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61-1470 / 1,7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독수리가 사자 입속으로…加 밴쿠버동물원 경악

    길을 잃고 사자 우리로 잘못 들어온 독수리 한 마리가 암사자 세 마리의 협공에 걸려 비명횡사하는 사건이 지난 주말 밴쿠버 동물원에서 발생했다. 현지 일간 밴쿠버선은 30일 동물원의 '야생 조류 쇼'에 등장하는 조련된 독수리가 사자 울타리 내 3m 높이 통나무 위에 앉았다가 변을 당하는 장면이 바로 관람객들 눈 앞에서 벌어졌다며 당시 현장 상황을 생생히 묘사했다. 1년 전 온타리오에서 동물원으로 온 이 4살짜리 검둥수리 독수리에 대한 공격은 영역을 ...

    연합뉴스 | 2008.07.01 00:00

  • [유로2008] 뢰브 감독 '조연에서 주연으로'

    ... 클린스만 시절과 대표팀 선수 구성도 크게 다르지 않았고 힘과 높이를 바탕으로 효율적인 축구를 구사하는 독일 특유의 스타일도 그대로였지만 뢰브는 안정을 중시하며 장점을 발전시키고 단점을 보강하면서 독일을 쉽게 이길 수 없는 팀으로 조련시켰다. 일부 성공한 지도자들과 마찬가지로 뢰브도 현역 시절에는 거의 눈에 띄지 않았다. 미드필더였던 뢰브는 1978년 독일 분데스리가 2부리그 SC프라이부르크에 입단하며 프로 무대에 데뷔한 뒤 수차례 1부리그에서 비상을 꿈꿨지만 매번 ...

    연합뉴스 | 2008.06.30 00:00

  • [유로2008] 러시아ㆍ터키 돌풍…伊ㆍ佛 추락

    ... 이어졌고, 참가국의 희비도 극명하게 엇갈렸다. 가장 기억에 남을 만한 것으로 거스 히딩크(62) 감독이 이끈 '러시아의 반란'을 꼽을 만하다. 구 소련 해체 이후 쇠락의 길을 걸으며 유럽축구의 변방으로 밀려난 러시아는 마법사 히딩크의 조련으로 유럽 4강 팀으로 부활했다. 러시아는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 스페인에 1-4로 대패해 불안한 출발을 했지만 지난 대회 챔피언 그리스를 1-0으로 눌렀고, 3차전에서는 한 수 위 전력으로 평가 받던 스웨덴을 2-0으로 꺾어 조 2위로 ...

    연합뉴스 | 2008.06.30 00:00

  • '겁없는 신인' 조동건, 첫 태극마크 경사

    ... 근성을 전수받으며 '토종 스트라이커' 계보를 이을 재목으로 커가고 있다. 김학범 성남 감독도 "신인들은 단기전만 치러봐 리그에는 익숙지 않다. 리듬에 적응할 수 있는 시간을 줘야 한다"며 조동건의 출전을 조절하는 등 새내기 조련에 공을 들이고 있다. K-리그 4년차 최효진도 생애 첫 국가대표 발탁이라 기쁨이 크다. 최효진은 허정무호 출범 이후 예비 명단에는 포함됐지만 훈련 명단에 이름을 올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는 인천 유나이티드에서 포항으로 ...

    연합뉴스 | 2008.05.20 00:00

  • 김강우ㆍ조재현, 영화 '마린보이' 캐스팅

    ... 성공으로 주가가 오른 김강우가 국가대표 수영 선수 출신 마약 운반책 천수 역을 맡았다. 조재현은 천수를 위험에 빠트리는 국제적인 마약 비즈니스의 대부 강사장 역을 맡는다. 신종 마약 거래를 위해 천수를 끌어들여 마린보이로 조련하고 이용하려는 인물이다. 영화 '사랑'에서 좋은 반응을 얻었던 박시연은 두 남자 사이에 예고없이 뛰어들어 모든 계획을 뒤흔드는 여자 유리 역을 맡는다. 자신의 정체를 숨긴 채 강사장과 천수를 이용해 또 다른 음모를 꾸미는 인물. ...

    연합뉴스 | 2008.05.20 00:00

  • 美동물조련사, 영화출연 회색곰에 물려 사망

    영화에도 출연한 적이 있는 잘 훈련된 회색곰이 30대 조련사를 공격해 숨지게 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23일 로스앤젤레스 타임스 보도에 따르면 22일 오후 3시께 로스앤젤레스 북동쪽에 위치한 빅베어레이크의 야생동물 조련시설에 있던 회색곰이 조련사인 스테판 밀러(39)를 갑작스레 공격했으며, 밀러는 목을 물려 그 자리에서 숨졌다는 것. 몸무게가 약 318kg이나 되고 키가 229cm나 되는 5년생 회색곰은 `세미 프로(Semi-Pro)' 등 여러 ...

    연합뉴스 | 2008.04.24 00:00

  • [프로야구] 잘나가는 롯데, 불안 요인은?

    프로야구 8개 구단 가운데 가장 먼저 10승 고지에 선착한 롯데 자이언츠의 상승세는 언제까지 유지될까. 제리 로이스터 감독의 조련 하에 롯데는 초반 돌풍을 일으키며 괄목상대로 거듭났다. 팀 평균자책점(3.12)과 팀타율(0.289)에서 8개 구단 가운데 각각 1,2위에 오르는 완벽한 투.타 조화와 함께 기동력과 장타력까지 갖췄다. 모든 것이 완벽한 듯 보이지만 불안 요소가 없는 것은 아니다. 가장 먼저 눈에 띄는 것은 임경완이 지키고 있는 ...

    연합뉴스 | 2008.04.14 00:00

  • [프로축구] 안정환.고종수 '부활포 한번 더!'

    ... 복귀했지만 컵 대회에서만 5골을 넣었을 뿐 정규리그 '노골 수모' 끝에 둥지를 부산으로 옮기고 말았다. 하지만 2008 시즌이 개막되면서 안정환과 고종수의 모습은 180도 변해 있었다. 고종수는 지난 시즌부터 '명장' 김호 감독의 조련을 받으면서 부활을 예고했고, 안정환은 '형 같은 사령탑' 황선홍 감독의 믿음 속에 노장 투혼을 불태우고 있다. 특히 안정환과 고종수는 이번 시즌 개막과 함께 컵 대회를 포함 3경기를 모두 풀타임 뛰면서 기량 만큼이나 체력적으로도 ...

    연합뉴스 | 2008.03.28 00:00

  • thumbnail
    [주한 외국인 I♥KOREA] 어린 꿈나무들 쑥쑥 키워 한국 대표선수만들어야죠

    ... 한편으론 그 아이가 빠져 전력이 조금 줄은 것이 아쉽다. 내년 1월10일부터 일주일간 춘천 의암빙상장에서 열리는 '2007 강원도컵 전국 초·중·고 아이스하키 대회'를 앞두고 있어서다. 그래도 우승한다는 목표를 세우고 학생들을 조련하고 있다. 소인투씨의 본업인 통나무집 비즈니스는 한국인들의 여가생활이 늘어나고 전국에 펜션이 많아지며 실버타운이 이곳 저곳 생기면서 함께 호황을 누렸다. 하지만 요즘 들어선 고민이 하나 둘 생겨나고 있다. 유로화 강세와 세계적 ...

    한국경제 | 2007.12.21 00:00 | 장규호

  • 박찬호, 홈피서 SK 한국시리즈 우승 축하

    ... 전했다. 그는 이어 "김성근 감독님이 쏟으셨던 야구에 대한 열정, 이만수 코치님의 고뇌와 인내를 함께 했던 미국 생활.. 이번에 그 진실과 깊은 의미를 야구인과 팬들에게 가르침을 주셨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박찬호는 `투수 조련의 대가'로 꼽히는 김성근 감독으로부터 비시즌 때 피칭 지도를 받았고 한양대 선배인 이만수 수석코치와는 미국에서 뛸 때 자주 만나 조언을 구하기도 했다. 2008년 베이징올림픽 아시아 예선에 나갈 야구 국가대표팀 후보 33명에 포함된 ...

    연합뉴스 | 2007.10.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