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1-195 / 1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혜수의 고백 “아직도 내 연기보면 튀고 어색하다”

    ... 있다. 김혜수가 출연한 영화나 드라마 중 딱히 최고로 기억될 만한 작품들은 손에 꼽힐 정도인 것이 사실일 터. 그러나 그런 김혜수가 최근 농익은 연기와 팔색조의 변신을 선보이며 팬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영화 '타짜'의 정마담이 그랬고, '바람 피기 좋은 날'의 이슬이가 그랬고, 이번에는 '엄마'가 되어 또 다른 연기 변신을 예고하고 있다. 21일 서울 삼성동 메가박스에서 열린 영화 <열한번째 엄마>(감독 김진성, 제작 씨스타픽처스) 언론시사 ...

    한국경제 | 2007.11.21 00:00 | dong

  • thumbnail
    김혜수 “막장인생 그리려 촬영내내 예민하게 생활해”

    '타짜'의 정마담으로 파격적인 연기를 선보였던 김혜수가 한 아이의 엄마로 눈물샘을 자극하며 돌아왔다. 21일 서울 삼성동 메가박스에서 열린 영화 <열한번째 엄마>(감독 김진성, 제작 씨스타픽처스) 언론시사 및 기자간담회에서 김혜수는 “영화 '타짜'를 마칠 쯤 우연히 <열한번째 엄마> 시나리오를 읽게 됐다”면서 “나의 삶을 뒤돌아보고 많은 사람들을 생각할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는 영화라는 생각에 출연을 결정하게 됐다”고 출연 ...

    한국경제 | 2007.11.21 00:00 | sin

  • '타짜'로 보는 세계경제

    ... '타짜'라는 영화에서는 도박으로 몰락해 가는 인간 군상들의 모습을 역력히 그려냅니다. 여기에는 사기도박을 전문적으로 하는 이른바 타짜들이 어떻게 자금을 돌려가며 판돈을 키우고 이를 갈취해 가는 지를 설명하는 대목이 나옵니다. 정마담이 남사장을 속여서 도박판으로 끌어 들이는 대목인데요. 일단 정마담이 미끼로 쳐 놓은 사기도박판에서 남사장은 상당한 액수의 돈을 잃습니다. 그 돈은 모두 정마담 밑으로 들어가죠. 남사장은 그 사실을 모른 채 정마담에게 돈을 빌리게 ...

    The pen | 2006.10.08 08:15

  • 여유 넘치는 연휴…마음 살찌우는 한가위

    ... 원작으로 한 이 영화는 꽃의 전쟁, 화투를 소재로 한다. 평범한 청년 고니가 도박판의 승부사로 변모하는 과정과 인간의 욕망을 현실감을 살려 빠른 템포의 드라마가 펼쳐진다. 고니 역의 조승우, 그의 인생과 도박판을 설계하는 팜므파탈 정마담 역의 김혜수, 고니의 스승 평경장 역의 백윤식, 그리고 수다스러운 타짜 고광렬 역의 유해진까지 배우들의 농익은 연기가 압권이며 화투 치는 인물로 카메오로 출연한 허영만의 모습을 찾아보는 것도 쏠쏠한 재미. 으로 화려한 데뷔전을 치른 ...

    한경Business | 2006.09.26 11:51

  • thumbnail
    [새영화] 탐욕과 배신 … 목숨건 도박 '타짜'

    ... '섰다'(화투 끝수로 승부를 가리는 게임)로 탕진한 뒤 타짜가 되기 위해 평경장(백윤식)에게 고된 훈련을 받는다. 평경장이 손목이 잘린 채 살해되자 고니는 범인으로 짐작되는 아귀(김윤석)를 찾아 나선다. 결국 고니의 연인 정마담(김혜수)은 고니와 아귀를 끌어들여 목숨을 건 도박판을 마련하는데…. 이 영화는 도입부에 주요 인물들을 소개하는 일반적인 양식을 따르지 않았다. 중반을 지날 때까지 주요 인물들이 하나씩 등장해 극의 흐름에 전기를 마련한다. ...

    한국경제 | 2006.09.21 00:00 | 유재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