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5211-135220 / 140,8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익주씨, 자민련 입당

    구민정당 경남도지부장을 지낸 박익주전의원(남해.하동)이 11일 자민련에 입당했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1월 12일자).

    한국경제 | 1996.01.12 00:00

  • 전씨 거둔 돈 9천500억원 .. 검찰, 추가 기소

    ... 5백98억원, 새세대 육성회 찬조금 2백23억원, 심장재단 기금 1백99억원등 2천5백15억원 과 대가성이 약한 비자금 5천여억원등 모두 7천여억원은 뇌물로 인정되지 않아 뇌물수수 혐의에서 제외했다. 검찰은 또 전씨가 퇴임시까지 정당창당자금.친인척 관리자금 등으로 사용 하고 남은 비자금은 산업금융채권 9백억원 장기신용채권 2백억원 현금및 예금 5백억원등 모두 1천6백억원 가량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검찰은 이와함께 전씨 비자금 조성액중 4백억원에 개입하고 ...

    한국경제 | 1996.01.12 00:00

  • 투신사 약정믿고 돈맡긴 수익자 손해땐 회사서 배상해야

    투자신탁회사가 약정한 내용을 믿고 돈을 맡긴 수익자가 손해를 보면 회사 가 배상을 해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수익자가 회사가 약정한 내용이 정당하지않다는 것을 서전에 알았으 며 배상을 받을 수 없다. 12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투자신탁회사가 작성, 재정경재원의 승인을 받은 업무방법서에는 "회사는 임원 또는 직원이 수익증권약관에서 정한 것과 다른 약정을 해 수익자에게 손해를 입힌 때에는 손해배상을 해야한다"라고 규정돼 있다. 특히 ...

    한국경제 | 1996.01.12 00:00

  • [천자칼럼] 정치인의 자질

    ... 2,000억원에 가까운 돈을 거둬들였다. 이같은 파렴치한 행위는 "무책임"이란 차원을 넘어 그들의 금전 감각이나 윤리관이 얼마나 마비돼 있는 가를 말해 준다. 또 우리 정치인의 "신념"은 어떠한가. 4월총선을 앞두고 각 정당이 공천후보를 내정했거나 영입하는 과정을 보면 "원칙도, 기준도 없는 마구잡이 공천"으로 국회의원 당선에만 집착하고 있다는 비판을 받고 있다. 각당의 정강 정책이 비슷하므로 "철새 정치인"만 나무랄수 없는 일이지만 신념있는 정치인을 ...

    한국경제 | 1996.01.12 00:00

  • 주병덕 충북지사, 자민련 탈당 .. 기자회견

    주병덕충북지사는 10일 도청지사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소속정당인 자민련을 탈당한다고 발표했다. 주지사는 "지사가 정당에 소속될경우 오는 15대총선에서 공명선거등의 시비에 휩싸이는등 도정수행에 걸림돌이 된다"며 "힘있는 충북건설에만 전념코자 탈당한다"고 밝혔다. 주충북지사의 이날 탈당은 6.27지방선거이후 지난해말 조순서울시장이 시정업무전념을 이유로 민주당을 탈당한 이후 시.도지사로는 두번째이다. 한편 자민련 구창림대변인은 이날 "주충북지사의 ...

    한국경제 | 1996.01.11 00:00

  • 80년 계엄위반죄 20명, 서울고법에 재심청구

    ...광역시 남동구 구월1동)등 회원 20명은 10일 "5.18특별법 제정으로 당시 계엄이 내란 행위로 판명됐다"며 서울고법에 재심을 청구했다. 이씨등은 재심청구서에서 "5.18특별법 발효로 16년전 우리의 활동이 민주화를 위한 정당한 행위였으며 전두환씨등 신군부의 불법성이 입증 됐다"며 "신군부측의 계엄령조치에 저항했다는 이유로 실형을 선고받아 실추된 명예를 되찾기 위해 재심을 청구한다"고 밝혔다. 이씨 등은 당시 내란 수괴자인 전두환 일당의 퇴진등을 요구한 ...

    한국경제 | 1996.01.10 00:00

  • [정치면톱] 선거구 조정협상 "제자리"..임시국회 첫날 공전

    제1백78회 임시국회가 10일 개회됐으나 여야간 선거구조정 협상결렬로 첫날부터 공전됐다. 여야 4당총무들은 이날 선거구조정에 대한 막바지 의견절충을 시도했으나 각정당 모두 선거구인구 상.하한선에 대한 종전 입장을 고수, 의견차이를 좁히지 못했다. 이에따라 여야 총무들은 이번주까지 당내 의견을 수렴, 내주초 다시 회담을 갖고 선거구조정협상을 마무리짓기로했다. 총무회담이 결렬됨에 따라 임시국회는 앞으로의 의사일정이 확정되지 못해 이날 개회식만을 ...

    한국경제 | 1996.01.10 00:00

  • [정치면톱] 영수회담 "물밑 협의" .. 야, 대선자금공개 요구

    ... 성사되기까지는 다소 진통을 겪을 전망이다. 신한국당은 이날 김대통령의 국정연설직후 고위당직자회의를 열어 여야 영수회담은 선거구조정등을 의제로한 임시국회가 임박해있는 만큼 각당의 총선후보 공천이 끝난뒤인 1월말이나 2월초에 김대통령과 여야 정당대표가 자리를 함께하는 공동회동으로 추진키로 의견을 모았다. 신한국당은 또 야권의 대선자금공개 요구에 대해서는 국정연설을 통해 김대통령의 입장이 밝혀진만큼 불응키로했다. 국민회의는 김대통령의 영수회담 수용을 크게 환영하면서도 ...

    한국경제 | 1996.01.09 00:00

  • [정가산책] 민주, "JP 공직사퇴 권고결의안 제출 검토"

    ... "절대로 용납할수 없는 발언"이라며 "김총재에 대한 공직사퇴 권고결의안을 국회에 제출하는 방안을 검토 하겠다"고 으름장. 민주당은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부정부패, 정경유착, 쿠데타의 원조인 김총재가 지역감정을 볼모로 한 정당의 대표로 있는 것은 유감"이라며 "김총재가 "역사바로세우기"를 위해 스스로 모든 공직에서 물러날 것을 권고하는 결의안 제출문제를 10일 의원총회에서 논의할 것"을 결의. 김부겸부대변인은 이와관련, "이는 4월 총선에 대비한 ...

    한국경제 | 1996.01.09 00:00

  • 증권사의 지급보증 수수료 제값받기 정착 단계

    ... 덤핑도 심심치않게 발생었했다. 이같은 수수료 제값받기에는 증권사의 수익구조 악화가 과다한 수수료인하 경쟁에도 주요한 원인이 있다는 자체판단이 크게 작용한 것으로 분석된다. 증권사 심사부의 한 관계자는 특히 "리스크부담에 대한 정당한 댓가는 당연 히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나 그동안 담합여부를 둘러싸고 문제가 됐던 회사채 인수수수료는 기업 별 차등화를 통해 향후 조정될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1월 9일자).

    한국경제 | 1996.01.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