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1-140 / 2,4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중국서 애국주의 업고 '항미원조전쟁' 영화 돌풍

    ... 2억4천만위안(약 400억원)을 넘었다. '금강천'은 금강산의 금강천에서 벌어진 전투를 그린 영화로 제작비 4억위안(약 680억원)이 투입됐다. 1953년 7월 금성 전투를 앞두고 다음 날 새벽까지 금강천의 다리를 건너야 하는 중국군이 미군 정찰기와 폭격기의 공습에 맞닥뜨린다. 다리가 파괴되면 이를 다시 고치는 일을 거듭하다 결국 병사들의 몸으로 다리를 쌓아 도강에 성공하는 이야기다. 영화의 영어 제목은 '희생'(Sacrifice)이다. 다른 병사들이 무사히 다리를 건널 ...

    한국경제 | 2020.10.25 12:02 | YONHAP

  • thumbnail
    美군용기 대만 날았나…미국 "아니다" vs "중국 "추적했다"

    ... 사안은 지난 21일 'Golf9', 'Tokyo Radar' 등 항공기 추적 사이트들이 미국 군용기가 대만 상공을 날았다는 소식을 동시에 전하면서 불거졌다. 이후 미 태평양 공군 공보 부서는 성명을 내고 RC-135W 리벳 조인트 정찰기가 일상적 임무의 일환으로 대만 북부 지역을 비행한 것은 사실이라고 확인했다. 하지만 이틀 뒤인 23일 미 태평양공군 공보 부서장인 토니 윅맨 중령은 해당 시간대에 자국 군용기가 대만 상공을 비행하지 않았다면서 앞선 발표를 '정정'했다. ...

    한국경제 | 2020.10.25 09:55 | YONHAP

  • thumbnail
    공군 '무인정찰기' 글로벌호크, 美서 도입 열달 만에 일부 고장

    미국에서 제작돼 공군이 운용하는 고고도 무인정찰기 글로벌호크(RQ-4) 4대 중 일부에서 고장이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21일 군 관계자에 따르면 글로벌호크 1∼4호기 중 1대의 랜딩기어(착륙장치)에서 기름이 새는 문제가 확인됐다. 또 다른 기체 한 대에서는 핵심 제어 센서 관련 이상이 발견됐다. 글로벌호크는 20㎞ 상공에서 특수 고성능레이더와 적외선 탐지 장비 등을 통해 지상 0.3m 크기의 물체까지 식별할 수 있는 첩보 위성급의 무인정찰기다. ...

    한국경제 | 2020.10.21 22:05 | 차은지

  • thumbnail
    '무인정찰기' 공군 글로벌호크, 美서 도입 열달 만에 일부 고장

    4대 중 2대서 부품 문제 등 확인…공군 "목표시기까지 작전수행 문제없어" 미국에서 제작돼 공군이 운용하는 고고도 무인정찰기 글로벌호크(RQ-4) 4대 중 일부에서 부품 고장 등이 발견된 것으로 파악됐다. 21일 군 관계자에 따르면 글로벌호크 1∼4호기 중 1대의 랜딩기어(착륙장치)에서 기름이 새는 문제가 확인됐다. 또 다른 기체 한 대에서는 핵심 제어 센서 관련 이상이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글로벌호크는 20㎞ 상공에서 특수 고성능레이더와 ...

    한국경제 | 2020.10.21 21:44 | YONHAP

  • thumbnail
    "인도네시아, 남중국해 감시임무 美초계기 경유 거절"

    ... 끊임없이 분쟁하는 해역이다. 중국은 남중국해에 U자 형태로 9개 선(구단선)을 그어 90%를 자국 영해라고 주장하면서 인공섬을 건설한 뒤 군사 기지화해 주변 국가들과 갈등을 빚어 왔다. 미국은 중국을 견제하고자 올해 들어 남중국해에 정찰기를 중점적으로 띄웠고, 이에 중국이 맞서면서 남중국해에서 군사적 충돌 가능성을 키웠다. 군사 전문가들은 미국이 최근 남중국해 상공에 P-8 포세이돈 대잠초계기를 운항하기 위해 싱가포르, 필리핀, 말레이시아의 군사기지를 이용하고 있다고 ...

    한국경제 | 2020.10.20 18:43 | YONHAP

  • thumbnail
    글로벌호크 '영상정보판독체계' 내달 인수…대북정보 강화(종합)

    피아식별장비도 개조…내년부터 정상작전 수행 가능 내년 1월 군정찰위성 국외발사업체 선정…3천t급 잠수함 곧 해군 인도 공군의 고고도 무인정찰기인 글로벌호크(RQ-4)가 북한지역을 촬영한 영상을 판독하는 장비가 내달 한국에 인도된다. 이 장비가 인도되어 가동되면 내년부터 글로벌호크의 정상작전 수행뿐 아니라 영상 정보처리가 가능해져 대북 정보 능력이 한층 강화될 전망이다. 방위사업청은 20일 국회 국방위원회 국정감사 업무보고 자료를 통해 글로벌호크가 ...

    한국경제 | 2020.10.20 10:54 | YONHAP

  • thumbnail
    글로벌호크 '영상정보판독체계' 내달 인수…대북 정보능력 강화

    피아식별장비도 개조…내년부터 정상작전 수행 가능 공군의 고고도 무인정찰기인 글로벌호크(RQ-4)가 북한지역을 촬영한 영상을 판독하는 장비가 내달 한국에 인도된다. 이 장비가 인도되어 가동되면 내년부터 글로벌호크의 정상작전 수행뿐 아니라 영상 정보처리가 가능해져 대북 정보 능력이 한층 강화될 전망이다. 방위사업청은 20일 국회 국방위원회 국정감사 업무보고 자료를 통해 글로벌호크가 수집한 영상정보를 판독하는 '영상판독처리체계'를 다음 달 미국에서 ...

    한국경제 | 2020.10.20 10:16 | YONHAP

  • thumbnail
    해외로 빠져나가는 군용기 정비비용…지난 5년간 1조8000억원

    ... 외주정비 비중은 2025년 60%에 달할 전망이다. 공군이 향후 5년간(2021~2025년) 잡아놓은 정비비용 계획은 7조357억원인데 이중 절반이 넘는 3조8343억원이 해외 외주정비 업체 몫으로 집계됐다. F-35A, 고고도무인정찰기(HUAV) 글로벌호크 등 신규 전력무기 도입이 주된 원인으로 꼽힌다. 황 의원은 "최신 군용기 등 신규전력 도입으로 해외정비 의존도가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정비시설 확충 및 기술이전을 통한 정비역량 향상에 군이 적극 ...

    한국경제 | 2020.10.20 10:08 | 이정호

  • thumbnail
    북한 "남측 적대행위 노골화…범접할 수 없는 국방력 다지겠다"

    ... 외부로부터 최신 무장장비들이 부단히 반입되는 등 평화를 위협하는 적대 행위들이 노골화됐다"고 비판했다. 지난 8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우려 속에 한미연합훈련이 열렸다. 남한이 미국으로부터 고고도 무인정찰기 글로벌호크(RQ-4) 등을 도입한 점을 지적한 것으로 보인다. 그는 "현 정세 하에서 국가의 안전과 발전을 수호하기 위한 근본 담보는 강력한 자위적 국방력"이라며 "우리는 적대 세력들의 그 어떤 형태의 고강도 ...

    한국경제 | 2020.10.16 21:48 | 김정호

  • thumbnail
    北, 유엔총회서 "南 적대행위 노골화…국방력 다질 것"

    ... 벌어지고 외부로부터 최신 무장장비들이 부단히 반입되는 등 평화를 위협하는 적대 행위들이 노골화됐다"고 지적했다. 지난 8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우려 속에 한미연합훈련이 열린 점, 남한이 미국으로부터 고고도 무인정찰기 글로벌호크(RQ-4) 등을 도입한 점을 겨냥한 발언이다. 이어 "현 정세 하에서 국가의 안전과 발전을 수호하기 위한 근본 담보는 강력한 자위적 국방력"이라며 "우리는 적대 세력들의 그 어떤 형태의 고강도 압박과 군사적 위협·공갈에도 ...

    한국경제 | 2020.10.16 21:2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