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571-5580 / 12,1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요르단 '조종사-수감자' 교환 카드 통할까

    IS 수감자 교환 '비공식' 선례 있어 요르단 정부가 수니파 원리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가 정한 시한에 임박해 28일 오후(현지시간) IS에 잡힌 자국 조종사와 수감 중인 테러범을 교환하자는 카드를 꺼내 들었다. IS는 전날 오후 유포한 마지막 메시지에서 교환을 요구하는 테러범 사지다 알리샤위를 24시간 내 석방하지 않으면 요르단 조종사와 일본인 인질을 모두 살해하겠다고 협박했다. 그러면서 IS는 일본인 ...

    연합뉴스 | 2015.01.29 00:13

  • 요르단, 자국 조종사 맞석방 제안…일본 인질 어찌되나

    공은 다시 IS로 넘어가…2대1 교환 성사 가능성에 기대 요르단 정부가 수니파 원리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에 자국의 조종사를 석방하면 사형수를 풀어주겠다고 제안해 IS에 억류된 일본인 인질 사태가 어떻게 전개될지 주목된다. IS가 내거는 조건은 새로운 메시지를 낼 때마다 조금씩 달라졌고 IS가 살해하겠다는 마감 시한에 임박한 28일(현지시간) 요르단이 새로운 제안을 내놔 상황이 유동적이다. IS가 지난 20일 ...

    연합뉴스 | 2015.01.28 23:41

  • 요르단 정부, 조종사·사형수 맞석방 준비

    일본인 인질 '고토 겐지' 석방 여부는 언급 없어 요르단 정부는 이슬람 원리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가 자국 조종사를 풀어주면 사형수를 석방할 준비가 됐다고 28일(현지시간) 밝혔다. 요르단 관영 페트라 통신은 이날 무함마드 알모마니 공보장관이 요르단의 입장은 IS가 인질로 잡고 있는 요르단 조종사 마즈 알카사스베 중위의 목숨을 구하는 것이라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알모마니 장관은 알카사스베 중위가 안전하게 풀려난다면 요르단 ...

    연합뉴스 | 2015.01.28 20:24

  • 에듀챌린지가 알려주는 `우리 아이랑 공연 백배 즐기기`

    ... 카봇이 뮤지컬로 탄생했다. 뮤지컬 `카봇 원정대`는 대형 카봇이 무대에 등장해 화려한 변신과 함께 하늘을 나는 플라잉 특수 효과로 스릴 넘치는 경험을 선사한다. 3월 1일까지 블루스퀘어 삼성카드홀에서 공연되며 예매자 전원에게는 카봇 조종사 면허증을 제공한다. 문의 1544-1555 3.홀로그램 뮤지컬 '라바' 인기 애니메이션 캐릭터 라바가 작년에 이어 뮤지컬로 선보인다. 뮤지컬 `라바`는 3D 기술을 활용해 기존 무대에서는 불가능했던 다양한 연출을 선보인다. ...

    한국경제TV | 2015.01.28 10:03

  • IS "24시간 내 테러리스트 미석방시 요르단 조종사·일본인질 살해"

    ... 가족과 일본 정부에 보내는 두 번째 공개 메시지'란 제목으로 이 같은 내용의 1분50초짜리 영어 음성 파일이 게시됐다. 음성 파일과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고토 겐지씨(47)가 지난달 전투기 추락으로 IS에 생포된 요르단 조종사 마즈 알카사스베 중위로 보이는 사진을 든 모습이 담겼다. 이 메시지는 다른 인질인 유카와 하루나씨(42)를 살해했다는 앞선 영상에 담겨 있던 것과 비슷한 목소리로 "나는 이것이 나의 마지막 메시지라고 들었다. 또 나의 자유를 ...

    한국경제 | 2015.01.28 07:38 | 김근희

  • IS "24시간내 사형수 미석방시 日·요르단 인질 살해"

    ... 번째 공개 메시지'란 제목의 1분50초짜리 영어 음성 파일을 통해 유포됐다. 음성 파일의 배경으로 쓰인 사진에는 IS에 납치된 고토 겐지(後藤健二·47) 씨가 지난달 전투기 추락으로 IS에 생포된 요르단 조종사 마즈 알카사스베 중위로 보이는 아랍계 남성의 사진을 든 모습이 담겼다. 녹음된 음성은 고토 씨의 목소리로 추정된다. 고토 씨는 음성 파일을 통해 "나는 이것이 내 마지막 메시지라고 들었다. 내 자유의 장애물은 사지다의 ...

    연합뉴스 | 2015.01.27 23:59

  • thumbnail
    女승무원, 조종사들과 원나잇 알바…하룻밤 버는 돈이

    항공사 여승무원들이 기장과 성매매를 해 논란이 됐다. 최근 미국 매체 토모뉴스에 따르면 일본에서 항공사 승무원으로 근무하는 여성들 중 일부가 낮은 임금 때문에 조종사들과 성매매를 하며 수입은 90분에 50만~70만원 선인 것으로 드러났다. 한 승무원은 "비행 전 점검하는 동안 승무원과 기장이 신호를 주고 받는다"며 "기장이 손으로 코를 네 번 만지면 하룻밤 4만엔(한화 약 37만원)이라는 뜻이다"라고 전했다. ...

    한국경제 | 2015.01.27 14:33 | 한예진

  • 미국 백악관 건물에 소형 드론 충돌

    ... 알려졌다. 이번 사고는 최근 들어 미국 내에서는 드론 충돌 사고에 대한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발생한 것이다. 미국 연방항공청이 지난해 11월 말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같은 해 2월부터 9개월 동안 미국 공항의 항공 관제사나 여객기 조종사가 무인기를 발견해 신고한 건수는 총 193건으로, 매달 평균 21건씩 접수됐다. 특히 이 중 25건은 무인기와 여객기가 수 초 내에 부딪히거나, 비행간격이 수 피트에 불과해 서로 충돌할 수 있는 '위기일발'(close ...

    연합뉴스 | 2015.01.27 02:05

  • thumbnail
    [시론] '땅콩회항'은 항로변경을 의도했나

    대한항공 비행기가 탑승구를 떠났다가 다시 돌아온 것에 대해 항로를 변경한 것이냐가 세간의 화제다. 국민은 물론 조종사들 간에도 논란이 있다. 항공보안법 제42조에 ‘항로변경죄’가 규정돼 있다. ‘위계 또는 위력으로써 운항 중인 항공기의 항로를 변경하게 하여 정상운항을 방해한 사람은 1년 이상 10년 이하의 징역에 처한다’고 돼 있다. 문제의 핵심은 뉴욕 JFK공항의 탑승구를 떠나 활주로를 향해 17m를 ...

    한국경제 | 2015.01.26 20:27

  • thumbnail
    아시아나, 초등학생 천체관측 체험 행사

    ... 목성, 별자리 등을 자유롭게 관측하며 이론으로 배웠던 내용의 이해도를 높인 후 천체투영관으로 이동해 8m 돔 스크린을 통해 가상의 별자리를 체험하며 도심 속 겨울 밤하늘을 만끽했다. . 이날 '아시아나 별학교'에 참석한 김형우 군(12)은 “망원경을 통해 빛나는 별들을 바라보며 저 하늘을 나는 비행기 조종사가 되기 위해 더욱 열심히 노력해야겠다는 다짐을 했다”고 소감을 말했다. 조세일보 / 구희천 선임기자 riokoo@joseilbo.com

    조세일보 | 2015.01.26 10: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