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7,4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가해자 조사 뭉갠 공군검찰 수사 압색 후 '잠잠'…봐주기식 우려(종합)

    ... 면담했다며 "대통령께서 억울한 죽음에 대해 군에 지시한 엄정한 수사지시 명령에 대해 국방부 검찰단이 어떻게 수사하는지 지켜볼 것"이라는 입장을 전했다고 밝혔다. 또 국회의원들이 찾아와 국정조사 및 청문회라도 열겠다는 입장을 전해왔다면서도 "국정조사 청문회는 정치인들의 몫"이라고 서 장관에게 말했다고 전했다. 아울러 최근 출범한 군검찰 민간수사심의위원회 관련 "민간수사심의위원회에 적극 협조하길 당부드린다"고도 요청했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4 22:11 | YONHAP

  • thumbnail
    박성민 "이광재, 안희정 안 만나야…피해자에 상처"

    ...어민주당 박성민 전 최고위원은 14일 같은 당 대권주자 이광재 의원이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를 만나는 일정에 대해 "부적절하다"고 비판했다. 박 전 최고위원은 이날 SBS '주영진의 뉴스브리핑'에서 "대권 후보로서도, 한 명의 정치인으로서도 피해자분에게 굉장히 상처를 줄 수 있는 행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아무리 친소관계가 있더라도 중대한 범죄 혐의가 입증돼 사회적 지탄을 받고 수감돼있는 분을 만나러 가겠다고 하는 것 자체가 부적절하다"며 "민주당 내부에서도 ...

    한국경제 | 2021.06.14 19:07 | YONHAP

  • thumbnail
    민주, 금주 대선기획단 구성 논의…세대교체 관심(종합)

    ... 등으로 '세대교체'가 주목받는 만큼 그에 비견할 젊은 감각을 가진 파격적 인물이 기획단장을 맡아야 한다는 주장이 고개를 든다. 일각에서는 이동학(39) 청년 최고위원이나 김해영(44) 전 최고위원 등 만 45세 이하 청년 정치인의 발탁도 거론된다. 한편에서는 선거 경험이 풍부한 안정감 있는 인사가 단장을 맡아야 한다는 의견도 나온다. 당 핵심 관계자는 통화에서 "경선 기획을 총괄할 안정감이 있어야 하지만 시대적 흐름도 무시할 수 없다"며 "융합형 인선을 ...

    한국경제 | 2021.06.14 18:55 | YONHAP

  • thumbnail
    '롤 프로게이머'로 변신한 이낙연…"E스포츠와 학교·병역 연계 필요"

    ... 말했다. 이 전 대표는 전날인 지난 13일에는 서울 보라매공원의 반려견 놀이터를 찾아 시민들과 반려동물을 주제로 대화를 나누기도 했다. 이 자리에는 오영환 민주당 의원과 부인인 김자인 스포츠클라이밍 선수도 함께 했다. 정치권에서는 이준석 국민의힘 신임 대표로 대표되는 MZ세대(1980~2000년대 출생)의 부상에 기성 정치인들이 게임·반려동물 등 이슈에 관심을 쏟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오형주 기자 ohj@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6.14 17:45 | 오형주

  • thumbnail
    [다산 칼럼] '이준석 돌풍'을 바라보며

    ... ‘이준석 돌풍’을 낳은 20대 표심은 미래를 빼앗긴 세대의 울분이다. 이들은 자신의 비전을 빼앗아 ‘시각 장애인’으로 전락시킨 기성세대에 대한 믿음이 전혀 없다. 그런 만큼 기성세대보다 자신들 세대의 정치인을 더 믿을 수밖에 없다. 이준석 신드롬은 ‘보수 정치인 이준석’이 아니라 ‘30대 이준석’이란 토양에서 잉태된 것이다. 이를 여권에서 ‘젊은 세대의 보수화’라면서 이념의 ...

    한국경제 | 2021.06.14 17:22

  • thumbnail
    이준석 "우리당 중심 야권대통합 가시화…빅텐트 제소명"(종합)

    ... "오늘부터 우리가 행하는 파격은 새로움을 넘어 새로운 여의도의 표준이 돼야 한다"며 "(국민의힘이) 다양한 생각이 공존할 수 있는 그릇이 돼야 하고, 변화에 대한 두려움보다는 새로움에 대한 기대가 우리의 언어가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전날 자신이 서울시 공유자전거인 '따릉이'를 타고 국회로 출근한 것이 화제를 모은 데 대해 "젊은 세대에게는 이미 친숙하지만, 주류정치인들에게 외면받았던 논제들을 적극 선점하고 다루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4 16:47 | YONHAP

  • thumbnail
    언론현업단체들, 언론중재법 개정안 제시…시민 피해 3배 배상

    ... 단체가 제안한 개정안은 언론 등이 사람을 비방할 목적으로 악의적으로 허위사실을 보도해 인격권에 중대한 피해를 본 피해자는 해당 보도 언론사에 손해액의 3배까지 배상액을 청구할 수 있는 조항을 신설했다. 다만, 선거로 선출되는 정치인, 공직자(후보자), 대기업 관련 보도와 공익신고법상 공익 관련 사안 등에 대한 보도는 3배 배상 청구 대상에서 제외했다. 아울러 4개 단체는 형법의 명예훼손에 관한 죄는 삭제해 명예훼손과 인격권 침해는 민법으로만 다뤄 이중 처벌의 문제를 ...

    한국경제 | 2021.06.14 15:40 | YONHAP

  • thumbnail
    이준석 "우리가 행하는 파격이 여의도의 새 표준 돼야"

    ... 보관소가 8개 있고 보좌진과 국회직원의 이용빈도가 높다"며 "제가 따릉이를 탄 것이 그렇게 큰 이슈가 될 줄 몰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공유자전거, 킥보드 등 라스트 마일(최종구간) 운송수단 또는 퍼스널 모빌리티(개인용 이동수단)에 대한 해박한 이해가 없이는 이런 것들을 규제하는 법을 만들고 새 산업을 육성하기 어렵다"며 "젊은 세대에게는 이미 친숙하지만, 주류정치인들에게 외면받았던 논제들을 적극 선점하고 다루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4 14:29 | YONHAP

  • thumbnail
    "카터, 방북에 적합한 지도자"…DJ, 1994년 연설 영상

    김대중도서관, 6·15남북공동선언 21주년 기념사료 공개 "(방북에) 가장 적합한 지도자, 원로 정치인은 카터 대통령임에 틀림없다고 생각합니다. " (김대중 전 대통령 질의응답 중) 연세대 김대중도서관(이하 도서관)은 6·15 남북공동선언 21주년을 맞이해 1994년 1차 북핵 위기 당시 지미 카터 전 미국 대통령의 방북을 제안한 김대중 전 대통령의 동영상 자료를 14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자료는 김 전 대통령이 1994년 5월 12일 ...

    한국경제 | 2021.06.14 12:01 | YONHAP

  • thumbnail
    팬덤정치 3.0 진화?…이대남 커뮤니티서 발화한 '킹준석' 신드롬

    ... '태풍' 된 이준석 팬덤 '팬클럽은 따로 없다' 구심력 없는 피라미드식 헤쳐모여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를 향한 2030세대의 적극적인 지지세가 '팬덤 정치'의 진화를 이끌지 관심이 쏠린다. 과거에도 팬덤을 기반으로 정치력을 발휘하는 정치인은 적지 않았다. 그러나 이 대표를 향한 팬덤은 인물의 스토리보다 발신된 '메시지'에 공명하는 경향이 크다는 점에서 과거의 팬덤 정치와 구분된다는 분석이 나온다. 인터넷 정치 팬덤 문화를 연구한 송경재 상지대 교수는 14일 연합뉴스 ...

    한국경제 | 2021.06.14 11:5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