서 마련하고 있는 비정규직 관련 입법안은 사회적 약자인 비정규직 노동자를 보호하려는 의지를 담고 있지 않다"며 "비정규직 노동자의 노동권을 보장하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합리적인 이유가 있을 경우에만 임시직(기간제)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하고 '동일노동 동일임금' 보장과 특수고용노동자의 노동자성을 ...

    연합뉴스 | 2003.08.21 00:00

  • "주5일제 국회 본회의 처리 강력저지"..양대노총

    민주노총과 한국노총은20일 주5일 근무제 도입을 위한 근로기준법 개정안의 국회 환경노동위 법안심사소위 통과와 관련, 성명을 내 영세업체.비정규직 피해가 우려된다며 국회 본회의 처리를 앞두고 강력투쟁을 다짐했다. 민주노총은 "환노위 법안심사소위를 통과한 주5일제 방안은 영세업체.비정규직 피해가 우려되는 최악"이라며 "사회적 약자의 집중피해와 노사분쟁을 피할 수 있도록 주5일제 시행시기를 앞당기는 등 법안을 대폭 수정하라"고 주장했다. 한국노총도 ...

    연합뉴스 | 2003.08.21 00:00

  • 철도청, 분당선 수서-선릉간 9월3일 개통

    ... 지하철(1∼8호선)은 지난해 12월부터 연장운행을 실시했으나 철도청 운영구간은 고속철도 개통을 위한 선로 개량작업과 인원부족 등으로 연장운행에서 제외돼왔다. 그러나 철도노조는 이날 성명을 내고 "수서-선릉간 5개 신설역 가운데 4곳은 정규직원을 배치하지 않고 모두 민간에 위탁운영키로 해 안전사고 발생이 우려된다"며반발하고 나섰다. 노조는 또 "분당선은 수동운전 구간으로 승강장이 휜 곡선역이 많은데도 경영합리화 등을 이유로 1인 승무를 시행하려는 것은 위험천만하다"면서 ...

    연합뉴스 | 2003.08.21 00:00

  • 대우자동차 노조 파업결의.. 임금협상 결렬

    ... ▲기본급 24.34%(23만8천297원) 인상(동종사업과의 격차 해소분 11.54% + 2003년 표준생계비 지원분 12.8%) ▲학자금 지원 및 장기근속자 처우개선 ▲개인연금 본인 부담금 회사지원 ▲퇴직금 중간정산제도 신설 ▲비정규직 차별 철폐 ▲징계 해고자 전원 복직 등을 담고 있다. 회사측은 현재까지 기본급 10.3%(10만1천원) 인상안을 제안한 상태이나 22일 10차 교섭에서 다소 개선된 안을 제시할 것으로 알려졌다. 노사 양측은 대화를 통해 `파업'이라는 ...

    연합뉴스 | 2003.08.21 00:00

  • "주5일제 환노위 소위 통과는 최악"..민주노총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이하 민주노총)은 20일 주5일 근무제 도입을 위한 근로기준법 개정안의 국회 환경노동위 법안심사소위 통과와 관련, 성명서를 내고 영세업체.비정규직 피해가 우려되는 최악의 안이라며 국회본회의 처리를 앞두고 강력 투쟁을 다짐했다. 민주노총은 성명에서 "환노위 법안심사소위가 노동계의 거센 반발을 사고 있는 `정부안'보다 시행시기를 더 늦춘 '한나라당'을 통과시킨 데 대해 분노를 지울 수 없다"며 "사회적 약자의 집중피해와 노사분쟁을 ...

    연합뉴스 | 2003.08.20 00:00

  • 기아차 노조 간부 4명 체포영장

    ... 않을 경우 이들을사법처리할 방침이다. 기아차 노조는 ▲주 5일제 근무 즉각 실시 ▲기본급 12만3천259원(11.1%인상)▲성과급 200%+α(영업이익 30%) ▲신차종 개발전 현대.기아차 노사간 합의에 의한분배 ▲생산 비정규직 계약기간 만료후 정규직 전환 의무화 등을 요구하며 지난달 23일부터 부분 또는 전면파업을 벌이고 있다. 사측은 노조의 파업으로 차량 2만5천여대의 생산차질을 빚어 3천778억원의 손실을 입었다며 지난 5일 광명경찰서에 노조 집행부를 ...

    연합뉴스 | 2003.08.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