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5261-135270 / 143,6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치면톱] 김대통령 "5.16은 쿠데타"..JP와 향후관계 관심

    ... 강조했다. 김 대통령은 "박순천 여사가 지적했듯이 장면정권이 출범한지 한달도 안돼 쿠데타세력이 충무로에서 정권전복을 모의했다"며 "5.16을 한 사람들은 장면 정권은 약한 정권이어서 나라를 지탱할 수 없다는 식으로 군사쿠데타를 정당화했다"고 주장했다. 5.16에 대한 평가는 김영삼 전대통령의 경우 재임당시 "군사적 쿠데타"로 정의해 김종필 총리와 불편한 관계에 이른 적이 있으며 김대중 대통령은 우회적으로 "쿠데타"로 인식하고 있음을 밝혀 주목된다. ...

    한국경제 | 1999.08.27 00:00

  • 신당땐 지구당위원장 물갈이 주장 .. 국민정치연 이재정씨

    국민정치연구회 이재정 이사장은 27일 "현재 3백50여명의 회원 중 1백50명 정도가 참여할 것이며 나머지 2백여명은 지원세력으로 남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날 오전 프라자호텔에서 "21세기 정치문화와 정당정치"를 주제로 열린 연구회 월례포럼 강연에서 "민주화 운동을 한 개혁인사들이 이제 국가 변화의 주도적인 자리로 돌아가야 한다"고 강조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또 "국민에게 진정으로 돌아가지 못하는 지구당 위원장은 그 직을 유지하기 ...

    한국경제 | 1999.08.27 00:00

  • 이동통신사 단말기보조금 당기비용 처리

    ... 2-3년에 걸쳐 분할해 비용으로 처리하는 회사가 있는 반면 SK텔레콤 처럼 전액 당기처리는 회사도 있다. 그러나 지난 4월부터 가입자의 의무사용기간이 없어져 비용처리 기간을 2년이상으로 잡을 필요가 없기 때문에 당기처리가 정당한 회계처리라는게 금감원의 해석이다. 금감원 관계자는 "그동안 당기처리를 해오지 않은 일부 통신회사들은 갑작스런 비용항목 증대로 자본잠식이 많아질 수도 있다"고 말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8월 26일자 )

    한국경제 | 1999.08.25 00:00

  • [시론] 기업에 대한 잘못된 편견 .. 최운열 <서강대 교수>

    ... 제공한 면도 없지 않다고 보여진다. 세계시장에서 경쟁에 살아남기 위해서는 기업의 규모가 커야하고 업종 다각화도 필요하면 할 수도 있다. 계열 기업 수가 많다는 사실 자체가 반드시 나쁘다고만 볼 수는 없다. 일부 재벌들은 정당한 방법이 아닌 계열기업간의 상호지급보증 등의 수단으로 기업을 확장했다. 이에 따라 그룹내 기업들이 독립경영을 하지 못하고 공동운명체로 연결되어 한 기업이 부실화되면 건전한 기업마저 동반 부실화되는 결과를 가져왔다. 핵심사업에 ...

    한국경제 | 1999.08.25 00:00

  • [워싱턴 저널] '개고기와 7만달러'

    ... 위생상태가 엉망인 것이 문제 라며 외국의 시선보다 더 중요한 것은 국민의 건강보호 라고 역설했다고 한다. 한 발 더 나아가 김 의원은 개고기 반대 운동을 벌여온 프랑스 여배우 브리지드 바르도에게 공개서한을 보내, 개고기식용의 정당성을 주장했다는 보도까지 있었다. 분명 개도 식용으로 쓰일 수 있다. 그러나 지구촌 이웃이 치를 떨며 싫다는데 구태여 법까지 개정해가며 스스로를 정당화하려는 것은 지구촌 이웃의 정서를 너무 모르거나 외면한 소치에 불과하다. ...

    한국경제 | 1999.08.25 00:00

  • 백화점협회, 협력업체 지원센터 27일 개설키로

    ... 측에 전달할 수 있는 "협력업체전용 핫라인"을 갖게 됐다. 협회는 애로사항접수건에 대해 접수자의 이름과 연락처를 남길 것을 권고 하고 접수자들이 제보로 인해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비밀을 보장할 방침이다. 또 접수된 애로사항은 사실확인을 거쳐 내용이 정당하다고 판단되면 해당백화점과 협력업체들간의 문제해결에 협회가 적극 나설 계획이다. (02)754-6010 윤성민기자 smyoon@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8월 26일자 ).

    한국경제 | 1999.08.25 00:00

  • [다산칼럼] 또 세제를 고친다지만 .. 신상민 <논설실장>

    ... 세금감면안이 행정부로 이송돼오면 거부권을 행사하겠다는 방침을 클린턴은 벌써부터 분명히 하고있다. 어느 쪽 주장이 옳은지는 시각에 따라 판단이 다르겠지만, 어쨌든 선거를 한해 앞두고도 세금부담을 덜어주지않겠다는 입장을 분명히 하는 정당이 있다는게 신선하다. 단한번도 세법개정안이 정치권의 쟁점이 된 적이 없는 나라, 언제 어느때고 여당이건 야당이건 세금얘기만 나오면 중산층과 서민의 부담을 덜어주겠다는 이론이 없는 나라, 그런데도 세금부담은 가벼워지는 것 같지않고 ...

    한국경제 | 1999.08.24 00:00

  • '천부경' 등 비서 복원 통해 '상고사 정당성 입증 시급'

    ... 대분분의 학자들이 한국 사상이나 문화를 "중국의 변방적 변용"이나 "중국의 패러디" 쯤으로 이해하고 있고 비판했다. 그는 "단군신화론과 민족사상의 뿌리"에서 위서로 도외시당하는 "천부경" 등 비서들을 복원해 역으로 상고사의 정당성을 입증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우씨는 "중국과는 구분되는 고유의 사유체계가 북방민족들에게도 있었다"며 이를 "3수 분화의 세계관"이라고 규정했다. 김영래씨는 "미래 세계 경제체제로서의 신시와 전원일치제 민주주의로서의 화백"이란 ...

    한국경제 | 1999.08.23 00:00

  • [한경에세이] 기업가 .. 신형인 <금호산업 사장>

    ... MIT 이사장은 미국경제가 승승장구하는 비결로 강한 기업가정신과 대학의 연구기반을 꼽았다. 특히 기업가정신은 미국경제를 이끄는 엔진이라고 강조한다. 그렇다. 미국의 기업가들은 청교도적 기업가 정신을 바탕으로 기업을 한다. 정당하게 부를 축적하고 그 이윤을 사회에 환원한다. 그리고 사회는 이들의 성공을 인정하고 존경한다. 우리나라 기업가의 이미지는 어떠한가. 정경유착 재벌체제 부동산투기 등 어두움으로 채색돼 있다. 사실 이렇다 할 산업자본이 없던 과거에는 ...

    한국경제 | 1999.08.23 00:00

  • [먼데이 한경] (신동욱의 멀리보기) 2000년 총선으로 가는길

    ... 떠오르고 있음을 짐작케한다. 이와함께 강조된 복지국가와 공무원 달래기는 현 집권당이 저소득층과 서민층(노동자층) 그리고 공공 근로자층을 주요 지지기반으로 삼으려는 의도가 있음으 보여준다. 국민회의의 발전적 해체를 통한 전국 정당 재창출 의지나 김대중 대통령의 총재직 사퇴검토설은 종래 지역주의를 탈피해 이념정당 정책정당으로 가고자 하는 여당의 의지를 엿보게한다. 한나라당이 사유재산권과 시장자율 조절기능의 중요성을 역설하며 우파자유 시장주의 정당의 색깔을 ...

    한국경제 | 1999.08.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