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8,0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중국대사, 외교부 '발언 신중' 요청에 "입장 밝히는 건 당연"

    ... 문제에 대한 중국 측의 일관된 입장을 분명히 밝혔다. 또 한국에 있는 중국 정부의 대표로서 중국의 국가 이익과 양국 관계 수호에 대한 입장을 밝히는 것은 당연하다고 했다. 앞서 외교부 당국자는 여 차관보가 싱 대사에게 주재국 정치인의 발언에 대한 공개적 입장 표명이 양국관계 발전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지 않도록 신중해야 한다는 의견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언론 인터뷰에서 사드와 관련해 중국에 비판적인 입장을 밝힌 것에 대해 싱 대사가 언론 ...

    한국경제 | 2021.07.25 17:58 | YONHAP

  • thumbnail
    '국힘' 김소연, 이준석 원색적 비난 "관종짓만 하는 상X신"

    ... 녀석"이라고 이 대표를 겨냥했다. 또 "문재인 정부 실책과 범죄는 별 일 아닌 것으로 잘 마사지 물타기 해주는 녀석. 당내 선배들과 지지자들 태극기 틀딱 극우 꼰대몰이하고 청년팔이 반페미 팔이하고, 선거룰 손 봐서 정치인생 10년도 넘어 겨우 당대표 완장찬 게 유일한 이력이자 자랑인 녀석이 아직도 정치평론 짓거리를 하고 있다. X신이다"고 말했다. 그는 "뭔가 안 좋은 일이 예측되면 맡은 바 임무를 잘 하기 위해 당사자를 찾아다니고 설득하고 ...

    한국경제 | 2021.07.25 17:38 | 이보배

  • thumbnail
    [천자 칼럼] 당찬 Z세대

    ... 선수들은 얼마나 관심 있었을까 싶다. 오히려 정정당당한 승부와 스포츠맨십으로 자신의 무대를 멋지게 장식하는 상상을 먼저 했을 Z세대다. 이런 점에서 권위주의와 관념에 억눌린 한국 기성세대는 Z세대의 당당함을 배울 필요가 있다. 그러면 이래저래 뒤틀린 한국 사회의 문제들도 미래 지향적으로 풀릴 수 있지 않을까. Z세대를 향해 “역사적 경험치가 낮다”는 정치인들은 Z세대에 대한 이해도를 먼저 높일 것을 권한다. 장규호 논설위원

    한국경제 | 2021.07.25 17:37 | 장규호

  • thumbnail
    "사람 잡는 포괄임금제, 주 120시간 노동만큼 무서워"

    ... 자료인 '2020 포괄임금제 실태조사'에 따르면 포괄임금제를 적용하는 사업체는 전체 조사대상 중 29.7%에 달했다"면서 "이런데도 조사 결과나 규제 지침을 발표하지 않는 고용노동부가 '공짜 야근'의 주범"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여러 정치인이 문제 삼는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주 120시간 노동' 발언만큼이나 무서운 것이 포괄임금제"라며 "국회 입법과 고용노동부의 강력한 규제로 포괄임금제에 사망선고를 내려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25 16:00 | YONHAP

  • thumbnail
    제주 빈농의 아들, 아픈 발가락 딛고 대권도전의 길로

    ... 그는 "보수의 대표선수로, 본선 필승후보로 나갈 자격이 충분하다"고 자부한다. "민주당과 맞선 다섯 번의 어려운 선거에서 진 적이 없다"는 것이다. 이른바 '남원정(남경필, 원희룡, 정병국)'으로 유명한 원조 개혁·소장파 정치인으로 주목을 받았다. 8년간 제주도에 머물던 원 지사는 이날 출마 선언을 계기로 여의도 정치에 정식으로 복귀했다. 아직 지지율은 미미하다. 대표적인 당내 '저평가 우량주'로 꼽히기도 한다. 그는 "케네디(전 미국 대통령)가 ...

    한국경제 | 2021.07.25 11:44 | YONHAP

  • thumbnail
    이재명 "세상을 깨끗하고 밝게 만들어갈 것"…월주 대종사 조문(종합)

    정치인, 각계 인사, 불교 신자, 일반인도 줄이어 조문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4일 전북 김제시 금산사에 마련된 대한불교조계종 전 총무원장 월주(月珠) 대종사의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 이 지사는 이날 오후 3시께 같은 당 김윤덕 안민석 김남국 의원 등과 함께 빈소로 들어선 후 고인의 영정 앞에 국화꽃 한 송이를 놓고 눈을 감고 합장했다. 이 지사는 조문 전 방명록에 '태공당 월주 대종사님의 큰 가르침대로 세상을 깨끗하고 ...

    한국경제 | 2021.07.24 19:41 | YONHAP

  • thumbnail
    [고침] 지방(이재명 "세상을 깨끗하고 밝게 만들어갈 것"…)

    이재명 "세상을 깨끗하고 밝게 만들어갈 것"…월주 대종사 조문 정치인, 각계 인사, 불교 신자, 일반인도 줄이어 조문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4일 전북 김제시 금산사에 마련된 대한불교조계종 전 총무원장 월주(月珠) 대종사의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 이 지사는 이날 오후 3시께 같은 당 김윤덕 안민석 김남국 의원 등과 함께 빈소로 들어선 후 고인의 영정 앞에 국화꽃 한 송이를 놓은 후 눈을 감고 합장했다. 이 지사는 조문 ...

    한국경제 | 2021.07.24 19:15 | YONHAP

  • thumbnail
    이재명 "세상을 깨끗하고 밝게 만들어갈 것"…월주 대종사 조문

    정치인, 각계 인사, 불교 신자, 일반인도 줄이어 조문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4일 전북 김제시 금산사에 마련된 대한불교조계종 전 총무원장 월주(月珠) 대종사의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 이 지사는 이날 오후 3시께 같은 당 김윤덕 안민석 김남국 의원 등과 함께 빈소로 들어선 후 고인의 영정 앞에 국화꽃 한 송이를 놓은 후 눈을 감고 합장했다. 이 지사는 조문 전 방명록에 '태공당 월주 대종사님의 큰 가르침대로 세상을 깨끗하고 ...

    한국경제 | 2021.07.24 17:43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일본 대사 지낸 케네디 딸 호주 대사 곧 지명"

    ... 지역 현안에 밝다는 점이 배경으로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바이든 대통령과 케네디가(家)의 특별한 인연 역시 낙점 요인이다. 바이든 대통령은 젊은 시절 자신과 같은 아일랜드계 가톨릭 신자인 존 F. 케네디의 대통령 당선을 지켜보며 정치인의 꿈을 키웠다. 미국 대통령 중 가톨릭 신자는 케네디와 바이든뿐이다. 2009년 작고한 케네디 전 대통령의 남동생 테드 케네디 전 상원의원의 격려도 바이든 대통령이 정치인의 길을 계속 걷는 원동력이었다고 한다. 바이든 대통령은 ...

    한국경제 | 2021.07.24 06:45 | YONHAP

  • thumbnail
    문준용 "요리 기다리는 물고기된 느낌…진실 알리려 SNS"

    "곽상도, 페어플레이 했으면…정치인 자녀 공격 다시 생각해야" 문재인 대통령의 아들 준용 씨는 23일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지원사업 선정과 관련해 "저는 아버지가 대통령에 당선되기 전부터 충분한 실적을 쌓았다"며 야권에서 제기하는 특혜 의혹을 일축했다. 준용 씨는 이날 공개된 한겨레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제가 뭘 해도 논란이 생긴다. 아버지가 정치를 시작하고서 저는 '실력은 없는데 혜택을 받는다'며 계속 폄훼를 당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준용 씨는 ...

    한국경제 | 2021.07.23 17:5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