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1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정마담, YG 양현석 성접대 제공 혐의 부인 "성매매 없었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양현석./ 사진=텐아시아DB 정마담으로 불리는 유흥업소 종사자가 YG엔터테인먼트 전 대표 프로듀서 양현석의 성접대 제공 혐의를 부인했다. 18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최근 정마담이라 불리는 유흥업소 종사자 A씨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했다. 앞서 지난달 MBC 탐사기획 ‘스트레이트’는 양현석 전 대표와 당시 YG 소속이었던 싸이가 2014년 7월 서울의 한 고급 식당을 빌려 ...

    텐아시아 | 2019.06.18 13:48 | 우빈

  • thumbnail
    경찰, 양현석 성접대 의혹 거론 인물 '정마담' 소환…"성매매 없었다" 부인

    경찰이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 대표의 성 접대 의혹에 거론된 유흥업소 관계자, 이른바 '정마담'을 소환해 사실관계 파악에 나섰다. 18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정마담'으로 불리는 유흥업소 종사자 A씨를 최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했다. 앞서 지난달 27일 MBC 탐사기획 '스트레이트'는 양현석 전 대표와 YG 소속 유명 가수가 2014년 7월 서울의 한 고급 식당을 ...

    연예 | 2019.06.18 11:05 | 김수영

  • thumbnail
    `양현석 성접대 핵심` 정마담 소환 조사…의혹 전면 부인

    경찰이 양현석 성접대 의혹의 핵심인물로 꼽히는 유흥업소 관계자 `정마담`을 소환 조사한 것으로 확인됐다. 18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정 마담`으로 불리는 유흥업소 종사자 A씨를 최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했다. 서울 강남 유흥업계 인물로 알려진 `정마담`은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의 성접대 의혹을 규명할 핵심 관계자로 꼽힌다. 앞서 MBC 탐사보도 프로그램 `스트레이트`는 양현석 전 대표 프로듀서와 ...

    한국경제TV | 2019.06.18 09:59

  • thumbnail
    양현석 경찰 내사 "유흥업소 여성 불러"…싸이 "조로우는 내 친구"

    ... 그의 설명이다. 2014년 7월 양현석 대표와 한 한류가수는 태국 재력가 밥과 말레이시아 국적의 재력가 조로우를 강남의 한 고급 식당에서 만났다고 MBC '스트레이트'가 앞서 보도했다. 이 자리엔 일명 '정마담'이 동원한 10여명의 강남 유흥업소 여성들이 동석했고 남양유업 창업주 외손녀 황하나도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양 대표와 이 자리에 동행했던 한류가수가 싸이로 지목됐다. 의혹이 불거지자 싸이는 공식입장을 내고 "조로우는 ...

    연예 | 2019.05.30 14:27 | 김예랑

  • thumbnail
    YG엔터 양현석 성접대 의혹에 등장한 황하나…25명중 정마담 동원 화류계 10명

    ... 상당히 중요했다”고 밝혔다. ‘스트레이트’는 전일 양현석 대표 등 YG엔터테인먼트 관계자와 아시아 재력가 등 남성 8인의 식사 자리에 여성 25명이 함께 했다고 보도했다. 특히 여성 중 10명은 일명 정마담이 동원한 화류계 여성들이었으며 초대된 일반인 중에는 남양유업 창업자 외손녀 황하나도 있었다고 밝혔다. 고 기자는 “당시 모임에 참석했던 재력가들은 해외에서 온 분들이다. 영어를 통역할 수 있는, 자연스럽게 어울릴 수 ...

    한국경제 | 2019.05.28 17:53 | 이미나

  • thumbnail
    YG 출신 프라임, 3년 전 댓글 재조명 "매일 밤 양현석 술 접대"

    ... 측의 해외 재력가 성접대 의혹이 불거지면서 프라임의 이같은 발언이 재조명 되고 있는 것. '스트레이트' 측은 양현석 대표가 태국, 말레이시아 출신의 재력가들의 접대 자리에 함께 했으며 이 자리에는 '정마담'이라 불리는 여성이 동원한 화류계 여성들이 동석했다고 주장했다. 양현석 측은 "정 마담은 알지만 여성들이 왜 참석했는지 모른다"면서 성접대와 연관설을 부인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

    연예 | 2019.05.28 16:00 | 김예랑

  • thumbnail
    '정마담' 실체는?…양현석·YG엔터테인먼트 성접대 커넥션

    ... 제기했다. YG 측이 태국, 말레이시아 등에서 온 재력가들을 강남의 한 한식당에서 만나 '접대'를 했다고 이 매체는 전했다. 이들이 접대 장소에는 남성보다 여성이 많았고 여성 중 10명 이상은 일명 '정마담'이 동원한 화류계 여성이었다고 제보자는 귀띔했다. 특히 일반인 여성 중에는 남양유업 창업자 외손녀 황하나도 있었다고 알려졌다. 외국에서 거주했던 황하나는 외국인 재력가들과 의사소통이 원활하며 통역이 가능해 함께 있었던 것으로 ...

    연예 | 2019.05.28 15:08 | 김예랑

  • thumbnail
    [종합] 양현석, 동남아 재력가 성접대 의혹 "화류계 여성+황하나도 있었다"

    ... 식사를 하고 긴 시간동안 얘기를 나눴다. 이 식사 자리에는 남성보다 초대된 여성들이 많았다. 참석자 남성 8명 정도 앉아있고 그 주변으로 초대된 여성 25명이 있었다"고 말했다. 여성 중 10명 이상은 일명 '정마담'이 동원한 화류계 여성이었으며 일반인 여성 중에는 남양유업 창업자 외손녀 황하나도 있었다고 이 매체는 전했다. 식사를 마친 뒤 이들은 강남의 클럽 NB로 향했다. 재력가들은 초대 여성들과 어울렸고 양현석은 난간에서 지켜보고 ...

    연예 | 2019.05.28 10:44 | 김예랑

  • thumbnail
    YG엔터테인먼트 거듭된 논란, 방송가 퇴출되나…보이콧 선언까지

    ... 8명과 여성 25명이 참여한 식사 자리를 주선했다고 보도했다. 동남아시아 재력가 중 1명은 버닝썬에서 약물을 이용해 한국 여성을 성폭행한 것으로 알려진 인물로 알려졌다. 또한 동원된 여성들 중엔 YG엔터테인먼트와 친분이 있던 정마담이 동원한 화류계 여성이 10여 명 포함됐다고 알려져 "성접대가 아니냐"는 의혹이 빚어졌다. 이에 양현석 측은 "식사자리에 참여한 것은 맞으나 성접대를 주선하지도, 이후에 성매매가 이뤄졌는지도 알지 못한다"면서 ...

    연예 | 2019.05.28 10:28 | 김소연

  • thumbnail
    "황하나도 있었다" 증언…'스트레이트', YG 양현석 성접대 의혹 보도 '파장' [종합]

    ... 자리에는 양현석 대표를 비롯한 YG의 주요 인사들과 유명 연예인 등이 있었다고 전했다. 목격자 B씨는 "남성 8명 정도가 식당 가운데에 앉아 있었고, 그 주변으로 초대된 여성 25명 정도가 있었다. 여성 중 10명 이상은 정마담이 동원한 화류계 여성으로 알고 있다"면서 "초대된 일반인 가운데는 남양유업 창업자의 외손녀 황하나 씨도 있었다"고 주장했다. 목격자에 따르면 이들은 식사를 마친 후 클럽 NB로 향했다. 목격자 A씨는 "매번 ...

    연예 | 2019.05.28 09:05 | 김수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