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87001-687010 / 718,8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스티브 마빈 또 공격받아.."비관적전망 비약/주가예측 과장"

    "스티브 마빈을 제압하라" 주가전망을 놓고 외국인과 내국인간 접전이 불을 뿜고 있다. 정병선 교보증권리서치센터실장은 10일 스티브 마빈 자딘플레밍조사담당이사 의 비관적 장세론을 공박한 "지옥에서 죽음에 이르는 페시미즘의 벽을 넘어서"라는 보고서를 발표했다. 국내 증권맨이 마빈을 공박하고 나선 것은 이달 초 김진혁 쌍용증권 법인팀장에 이어 두번째다. IMF이후 목소리가 커진 외국인에 대한 "토종"들의 도전이 본격화된 셈이다. 이번 보고서의 ...

    한국경제 | 1998.08.10 00:00

  • 주가/거래량 이동평균선 '단기 데드크로스' 발생

    주가와 거래량이동평균선이 동시에 단기데드크로스를 나타내 앞으로의 주가전망을 어둡게 하고 있다. 데드크로스란 단기이동평균선이 장기선을 뚫고 내려가는 것으로 이 현상이 발생하면 일반적으로 주가가 하락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풀이된다. 9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종합주가지수 6일 이동평균치는 지난 6일 331.14를 기록, 25일 이동평균치 331.80을 하향돌파한데 이어 8일엔 그 격차가 2포인트 가량으로 벌어졌다. 또 8일의 종합주가지수 314.31은 ...

    한국경제 | 1998.08.10 00:00

  • [오늘의 증시시황] 주가 이틀째 하락 310선 '턱걸이'

    주가가 이틀째 하락했으나 간신히 310선을 방어했다. 호재와 악재가 엇갈려 눈치보기 장세가 펼쳐졌다. 엔화가치가 지난 6월중순 미.일의 공동개입 수준인 1백46엔대로 다시 떨어져 투자자들의 마음을 졸이게 했다. 매도차익거래(현물매도 선물매수)물량도 흘러나와 주가발목을 잡았다. 다만 중국 중앙은행이 위안화방어에 나섰다는 소식과 투신 및 증권사 구조조정을 위해 2조원의 기금을 마련키로 했다는 보도는 축축히 젖은 투자심리를 안정시키기도 했다. ...

    한국경제 | 1998.08.10 00:00

  • 농협, 지분매각 가능성 커 .. 주인바뀐 남해화학 주가 전망

    농협으로 주인이 바뀌게 된 남해화학의 주가는 어떤 움직임을 보일 것인가. 10일 주식시장에서 남해화학은 거래량이 3만주에 육박하는 등 활발하게 거래됐으나 주가는 크게 움직이지 않았다. 정부와 농협의 협상이 마무리된 것을 기념하는 수준에 머물렀다는 것이 대체적인 평가다. 농협의 남해화학 인수가 주가에 큰 변동을 가져올만한 재료는 못된다는 이야기다. 증권가에서는 남해화학의 제3자매각의 가능성이 제기되기도 했다. 국내 최대의 비료업체가 외국업체나 ...

    한국경제 | 1998.08.10 00:00

  • 신한경영연구소, 3개 중소.벤처기업 공개투자설명회

    ... 스벡코리아컴퓨터(대표 장갑석),태화기계양행 (대표 정경호),코네스 (대표 이태석)등 투자유치에 나서는 3개사 최고경영자들이 직접 나와 회사를 소개하고 투자자들과 질의 응답시간을 가졌다. 또 김현철 신한경영연구소장이 대상회사의 주가 산정결과등을 설명했다. 외국기업과 대기업이 장악하는 서버시장에서 활발한 사업을 벌이고있는 스벡코리아컴퓨터의 주가는 3만1천원으로 책정됐다. 산업용기계와 건설기계부품을 독자개발해온 태화기계양행의 주가는 1만5천원,인터넷이용 교육시스템등을 ...

    한국경제 | 1998.08.10 00:00

  • [증시시황] (8일) 심리적 지지선 320 맥없이 '붕괴'

    ... 무너졌다. 위안화 평가절하 가능성이 공공연하게 떠도는데다 뉴욕외환시장에서 엔화가 달러당 1백46엔까지 떨어지면서 투자자들을 잔뜩 움츠러들게 만들었다. 외국인과 기관의 매도공세를 버텨온 "개미군단"도 손을 들기 시작했다. 8일 종합주가지수는 전날에 비해 7.40포인트 내린 314.31에 마감됐다. 지난달 15일 이후 20여일만에 310선으로 주저앉았다. 한동안 기세를 떨쳤던 증권주가 큰 폭으로 내린 반면 소나기를 피해가자는 시장매기가 개별 재료주에 몰리면서 상한가 ...

    한국경제 | 1998.08.10 00:00

  • [특별기고] 한국을 보는 '세계의 눈' .. 폴 새뮤얼슨 <교수>

    ... 있다. 한국도 최악의 상황은 벗어났지만 여전히 경제전반의 붕괴위기는 가시지 않고 있다. 홍콩의 경제난은 특히 주목할만하다. 홍콩은 유럽에서도 잘사는 나라인 프랑스와 독일에 버금갈만한 국민소득을 유지해왔다. 그러나 부동산 가격과 주가 폭락이 계속되면서 버블이 붕괴된다면 결과는 예측할 수 없다. 홍콩이 아시아 위기 수개월이 지난 지금 심각한 경제난을 겪고 있다는 점은 한국에도 시사하는 점이 크다. 그동안 긴축예산 편성등 IMF의 이행조건들을 강하게 비판해온 하버드대의 ...

    한국경제 | 1998.08.10 00:00

  • [주간전망] '홍콩 쇼크'...300선 지켜낼지 관심

    이번주엔 종합주가지수 300선 지지여부가 다시 한번 시험대에 오를 것으로 보인다. 무엇보다 홍콩을 중심으로 한 불안한 아시아 외환금융 시스템이 증시를 흔들고 있다. 엔화가 상승세로 반전될 기미가 보이지 않는데다 위안화 평가절하 가능성도 투자심리를 위축시키고 있다. 여기에 국내금리가 다시 상승세를 타고 있는 것도 불안감을 가중시킨다. 실세금리 하락은 8월말 MSCI(모건스탠리지수)의 한국반영비율 상향조정과 맞물려 유동성 장세를 몰고올 ...

    한국경제 | 1998.08.10 00:00

  • [증시산책] 게릴라

    곳곳에서 게릴라가 출몰한다. 예고없이 나타나 폭우를 뿌려대는 날씨가 그렇다. 홍콩달러를 공격하는 헤지펀드도 게릴라에 다름아니다. 아시아 주가가 제 갈길을 가지 못하고 무리를 지어다니며 숨을 죽이고 있는 것도 실은 게릴라 때문이다. 언제 어디서 기습공격을 당할지 모르는 신세다. 떼지어 다니는 연약한 물고기 같다. 그러나 무리를 지어 다닌다고 해서 상어의 공격을 피할 수는 없다. 투자시기를 고르는 일이 투자종목을 고르는 일보다 훨씬 중요한 ...

    한국경제 | 1998.08.10 00:00

  • 국제금리 급락 '디플레 우려' 고조

    ... 연1.185%의 수익율을 기록했고 지난주말 30년 만기 미국채(TB)는 연5.5%의 수익율을 나타냈다. 또 독일의 연방채권 금리 역시 1.195%를 기록하는등 세계 주요국 장기채권 금리들이 일제히 사장최저수준으로 떨어졌다. 반면 미국 주가가 지난 7월 9337.97(다우존스공업평균 지수)을 기록한 후 지속적으로 하락세를 보이는 것을 비롯 세계 주요 증시 주가들이 일제히 약세권에 접어들고 있다. 아시아국가들의 증시는 연일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주요국 장기채권 ...

    한국경제 | 1998.08.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