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1-160 / 12,5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中 `금성대전투` 결국 국내 상영 포기…어떤 영화길래

    ... `침략자`로 규정한 것이다. 상영시간 121분 동안 한국군이나 북한군은 전혀 나오지 않고 미군과 중공군 사이의 전투만 다뤘다. 특히 다른 병사들이 다리를 건널 수 있도록 목숨을 내던진 고사포 대원들의 희생을 부각하는 반면 미군 조종사들을 나약한 모습으로 묘사한다. 중국은 미국과 전방위 충돌하면서 지난해부터 `항미원조`를 소재로 한 영화와 드라마, 다큐멘터리 등을 쏟아내며 내부 결속을 다지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휘경기자 ddehg@wowtv.co.kr ...

    한국경제TV | 2021.09.08 17:46

  • thumbnail
    [신희섭의 뇌가 있는 풍경] 모성애는 당연한 걸까?

    ... 문제가 생기면 무너질 수 있다. 변이가 일어나면 어미 생쥐의 새끼 돌봄 행동이 사라지는 유전자가 여럿 발견됐다. 임신 중 극심한 스트레스도 돌봄 행동 저해의 원인이 될 수 있다. 비행기 추락 사고에 기체 결함, 기상 이변, 조종사의 실수 등 무수히 많은 원인이 관련될 수 있다는 것과 비슷한 이치다. 당연하게 생각되던 모성애가 실제로는 복잡한 뇌 회로의 정상적 작동의 결과임을 알 수 있다. 출산 후 어미 쥐의 뇌에 일어나는 변화는 동물 실험을 통해 속속 ...

    한국경제 | 2021.09.08 17:41

  • thumbnail
    中 '1953 금성대전투' 어떤 영화길래…미군을 '침략자' 규정

    ... 중국 보병, 미국 폭격기, 중국 고사포 등의 여러 각도로 나눠서 묘사한다. 다른 병사들이 다리를 건널 수 있도록 목숨을 내던진 고사포 대원들의 희생을 부각하는 이 영화의 영어 제목은 '희생'(Sacrifice)이다. 미군 조종사들은 나약한 모습으로 묘사된다. 영화는 '1950년 6월 조선전쟁(한국전쟁)이 전면적으로 발발했다'는 자막으로 시작한다. 이어 "9월 15일 미군이 인천에 상륙해 '연합군'의 이름으로 북진했다. 중국의 영토 주권과 생명 안전이 엄중한 ...

    한국경제 | 2021.09.08 16:46 | YONHAP

  • thumbnail
    테러가 짓이긴 일상…어두울 때 빛나는 도움의 순간들

    ... 수순이었다. 미국 CBS 마이애미지국 취재기자인 짐 디피디가 쓴 '온 세계가 마을로 온 날: 가장 어두울 때의 사랑에 대하여'(갈라파고스)는 9.11 테러 후 공항과 갠더시에서 벌어지는 일주일간의 이야기를 담은 논픽션이다. 저자는 조종사, 관제사, 갠더시 공무원들의 발 빠른 대처와 승객들과 마을주민들의 다양한 사연을 통해 이들이 어떻게 재난을 극복했는지를 조명한다. 9·11 테러가 발생한 당일, 캐나다의 작은 섬마을 뉴퍼들랜드 갠더에는 35대의 항공기와 6천595명의 ...

    한국경제 | 2021.09.08 12:02 | YONHAP

  • thumbnail
    인권위 "해군, 시력교정자 항공병과 지원제한 차별"

    ... 시력 교정술 시술 이후 3개월이 경과하고, 굴절도와 원거리 시력이 일정 기준 이상이면 시술 여부와 상관없이 조종 분야 사관후보생으로 지원·선발이 가능하다"고 했다. 그러면서 "미군이나 각국 민간 항공사에서도 시력 교정시술자 조종사 채용을 전면적으로 제한하는 사례는 찾기 힘들다"고 지적했다. 이어 "해군이 시력 교정 시술을 받은 사람의 구체적인 위험성을 개별적으로 판단하지 않고 추상적인 우려만으로 국민의 기본권인 직업선택의 자유와 공무담임권·자기 결정권을 원천적으로 ...

    한국경제 | 2021.09.08 12:00 | YONHAP

  • thumbnail
    [신간] 폐허 속의 신

    ... 코스타상에 선정되며 앳킨슨에 코스타상 3회 수상의 영예를 안겼다. '라이프 애프터 라이프'가 런던 대공습 기간에 주인공 어설라 토드가 겪은 일을 다뤘다면 이 소설에서는 어설라의 동생 테디의 삶을 조명한다. 영국 공군 폭격기 조종사로 활동한 테디는 전쟁이 끝나고 결혼해 딸 비올라를 낳지만, 딸이 자라면서 갈등을 빚는다. 테디는 독일군을 비난하지만, 비올라는 영국군과 아빠도 비난의 대상으로 삼는다. 비올라의 눈에는 영국군 역시 대량학살을 저지른 적이 있다는 점에서 ...

    한국경제 | 2021.09.08 06:22 | YONHAP

  • thumbnail
    일본산 최신예 초계기, 확인비행서 활주로 이탈

    ... 중 활주로를 이탈하는 사고를 발생시켰다. NHK방송과 교도통신에 따르면 7일 오후 4시께 기후현 가카미가하라시의 항공자위대 기후기지에 착륙하던 초계기가 활주로를 벗어나 주변 잔디밭에 바퀴 자국을 남기고 멈췄다. 해상자위대 조종사가 조종을 맡은 사고기에는 방위성 직원 등 10명이 타고 있었지만, 다행히 사상자는 없었다. 이번 사고기는 가와사키중공업이 기후공장에서 제작해 해상자위대에 납품할 예정인 P1 초계기로 인도 전 점검을 위한 첫 확인비행을 하고 착륙하던 중이었다. ...

    한국경제 | 2021.09.07 23:22 | 장지민

  • thumbnail
    日 최신예 국산 초계기 착륙 중 활주로 이탈 사고…사상자 없어

    ... 사고가 발생했다. NHK방송과 교도통신에 따르면 7일 오후 4시께 기후(岐阜)현 가카미가하라(各務原)시의 항공자위대 기후기지에 착륙하던 초계기가 활주로를 벗어나 주변 잔디밭에 선명한 바퀴 자국을 남기고 멈춰 섰다. 해상자위대 조종사가 조종을 맡은 사고기에는 방위성 직원 등 10명이 타고 있었지만, 사상자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기는 가와사키(川崎)중공업이 기후공장에서 제작해 해상자위대에 납품할 예정인 P1 초계기다. 이날 오전부터 인도 전 점검을 ...

    한국경제 | 2021.09.07 22:27 | YONHAP

  • thumbnail
    `진짜 우주관광`…민간인 4명 태운 우주선, 15일 발사

    ... 승무원으로 확정했다. 나머지 두 자리는 시프트4페이먼트의 고객 간 경선을 통해 뽑힌 시안 프록터(51)와 병원 기부금을 내고 추첨을 통해 기회를 얻은 크리스 셈브로스키(41)가 각각 차지했다. 프록터는 지역대학 과학 강사 출신으로 조종사 교육을 받고 미국 항공우주국(NASA) 우주비행사 모집에도 세 차례나 지원했던 경력을 갖고 있다. 록히드 마틴사의 데이터 기술자인 셈브로스키는 대학 시절 우주캠프 상담사로 일하기도 했는데 친구가 병원 기부금을 내고 당첨된 뒤 비행을 ...

    한국경제TV | 2021.09.06 16:02

  • thumbnail
    지구 540㎞ 궤도 사흘간 도는 "진짜" 민간 우주 관광 15일 발사

    ... 승무원으로 확정했다. 나머지 두 자리는 시프트4페이먼트의 고객 간 경선을 통해 뽑힌 시안 프록터(51)와 병원 기부금을 내고 추첨을 통해 기회를 얻은 크리스 셈브로스키(41)가 각각 차지했다. 프록터는 지역대학 과학 강사 출신으로 조종사 교육을 받고 미국 항공우주국(NASA) 우주비행사 모집에도 세 차례나 지원했던 경력을 갖고 있다. 록히드 마틴사의 데이터 기술자인 셈브로스키는 대학 시절 우주캠프 상담사로 일하기도 했는데 친구가 병원 기부금을 내고 당첨된 뒤 비행을 ...

    한국경제 | 2021.09.06 15:3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