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91-1600 / 1,6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히딩크 감독의 선수시절은? .. MBC, 재제작한 다큐 방송

    ... 하지만 지난해만 해도 히딩크의 별명은 '오대영'. 한국 대표팀이 지난해 5월과 8월 프랑스 체코 등에 5-0으로 패하자 많은 사람들은 그의 능력을 의심한 것이다. 이런 비난에도 불구하고 히딩크 감독은 자신의 방식대로 한국팀을 조련한다. 그리고 지난 4일 한국민들에게 48년만에 월드컵 첫승을 안겨준다. 이제 국민들은 히딩크 감독이 '한국 대표팀의 16강 진출'을 이뤄 주길 애타게 바라고 있다. MBC는 월드컵 한국대표팀을 이끌고 있는 네덜란드 출신 거스 히딩크에 ...

    한국경제 | 2002.06.06 00:00

  • [월드컵] 한국 축구, 월드컵 1승 향해 발진

    ... 부산으로 이동, 1시간20여분 동안 최종 점검을 마쳤다. 온 국민의 전폭적인 지원을 받으며 1년 5개월동안 비지땀을 흘려 온 태극전사들은 열광적인 응원을 펼치는 홈팬들 앞에 큼지막한 선물을 풀어놓겠다는 다짐이다. 히딩크 감독의 조련으로 후반 이후에 급격히 떨어지던 체력은 이제 세계 정상급으로 올라왔고 체력을 바탕으로 상대 공격수를 압박하는 수비는 최근 열린 평가전에서 세계 최정상급 잉글랜드와 프랑스를 상대로 효력을 발휘했다. 이영표의 부상으로 다소 차질을 빚었으나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월드컵] 한국축구, 반세기 숙원 푼다

    ... 각각 0-5로 패하는 수모를 당했고 새 감독의 전술에 선수들이 적응하는데도 적지 않은 시행착오가 따랐다. 하지만 한국대표선수들은 이 모든 고난을 이겨내고 체력과 전술면에서 어느 팀과 만나더라도 이길 수 있다는 자신감을 찾았다. 히딩크의 조련으로 후반 이후에 급격히 떨어지던 체력은 이제 세계 정상급으로 올라왔고 체력을 바탕으로 상대 공격수를 압박하는 수비는 최근 열린 평가전에서 잉글랜드와 프랑스를 곤혹스럽게 했다. 이같은 한국축구의 실력향상과 함께 한국의 월드컵 첫 승, ...

    연합뉴스 | 2002.06.03 00:00

  • [월드컵] 한국 등 7개국, 첫 승 겨냥

    ... 비교할수 없을 정도다. 지난 1954년 스위스대회 당시 월드컵에 데뷔한 한국은 지난 프랑스대회까지 5번이나 본선에 진출했지만 4무10패에 그치면서 단 한번도 조별리그를 통과하지 못했다. 하지만 이번에는 거스 히딩크 감독의 `강철 조련' 아래 홈무대에서 1승을 넘어16강진출까지 생각하고 있다. 최근 스코틀랜드, 잉글랜드, 프랑스와의 평가전에서 선전을 펼쳐 1승 가능성이어느 대회보다 높다는 기대 때문이다. 포르투갈, 폴란드, 미국과 함께 D조에 속한 한국은 다음달 ...

    연합뉴스 | 2002.05.31 00:00

  • [월드컵] 프랑스 '변형 트리전법' 나올까

    ... 2명만 두는 대신 지휘관 지네딘 지단(레알마드리드)을 보좌하는 양 날개를 강조한 대형. 그러나 일본 가고시마현 이부스키에 임시로 닻을 내린 `르 블뤼'군단의 로제 르메르 감독은 수비형 미드필더 3명을 세우는 변형전술을 집중 조련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는 지난 해 컨페드컵 MVP 로베르 피레스(아스날)의 부상 공백과 최근 러시아.벨기에와의 평가전에서 드러난 수비 불안 때문으로 해석되고 있다. 피레스는 은퇴한 전 주장 디디에 데샹의 카리스마를 물려받을 ...

    연합뉴스 | 2002.05.23 00:00

  • [한경에세이] 장맛은 뚝배기 맛 .. 홍성일 <한국투자신탁증권 사장>

    ... 있다. 냄비에 된장찌개를 끓인다면 보기부터가 맛깔스럽지 않을 것이다. 오랜 시간 숙성된 된장의 깊은 맛과 이 맛을 장시간 우려내는 뚝배기야말로 절묘한 어울림이다. 우리 축구선수들도 이렇게 오랜 시간 감독과 호흡을 맞추며 조련되고 다듬어지면서 원숙해지는 것이라고 믿는다. 우리 선수들은 쉽게 끓고 빨리 식는 냄비 같은 응원이 아니라 뚝배기처럼 은근하고 꾸준한 성원을 더욱 기대하고 있지 않을까. 얼마전 시사프로그램에서 최근의 사회현상을 두고 '리셋(RE...

    한국경제 | 2002.05.20 17:27

  • -한.스코평가전- 대표팀, 측면센터링 집중 조련

    ... 한국처럼 스피디한 팀에게 유리하다는 지론을 펴 온 거스 히딩크감독은 이날 센터링을 올리면 볼이 되돌아올 정도의 강풍이 부는 가운데서도 훈련을 강행, 본선에서 있을 지 모르는 `빗속 대결'을 준비했다. 이날 히딩크 감독이 집중적으로 조련한 부분은 측면 센터링을 통한 공격루트 개척. 스코틀랜드전에서 측면공격을 강조하는 3-4-3카드를 쓰겠다고 밝혔던 히딩크 감독은 폴란드와 유사점이 많은 이 팀을 상대로 대표팀의 측면공격력을 시험하겠다는 의도를 이날 훈련에서도 내비쳤다. ...

    연합뉴스 | 2002.05.15 00:00

  • [월드컵 D-23] 히딩크호 '3박자 조련' .. 체력.전술.골결정력

    '체력과 전술,골 결정력의 삼각형을 완성하라.' 제주 서귀포에서 훈련 중인 한국 축구대표팀은 2002 월드컵에서 만족할만한 성적을 거두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이들 3가지 요소를 고루 갖추는 데 온 힘을 쏟고 있다. 승리의 3대 요소는 전·후반 90분을 쉬지 않고 뛸 수 있는 체력과 상대 팀을 제압할 수 있는 맞춤전술,그리고 이를 바탕으로 한 골 결정력. 이 중 대표팀은 일단 이번 서귀포 전훈에서 체력과 골 결정력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

    한국경제 | 2002.05.07 17:08

  • [월드컵 D-27] 세트플레이 집중 조련 .. '제주도 마지막 합숙훈련'

    '세트 플레이 완성도를 높여라.' 본선 개막을 28일 앞두고 3일 제주도 서귀포에서 최종 합숙훈련에 들어간 한국 축구대표팀이 세트 플레이의 완성도를 높이는데 사활을 건다. 이번 전지훈련의 최대 목표는 조별리그 상대인 폴란드 미국 포르투갈에 적용할 세부 전술을 가다듬는 일. 그렇지만 상대팀에 관계없이 대표팀이 해결해야 할 가장 시급한 숙제는 코너킥과 프리킥 등 세트 플레이의 완성도를 높이는 것. 특히 세트 플레이는 히딩크 감독이 그동안 집...

    한국경제 | 2002.05.03 17:17

  • 국립 모스크바 중앙인형극장 인형극 '진기한 콘서트' 공연

    ... Puppet Show)가 30일∼5월12일 서초구 양재동 한전아츠풀센터에서 공연된다. 1945년 초연 이래 계속 공연중인 '진기한 콘서트'는 무용과 음악을 위주로 한 쇼인 '레뷰'의 일종.남녀 가수,무용수,음악가,서커스의 동물조련사,곡예사 등 다양한 예술가들이 등장해 웃음과 볼거리를 주는 공연이다. 고루한 아카데미즘,속임수,저열한 자만,예술가들의 현학성과 엄숙주의 등에 대한 통렬한 풍자가 세계 각국의 노래와 춤,민속에 담겨 있다. 인형들을 통해 합창과 연주 ...

    한국경제 | 2002.04.29 15: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