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6961-136970 / 142,4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천자칼럼] 정치인의 자화상

    ... 어떤 모습의 자화상이 될까. 이에 앞서 우리 국민이 그린 우리 정치인의 초상화는 별로 훌륭하지 못했다. 얼마전 LG경제연구원과 한국경제신문사가 공동으로 실시한 "한국인의 의식구조조사"에서 의식개혁이 가장 시급한 집단으로 정치인(정당)이 71.8%나 차지한 것을 보면 알수 있는 일이다. 한국경제신문사가 창간 31주년을 맞아 국회의원 299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괴를 보면 "한국의 정치수준"은 45.8%가 60점이라고 응답해서 가장 많았다. 그밖에 ...

    한국경제 | 1995.10.13 00:00

  • [한국경제신문 창간31돌] 정치/행정혁신 : 나는 이렇게 본다

    ... 안기부장 검찰총장 경찰청장 국세청장등) 에 대한 인사청문회제도를 도입하여야 한다. 흔히 우리 현대사는 통치자의 자의적인 권력행사에 순종하는 인사들이 발탁되어 정치발전을 해친 많은 사례를 갖고 있다. 둘째 정치의 주체인 정당을 개혁하여야 한다. 우리나라는 중앙당이 너무 비대하여 정당의 민주화와 대중정당으로의 발전을 가로 막고 있다. 중앙당은 소수의 정예 관료와 정책연구집단으로 구성하여 국회의원을 포함한 당 소속 정치인의 정치적 성장을 지원하는 ...

    한국경제 | 1995.10.13 00:00

  • [한국경제신문 창간31돌] 정치/행정혁신 : 행정개혁 2년반

    ... 체계 개선, 정보통신발달등 사회환경 변화에 대응한 제도개선, 사회.경제적 약자에 대한 보호시책 마련등에 두고 구체적인 작업을 추진중에 있다. "규제를 만든 사람은 절대로 규제를 풀지 않습니다. 오히려 비관료출신 인사가 저돌적으로 접근하는게 효과적일 겁니다" 김실장은 정당에서 일해왔을뿐 공직에 몸담은 경력이 없었던 자신이 행정 규제완화작업의 "일꾼"으로 발탁된 이유에 대해 이렇게 설명한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10월 13일자).

    한국경제 | 1995.10.13 00:00

  • [한국경제신문 창간31돌] 정치/행정혁신 : 국회의원 설문

    ... "지연.학연.혈연강조"(13.2%)등의 의견도 있었다. [[[ 정계 개편 ]]] 차기 대권주자를 평가할때 가장 중요한 조건으로 꼽는 대목은 "지도력" (57.9%) "도덕성"(34.2%) "민주화에 대한 공헌도"(5.8%) "소속정당"(1.1%) 순으로 꼽았다. 차기대권후보감을 여권과 야권을 구분, 각각 세명씩 가능성 순서대로 꼽아달라는 질문을 던져 보았다. 여당후보로 첫번째로 거명된 인물은 민자당의 김윤환대표위원, 24.3%로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는 ...

    한국경제 | 1995.10.13 00:00

  • [한국경제신문 창간31돌] 정치/행정혁신 : 국민신뢰 회복을

    ... 속시원하게 풀어 주기는 커녕 정치적 불안감만 깊게 하고 있는 것이다. 정치혁신 추진주체들은 생산적인 정치, 효율적인 정치를 구현하기 위해서는 지금과 같은 보스중심의 정치를 하루빨리 청산해야한다고 입을 모으고 있다. 현재의 정당들은 특정 지도자를 중심으로 지연 학연 혈연등으로 인맥이 얽혀있는 한계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보스의 선택에 따라 정당의 간판은 언제든 뒤바뀔수 있고 그의 말한마디로 정치생명이 좌지우지되는 일도 다반사다. 정치혁신을 부르짖고 ...

    한국경제 | 1995.10.13 00:00

  • "한국의 정치수준은 60점"...한국경제신문사,국회의원 설문

    ... 답해달라는 질문에 "계층간 빈부격차"(46.3%) "통상마찰및 시장개방"(40.5%) "기업의 경쟁력저하"(36. 8%)등을 꼽았다. 국회가 제 역할을 하지 못하는 이유로는 당리당략에 의한 국회운영과 1인 지배체제의 비민주적 정당운영등이 꼽혔다. 또 정치발전을 가로막는 가장 큰 문제로 지역감정심화 국민의 정치적 의식수준 낙후 정치인들의 자질부족등을 들었다. 의원들은 또 의정활동을 하는데 가장 큰 애로요인으로 "보좌진수의 부족" (43.7%) ...

    한국경제 | 1995.10.12 00:00

  • [정치면톱] '세대교체' 발언 파문 확산 .. 야권, 강한 반발

    ... 대다수의원들은 "대권문제는 총선이 지나야 가닥이 잡힐 문제"라며 관망자세를 보였다. 그러나 국민회의 이지원대변인은 "민자당 대의원대회에서 경선을 통해 결정할 일을 대통령이 나서서 후보를 지명하거나 나이 운운해서는 1인독재 정당밖에 안된다"고 비난했다. 민주당 이규택대변인도 "대통령 한마디로 후보를 결정하려고 하는 것은 절대왕조시대의 전제군주식 발언"이라며 "민주국가에서 대통령후보는 국민 과 언론을 통해 1~2년간의 공개검증절차를 거쳐야 한다"고 주장했다. ...

    한국경제 | 1995.10.11 00:00

  • 제32회 전국여성대회 12일 개막..'경제주체로서의 여성'논의

    제32회 전국여성대회가 한국여성단체협의회(회장 이숙) 주최로 12일 오전10시 류관순기념관에서 열린다. 여성계 최대행사인 이 자리에는 김영삼대통령내외와 김장숙정무제2장관, 정당대표와 여성단체인사등 3,000여명이 참석한다. 이번 대회의 주제는 "경제주체로서의 여성-21세기 생활전략". 김광두교수(서강대 경제학)가 주제강연, 이정자 전문직여성클럽 한국연맹회장과 성민선(가톨릭대 사회복지학) 차은영(이화여대 경제학) 교수가 발제강연을 맡는다. ...

    한국경제 | 1995.10.11 00:00

  • 일본 화장품업계, 가격파괴 바람 .. 할판점 정가의 70%

    ... 할인판매를 실시해 왔던 다이에도 10월부터는 화장품을 취급하는 3백35개 전점포에서 15-25%의 할인판매를 단행하고 있다. 쟈스코는 지난7월부터 이미 10-15%씩을 낮춰 팔고 있다. 대형유통업체들마저 가담한 것은 할인판매의 정당성을 둘러싼 메이커와 디스카운트스토어들의 5년여에 걸친 싸움에서 메이커측이 패한 것이 결정적 원인이 됐다. 메이커측대표격인 시세이도는 할인판매의 불을 당긴 디스카운트 스토어들에 대해 체인점계약을 해제하고 상품공급을 중단해 버렸다. 유통질서가 ...

    한국경제 | 1995.10.10 00:00

  • [천자칼럼] 군용견

    ... 미군부대 영내로 들어간 시민들을 군용견으로 하여금 물게 하여 중상을 입힌 사건이다. 이것은 끝내 군용견폭행사과와 미군기지 이전을 요구하는 시민대회로까지 발전되고 말았다. 그런데도 미군측은 한국인들의 무단영내침입을 저지하기 위한 정당한 조처였다면서 그네의 과오를 인정하려 들지 않았다. 전장에서의 적도 아닌 민간인들을 군용견을 풀어 물게 한 것은 한마디로 한국인을 개만도 못하게 여기고 있는 미군들의 심증을 드러내준 한 단면이 아니고 무엇이겠는가. 그동안 ...

    한국경제 | 1995.10.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