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21-1430 / 1,6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아시안게임] 탁구 유승민 `마린 징크스' 깰까

    ... 있어 마린과 일전이 중요하다. 단식에서도 금메달을 따려면 마린과 정면대결을 피할 수 없다. 노련한 마린의 변칙 공격에 휘말리지 않아야 한다. 도하에 오기 전 마린 격파를 위해 `왕년의 스타' 유남규 감독과 김택수 코치의 집중 조련을 받았다. 유승민은 "마린을 한 번도 이겨보지 못했기에 이번 대회에서 반드시 빚을 되갚겠다. 특히 단체전에서 중국을 꺾고 우승하고 싶다. 오히려 도전하는 내가 부담이 없기 때문에 초반 기선을 잡는다면 마린과 해볼 만하다"고 ...

    연합뉴스 | 2006.11.29 00:00

  • '약골소년' 김덕현, AG 금빛 도약 발진

    ... 생각하지 못했죠." 파워를 동반해야 하는 멀리뛰기보다 탄력과 유연성을 중시하는 세단뛰기가 김덕현에겐 맞춤형 종목이었던 셈이다. 김덕현은 지난 7일 출국해 호주 골드코스트에서 전지훈련에 한창이다. 박영준 한국체대 교수가 그를 집중 조련하고 있다. 김덕현은 결전을 눈앞에 두고 고민이 있다고 한다. 실전에서 안경을 끼느냐, 벗느냐가 그것이다. 육상 선수들은 더러 안경을 끼기도 하지만 불가피할 경우 머리 뒤로 끈을 매는 스포츠 고글을 쓴다. 하지만 김덕현이 쓰는 ...

    연합뉴스 | 2006.11.22 00:00

  • thumbnail
    [別別직업] 애견 트레이너 .. 매너있는 멍멍이 "개팔자를 바꿔요"

    ... 자기의 목숨까지 버린 충견에 대한 뉴스도 심심치 않게 접하고 있으며,최근 핵가족화에 따라 애완견을 가족과 같이 여기는 사람도 많아지고 있다. 그동안 개를 훈련시킨다고 하면 경비,마약 탐지,맹인 안내 등 특수한 목적으로 사용하는 개를 조련하는 것을 의미했지만,최근에는 집에서 키우는 개들도 훈련시키는 경우가 많다. 이와 같이 개를 훈련시키는 사람이 바로 애견 트레이너다. '집에서 키우는 개를 특별히 교육시킬 필요가 있어?'라고 생각할 수도 있겠지만 아파트나 공공주택에서 ...

    한국경제 | 2006.11.10 00:00

  • thumbnail
    [새영화] 바다의 전설 '가디언'

    ... 비상대기를 해야 하는 까닭에 아내로부터는 결별을 통보받는다. 설상가상으로 폭풍우 몰아치는 사고현장에서 동료를 모두 잃고 혼자만 살아남는 가혹한 일을 겪게 된다. 사고에서 몸과 마음에 심한 부상을 입은 그는 상부의 배려로 연안경비대원을 조련하는 엘리트 학교의 코치로 한시 부임하고, 그곳에서 자신만만한 신입생 제이크를 만난다. 고교 수영 챔피언인 제이크는 벤이 세운 모든 기록을 갈아치우겠다는 야심에 불탄다. 영화는 그런 제이크의 숨겨진 과거를 공개하며 그가 좌충우돌 ...

    연합뉴스 | 2006.11.06 00:00

  • [스폰서 섹션] 복싱프라자‥내년 여름 몸 만들기는 지금부터 복싱으로

    ... 박성우, 한국슈퍼라이트급 챔피온 김용성 또한 복싱프라자 소속이다. 복싱프라자는 필리핀 세부에 위치한 ALA GYM과 자매결연을 맺어 필리핀에서도 훈련이 가능하고 현재 복싱프라자 각 체육관에는 필리핀 트레이너가 돌아가며 선수들을 조련하고 있으며 어느 곳에서 입관하든 출장 등으로 인하여 타 지역 방문 시에 그 지역 복싱프라자에서 운동을 할 수 있도록 편의를 제공하고 있다. 복싱프라자는 전국 각 지역에 체육관 설립을 목표로 복싱의 중흥을 다시 한번 준비중이다. 복싱프라자 ...

    한국경제 | 2006.10.27 00:00 | kkh

  • [새영화] 바다의 전설 '가디언'

    ... 비상대기를 해야 하는 까닭에 아내로부터는 결별을 통보받는다. 설상가상으로 폭풍우 몰아치는 사고현장에서 동료를 모두 잃고 혼자만 살아남는 가혹한 일을 겪게 된다. 사고에서 몸과 마음에 심한 부상을 입은 그는 상부의 배려로 연안경비대원을 조련하는 엘리트 학교의 코치로 한시 부임하고, 그곳에서 자신만만한 신입생 제이크를 만난다. 고교 수영 챔피언인 제이크는 벤이 세운 모든 기록을 갈아치우겠다는 야심에 불탄다. 영화는 그런 제이크의 숨겨진 과거를 공개하며 그가 좌충우돌 ...

    연합뉴스 | 2006.10.26 00:00

  • [진단 베어벡호] 코칭스태프 경험부재…중심이 흔들린다

    ... 면면을 자세히 들여다보면 월드컵 본선에 6회 연속 진출한 대표팀을 맡기에는 절대적으로 경험이 부족해보인다. 베어벡 감독은 1981년 스파르타 로테르담(네덜란드) 청소년팀 감독으로 지도자 생활에 입문해 올해로 26년째 선수들을 조련하고 있다. 결코 짧은 경력은 아니지만 그는 그동안 주로 '보좌관' 역할에 주력해왔다. 네덜란드 프로팀 FC 그로닝겐, 일본 J리그 NTT 오미야 감독을 거쳐 2001년부터 거스 히딩크 감독의 밑에서 한국대표팀 수석코치로 처음 대표팀과 ...

    연합뉴스 | 2006.10.12 00:00

  • 한가위 잊은 베어벡호 '세대교체 신호탄 쏜다'

    ... 게 베어벡 감독의 주장이었다. 하지만 이번 가나전에서는 '영건'들에게 기회가 주어질 공산이 크다. 베어벡 감독 부임 이후 처음 치르는 친선경기인 데다 당장 아시안게임이 두 달 앞으로 다가와 겸직하고 있는 23세 이하 대표팀의 조련에도 박차를 가해야 하기 때문이다. 월드컵 16강국인 아프리카의 '검은 별' 가나는 신예들이 국제 경기 경험을 쌓기에 더할 나위 없이 좋은 상대다. 독일월드컵에서 아프리카 팀으로는 유일하게 16강에 오른 가나는 마이클 에시엔(첼시), ...

    연합뉴스 | 2006.10.03 00:00

  • 가슴 찡한 <밀리언 달러 베이비> 등 '강추'

    ... 살기가 벅차지자 아버지는 레드의 가능성을 보고 경마장으로 보낸다. 하지만 레드는 방황하며 힘겹게 살아가게 된다. 그러던 중 좋은 혈통을 지닌 명마임에도 불구하고 작은 몸집에 구부정한 다리, 길들여지지 않은 성품으로 제대로 된 조련 한 번 받아보지 못하고 낙오한 씨비스킷을 만나게 된다. 우여곡절 끝에 둘은 서부의 경마대회를 하나둘씩 제패해간� 미국 대공황기를 맞아 레드(토비 맥과이어)의 집안도 힘겨워진다. 하루 살기가 벅차지자 아버지는 레드의 가능성을 보고 ...

    한경Business | 2006.09.04 12:01

  • 신궁경영학시대 열린다

    20년 왕좌 타이틀은 우연이 아니다. 공으로 얻은 명성은 더더욱 아니다. 성공신화는 철저히 준비된 결과물이다. 고단하고 험난한 훈련과정을 들여다보면 '우승 = 필연'이다. 독특한 조련 관행과 과학적 지원시스템은 선수 역량을 한층 업그레이드시켰다. 여기에 빼어난 전술전략까지 가미돼 성공확률을 높였다. 이제 한국 여자양궁의 파워는 타의 추종을 불허한다. 외국선수단은 태극마크만 보면 극도의 긴장감에 휩싸일 정도다. 앞으로도 마찬가지다. 더욱 고도화된 견제와 ...

    한경Business | 2006.09.04 1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