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151-12160 / 12,3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F16기 추락은 조종사실수"...공군당국, 비행착각에서 비롯

    지난 8일 발생한 공군의 F16 추락사고는 조종사가 비행중 방향감각을 상실 한 비행착각에서 비롯된 것으로 밝혀졌다. 공군의 한 관계자는 18일 "공군은 사고직후 조사단을 구성해 기체이상 정 비불량 비행착각등 모든 가능성에 대해 정밀조사를 편 결과 비행착각외엔 다른 원인이 없는 것으로 결론을 내렸다"면서 "공군은 이같은 결과를 19일 권영해장관에게 보고한뒤 공식발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국경제 | 1993.04.19 00:00

  • [서평] '장기전략계획'..불확실한 기업환경극복 실천 전략

    ... 자발적으로 이러한 환경의 불확실성과 불연속성을 헤쳐나갈수 있는 혜안을 제시하고 있다. 저자들의 시각에 따르면 기업의 장기전략계획이란 캄캄한 밤에 자동차의 방향을 인도해주는 헤드라이트와 같으며 또한 비행기의 돌발적 사고시 조종사들이 항상 지니고 있는 비상시 행동요령과 같다는 것이다. 아무리 기업을 둘러싼 환경이 예측 불가능하다고 할지라도 기업이 미리 미래에 대한 기업의 행동요령을 준비해 두면 상황발생시 우왕좌왕하지 않고 신속한 의사결정에 따라 기업의 ...

    한국경제 | 1993.04.12 00:00

  • F16 전투기 추락 기체결함탓 가능성

    지난 8일 오후8시께 충북 중원군 동량면 화암리 야산에 추락한 F-16 전투 기(조종사 정재남대위.31.사망)는 국방부에서 차세대전투기사업(KFP)의 대 상기종으로 선정된 제품이어서 기종의 안전성문제와 관련해 의문이 제기되 고 있다. 특히 현지주민들이 추락직전 `꽝''하는 폭발음이 들렸다고 진술한데다, 숨 진 정대위가 추락하기 바로전에 관제탑과 교신한 것으로 밝혀져 사고원인이 조종미숙이 아닌 기체결함에 따른 추락이었을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

    한국경제 | 1993.04.10 00:00

  • F16 전투기 기관고장으로 공중 폭발...충북 청원서

    8일 오후 8시27분께 충북 중원군 동량면 화암리 충주댐 부근 상공에서 야 간비행훈련중이던 인근 공군부대 소속 F16 전투기(조종사 정재남.31.대위) 가 기관고장으로 공중폭발한 뒤 인근 야산에 추락했다. 이 사고로 산 중턱에 불이 나 2km정도를 태우고 2시간 만에 꺼졌으며 조종 사 정대위는 그 자리에서 숨졌다. 공군당국은 이 전투기가 추락하기 직전 `꽝'' 하는 폭발음이 들렸다는 현지 주민의 말에 따라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중이다

    한국경제 | 1993.04.09 00:00

  • F16전투기 비행훈련 전면 중지...공군,기체 결함 가능성커

    ... 86년 도입된 F16전투기의 추락사고는 이번이 처음이다. 공군에 의하면 공구OO부대소속 F16 전투기가 8일 하오 6시54분께 야간 요격임무로 부대를 이륙한뒤 1시간이 지나 충북중원군동량면화암리 꽃바 위 마을 야산에 갑자기 추락,조종사 정재남대위(31)가 숨졌다. 공군은 당시 1천~2천미터 상공이 구름으로 덮여있었으나 기상 상태가 비 교적 양호했고 정대위가 유능한 조종사로 특별한 사고원인이 없었던 점으 로 미루어보아 기체결함일 가능성이있는 것으로 보고 조사중이다. ...

    한국경제 | 1993.04.09 00:00

  • 중국 민항 조종사 6명, 비행훈련 교육위해 내달 내한

    중국 민항 조종사들이 비행훈련을 받기 위해 처음으로 우리나라에온다. 25일 아시아나항공에 따르면 중국 신화항공 소속 조종사 6명을 비롯,모두 8명이 다음달 14일 아시아나항공 전세기편으로 내한,보름동안 아시아나항공 자체 비행훈련원에서 교육을 받는다. 이번에 방한하는 일행에는 조종사뿐만 아니라 교관 2명도 포함돼 있으며 이중 1명은 여성인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 조종사 일행은 입국 다음날인 다음달 15일부터 30일까지 약 보름동안 서울강서구 ...

    한국경제 | 1993.02.25 00:00

  • 낙하산훈련 구경하다 헬기 프로펠러 맞아 숨져

    ... 우창리)씨와 김정현(11 곡성 겸면국3)군 등 2명이 이륙하던 헬기의 프로펠러에 맞아 그 자리에서 숨지고 김군의 어머니 홍경순(33.여.곡성군 겸면 현정리)씨가 크게 다쳤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 등은 이날 마을주민 1백50명과 함께 낙하 훈련을 구경 하던 중 육군 203항공대 소속 UH1H 헬기 78-1600호(조종사 강병원.34.준위) 가 둑 아래 논에 내려앉았다 급회전하며 이륙하는 바람에 프로펠러에 목부 분을 맞고 쓰러졌다는 것이다.

    한국경제 | 1993.02.20 00:00

  • 환경영향평가법 개정안 의결...국무회의

    국무회의는 11일 대규모 개발사업 시행시 이 사업이 환경에 미치는 영 향을 사업자가 환경처장관과 협의토록 하고 협의내용을 이행하지 아니할 경우 공사중지등의 필요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을 골자로 하는 환경영향평가법 제정안을 의결했다. 회의는 또 종래 형사처벌이 면제되던 개문발차사고 인도참범사고 무면허건설기계 조종사고등에 대한 형사처벌을 인정하도록 처벌규정을 강화하는 것을 골자로 하는 교통사고 처리 특례법개정안도 의결했다.

    한국경제 | 1993.02.11 00:00

  • <오늘의 조간톱뉴스> 금융-조세제도 전면쇄신 등

    ... = 민자, 당기구 축소개편 착수 *경 제 = 제조업중심 공개-증자 확대 *사 회 = 이병규특보 "새달 10일께 출두" *1면톱 = 경제활성화 종합대책 추진 *산 업 = 화섬업계, 직물업체 경영난 지원 *사 회 = 항공기 조종사가 모자란다 *1면톱 = 통신부품 수입가격 조작 모토롤라사에 1백60억 추징 *산 업 = 무협, 항만사용료 인상반대 *사 회 = 대구, 패션산업도시로 거듭난다 *1면톱 = 올 수출전망 어둡다...경공업제품 경쟁력 약화 *산 업 ...

    한국경제 | 1993.01.17 00:00

  • [사회면톱] 항공기조종사 인력난 .. 안전운항도 위협

    항공기조종사가 크게 모자란다.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등 국적항공사들은 부족되는 조종사들을 외국인으로 충당하고있으며 이로인해 외화지출등 경제적 손실뿐아니라 안전운항에도 위협을 받고있다. 15일 교통부와 항공업계에 따르면 지난 88년까지만해도 전무했던 국적항공사의 외국인조종사가 90년42명 91년75명,그리고 금년들어 1백2명으로 늘었다. 이는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에 취업중인 전체조종사 1천3백39명의 8%선이다. 이중 대한항공이 65명,아시아나항공이 ...

    한국경제 | 1993.01.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