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031-12040 / 12,9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항공사 노사 협상 또 결렬

    ... 동시파업으로 야기된 항공기의 무더기 결항은 13일에도계속될 수 밖에 없으며 파업이 장기화되면서 항공대란이 가속화되는 등 사회적.경제적으로 엄청난 손실을 가져올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대한항공 노사 양측은 이날 오후 3시께부터 서소문 사옥에서 조종사 노조의 이기일 사무국장과 회사측의 정성진 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협상을 벌였으나 합의점을 찾지 못하고 협상을 마쳤다. 이날 협상에서 회사측은 핵심 쟁점이었던 외국인 조종사 감축문제 등을 포함한수정안을 제시, 양측이 상당한 의견접근을 ...

    연합뉴스 | 2001.06.13 06:11

  • thumbnail
    F-16 전투기 추락, 미군 조종사 1명 사망

    야간 비행 훈련 중이던 F-16 전투기가 논바닥에 추락, 미군 조종사 1명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2일 오후 9시40분께 전북 임실군 청웅면 향교리 수풍마을 앞 논 바닥에 미 공군 제 8전투비행단 소속 F-16 전투기가 추락해 신원이 밝혀지지 않은 미군 조종사 1명이 숨졌다. 숨진 조종사는 사고발생 2시간 30여분만에 사고 당시의 충격으로 패인 웅덩이속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사고 현장에는 깊이 5m, 직경 10m의 웅덩이가 패였으며 사고기는 ...

    연합뉴스 | 2001.06.13 06:10

  • 임실군 논 바닥에 전투기 추락

    12일 오후 9시 40분께 전북 임실군 청웅면향교리 수풍마을 앞 논바닥에 F-16기종으로 추정 되는 전투기 한대가 추락했다. 사고 전투기에는 미 공군 조종사 한 명이 타고 있었으나 현재 생사 여부가 밝혀지지 않고 있다. 사고 현장에는 직경 15m의 웅덩이가 깊게 패였으며 기체는 심하게 부서진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기는 군산 미 공군 비행단 소속 전투기로 이날 저녁 야간 비행훈련중이었던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군과 경찰은 사고현장을 통제하고 ...

    연합뉴스 | 2001.06.13 00:19

  • KAL노조간부 14명 영장 발부

    대검 공안부(박종렬 검사장)는 12일 양대 항공사 동시파업과 관련, 대한항공 이성재 조종사노조 위원장과 하효열 부위원장 등 노조간부 14명에 대한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검거에 나섰다. 이 위원장 등은 중앙노동위원회의 조정절차를 거치지 않은 불법파업을 주도하며 회사측의 업무를 방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권혁창 기자 faith@yna.co.kr

    연합뉴스 | 2001.06.12 18:24

  • [통상마찰..수출격감..파업..경제 '內憂外患'] '지금 산업현장에선'

    ... 강력한 대응과 노동계의 파업 중단을 거듭 촉구했다. 한국경영자총협회는 효성 여천NCC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등 4개 사업장으로부터 파악한 이들 업체의 피해액(매출감소 기준)이 지금까지 총 1천55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12일 발표했다. 조종사들이 파업에 들어간 대한항공의 경우 12일 하룻동안 1백36억원의 매출 손실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아시아나항공의 피해는 하루 10억원으로 파악됐다. 민주노총 산하 1백25개 사업장이 이날부터 연대파업에 들어간 것을 감안하면 생산 ...

    한국경제 | 2001.06.12 17:49

  • [사상 초유의 '항공大亂'] '항공노사협상 쟁점 뭔가'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의 노사간 쟁점은 상당히 다르다. 대한항공은 조종사노조가,아시아나항공은 일반노조(조종사 제외)가 파업 주체이기 때문이다. 대한항공 노사간의 핵심쟁점은 ''운항규정심의위원회''의 노사동수(同數)구성. 운항규정심의위원회는 조종사에 대한 검열 재훈련 교육 및 수급계획 등 안전운항과 관련된 사항을 심의하는 신설기구다. 기장과 부기장 1천4백여명으로 구성된 대한항공 조종사노조는 무엇보다 이 위원회의 조기구성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

    한국경제 | 2001.06.12 17:26

  • '항공大亂'...13일 진료비상 .. 항공사 파업...무더기 결항

    대한항공 조종사노조와 아시아나항공 일반노조를 비롯한 민주노총 산하 상당수 사업장이 12일 연대파업에 돌입했다. 두 항공사 노조의 파업으로 항공기가 무더기로 결항했으며 전국 각지의 공장이 멈춰서면서 생산에 차질이 빚어지기 시작했다. 특히 13일에는 보건의료노조 산하 12개 대형병원이 파업에 가세할 예정이어서 시민 불편이 더욱 가중될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이날 대한항공의 국내선은 2백40편중 제주와 부산 노선을 제외한 2백20편이 결항했으며 국제선은 ...

    한국경제 | 2001.06.12 17:23

  • "명분없다..." 속속 업무복귀 .. '힘빠진 파업' 향후 전망

    ... 임했다"고 밝혔다. 노동부는 부산지하철에 이어 국민건강보험공단의 사회보험노조,반월과 구미의 한국산업단지공단,인천제철 포항공장 등의 노조도 사측과 대화를 갖고 파업을 철회키로 했다고 밝혔다. 불법 파업 엄벌=현재 대한항공 조종사 노조의 파업이 대표적인 불법으로 지목되고 있다. 지난 8일 중앙노동위원회가 "노사간 교섭이 미진하므로 교섭을 더하라"는 행정지도를 내렸는데도 파업을 강행했기 때문이다. 노동부 관계자는 "행정지도를 어기고 파업할 경우 이는 불법"이라고 ...

    한국경제 | 2001.06.12 17:22

  • [사설] (13일자) 무엇을 위한 연대파업인가

    ... 늦었지만 지금이라도 연대파업을 철회하고 범국민적인 가뭄극복에 앞장서 주기를 간곡히 당부한다. 사실 민노총의 이번 연대파업에 대해 국민들의 시선이 곱지 않은 것은 사상초유의 극심한 가뭄 때문만은 아니다. 상대적으로 고임금 근로자들인 조종사들이 파업에 앞장서고, 연대투쟁의 목표가 노사정위원회 등에서 논의해야 할 정책적 이슈들이 대종을 이루고 있어 그 명분을 쉽게 받아들일 수 없다는데 더 큰 이유가 있다. 여기에 적법한 절차를 거치지 않은 불법파업을 용납해선 안된다는 국민기대가 ...

    한국경제 | 2001.06.12 17:19

  • 상의, "연대파업 철회-공권력투입 촉구" 성명

    ... 연대파업 철회와 필요할 경우 공권력의 즉각적인 투입을 촉구했다. 상의는 "이번 총파업으로 대우자동차 해외매각 등 외국인 투자와 경기회복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국내 경제에 심각한 악영향을 미칠 것이 우려된다"며 "특히 대한항공 조종사 노조의 파업은 반도체 수출 등 산업물류에 지장을 주기 때문에 부작용이 심대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성명은 "현재 노동계의 파업명분은 당위성을 상실한 것으로 지금까지 모든 경제주체들의 경기회복 노력을 일순간에 물거품으로 만들 뿐 ...

    연합뉴스 | 2001.06.12 1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