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6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서태호의 영화로 보는 삶] 깊고 푸른 바다의 공포!

    ... 부작용으로 영리해져 훨씬 더 빠르고 난폭한 살인 괴물로 변하고 만다. B. 괴물로 변한 상어들이 노린 것은? 뇌가 비정상적으로 커진 800파운드의 거대한 상어들은 들개처럼 몰려다니고 자기들끼리 잡아 먹으며 이상반응을 보였고 조련사의 총을 알아보고 뒤로 헤엄치고 수상 감시 카메라까지 망가뜨리는 치밀함을 보인다. 결국 연구소가 파괴되자 교묘하게 사람들을 죽이고 해양연구소를 탈출하여 자신들이 자유롭게 살수 있는 깊고 푸른 바다(Deep Blue Sea)로 돌아가려고 ...

    The pen | 2021.07.29 10:59 | 서태호

  • thumbnail
    [올림픽] 양궁 한일전 '2.4㎝'에 승부 갈렸다…김제덕의 결정적 10점(종합)

    ..., 김우진(29·청주시청), 그리고 김제덕으로 이뤄진 남자 대표팀은 26일 일본 도쿄의 유메노시마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남자 단체전 준결승전에서 일본을 맞닥뜨렸다. 한국인 지도자 김상훈 감독으로부터 집중 조련을 받은 데다 유메노시마공원 양궁장에서 오래 훈련하며 홈 이점까지 누린 일본은 만만치 않은 상대였다. 일본은 앞선 8강전에서 우승 후보로 거론되던 미국을 꺾어 분위기도 한껏 올라간 상태였다. 일본은 끈질겼다. 한국이 먼저 1세트를 ...

    한국경제 | 2021.07.26 18:59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마흔살 오진혁, 어깨 부상 딛고 9년 만에 '금빛 환호'

    ... 마시는 날이 늘어났다. 상무에서 제대한 뒤 오진혁을 데려가는 실업팀은 없었다. 폐인처럼 지내던 그를 품은 건 장영술 현 대한양궁협회 부회장이다. 장 부회장은 당시 감독을 맡던 현대제철로 오진혁을 불러들여 정상급 궁사로 재조련했다. 추락의 고통을 제대로 맛본 오진혁의 재도약은 드높았다. 2009년 태극마크를 되찾더니 2010년 광저우 아시안게임에서 단체전 금메달을 합작했다. 2012년에는 런던 올림픽에서 개인전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한국 남자 ...

    한국경제 | 2021.07.26 17:34 | YONHAP

  • thumbnail
    40세·29세·17세 '세 남자의 퍼펙트쇼'…男 양궁도 '金 명중'

    ... 1세트에서 한국은 첫 세 발을 모두 10점 과녁에 꽂았다. 두 번째 발에선 김제덕이 8점으로 주춤했으나 오진혁과 김우진이 또 10점에 명중시켜 막내의 어깨를 가볍게 했다. 하지만 홈 이점을 안고 한국인 지도자 김상훈 감독으로부터 조련받아온 일본은 끈질기게 물고 늘어졌다. 2세트를 1점 차로 가져갔고 2-4로 뒤진 4세트에선 첫 세 발을 모두 10점에 꽂고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위기의 순간에 대표팀을 구한 것은 형들 뒤에서 호흡을 가다듬은 막내 김제덕이었다. ...

    한국경제 | 2021.07.26 17:03 | 조희찬

  • thumbnail
    [고침] 스포츠([올림픽] 양궁 한일전 '0.24㎝'에 승부 갈…)

    ... 김우진(29·청주시청), 김제덕(17·경북일고)으로 이뤄진 남자 대표팀은 26일 일본 도쿄의 유메노시마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남자 단체전 준결승전에서 일본을 맞닥뜨렸다. 한국인 지도자 김상훈 감독으로부터 집중 조련을 받은 데다 유메노시마공원 양궁장에서 오래 훈련하며 홈 이점까지 누린 일본은 만만치 않은 상대였다. 일본은 앞선 8강전에서 우승 후보로 거론되던 미국을 꺾어 분위기도 한껏 올라간 상태였다. 일본은 끈질겼다. 한국이 먼저 1세트를 ...

    한국경제 | 2021.07.26 16:35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양궁 한일전 '0.24㎝'에 승부 갈렸다…김제덕의 결정적 10점

    ...청), 김제덕(17·경북일고)으로 이뤄진 남자 대표팀은 26일 일본 도쿄의 유메노시마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남자 단체전 준결승전에서 일본을 맞닥뜨렸다. 한국인 지도자 김상훈 감독으로부터 집중 조련을 받은 데다 유메노시마공원 양궁장에서 오래 훈련하며 홈 이점까지 누린 일본은 만만치 않은 상대였다. 일본은 앞선 8강전에서 우승 후보로 거론되던 미국을 꺾어 분위기도 한껏 올라간 상태였다. 일본은 끈질겼다. 한국이 먼저 1세트를 ...

    한국경제 | 2021.07.26 16:08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남자양궁, 슛오프 명승부 끝에 일본 꺾고 결승행

    ... 무대로 돌아온 오진혁은 양궁 최고령 금메달리스트로 등극한다. 리우 대회에서 구본찬(현대제철), 이승윤(광주남구청)과 단체전 금메달을 합작했던 김우진은 2대회 연속 단체전 금메달을 따낸다. 한국인 지도자 김상훈 감독으로부터 집중 조련을 받은데다 홈 이점까지 누린 일본은 8강전에서 브래디 엘리슨을 앞세운 미국을 꺾고 준결승에 올랐다. 1세트 먼저 쏜 한국은 첫발부터 3명 모두 10점을 쏘며 기선을 제압했다. 두 번째 발에선 김제덕이 이날 처음으로 8점을 쐈지만, ...

    한국경제 | 2021.07.26 15:54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남자양궁, 슛오프 명승부 끝에 일본 꺾고 결승행

    ... 무대로 돌아온 오진혁은 양궁 최고령 금메달리스트로 등극한다. 리우 대회에서 구본찬(현대제철), 이승윤(광주남구청)과 단체전 금메달을 합작했던 김우진은 2대회 연속 단체전 금메달을 따낸다. 한국인 지도자 김상훈 감독으로부터 집중 조련을 받은데다 홈 이점까지 누린 일본은 8강전에서 브래디 엘리슨을 앞세운 미국을 꺾고 준결승에 올랐다. 1세트 먼저 쏜 한국은 첫발부터 3명 모두 10점을 쏘며 기선을 제압했다. 두 번째 발에선 김제덕이 이날 처음으로 8점을 쐈지만, ...

    한국경제 | 2021.07.26 15:42 | YONHAP

  • thumbnail
    여자양궁, 벨라루스 꺾고 결승 진출…단체전 9연패까지 '1승'

    ... 또 한국 여자 양궁 사상 8번째, 남녀 대표팀을 통틀어서는 9번째 올림픽 2관왕으로 이름을 올린다. 최하 시드로 12강전부터 시작한 벨라루스는 첫 경기에서는 중국을, 8강전에서는 홈 이점을 안은 데다 한국 출신 윤혜선 코치의 조련까지 받은 개최국 일본을 꺾고 4강까지 올랐다. 그러나 한국의 적수는 되지 못했다. 한국이 안산이 9점, 강채영이 10점, 장민희가 9점을 쏘며 무난하게 1세트를 시작한 반면에 벨라루스는 첫발부터 7점을 쐈고, 결국 1세트는 한국이 ...

    한국경제 | 2021.07.25 15:43 | YONHAP

  • thumbnail
    정경호, 스타잇엔터와 전속계약…이상민·허재와 한솥밥 [공식]

    ... 정경호가 전속계약을 맺은 스타잇엔터테인먼트에는 방송인 이상민, 허재, 세븐, 지숙, 나르샤, 이지애, 공서영, 신아영, 김효진, 김준희, 서유리, 김세희, 조수연, 이유빈, 배우 안내상, 이얼, 우현, 전진기, 홍여진, 오현지, 지수원, 조련, 신승환, 황태광, 한수연, 백승희, 황동주, 손상경, 황바울, 김은영, 박신우, 권영민, 홍준기, 김민영, 한소은, 가수 쿠잉, 작곡가 김건우, 스타일리스트 김우리, 댄스스포츠 선수 박지우, 셰프 서현명, 당구선수 한주희 등이 소속돼 ...

    텐아시아 | 2021.07.07 09:13 | 노규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