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87121-687130 / 725,6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1면톱] 지도층 대대적 세무조사 .. 안정남 국세청장

    ... 한진그룹 오너의 거액 외화밀반출 의혹에 대해서는 조사중이므로 확인해 줄 수 없다고 말했다. 또 세계일보와 보광그룹에 대한 세무조사도 역시 아직 진행중인 사안이므로 조사내용을 밝힐 수 없다고 덧붙였다. 그는 현대전자의 주가조작과 관련, "검찰이 수사중이므로 아직은 세무조사 를 논할 단계가 아니다"라며 "검찰이 수사결과를 통보해 오면 세액계산에 문제가 없는지 검증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9월 3일자 ).

    한국경제 | 1999.09.02 00:00

  • [기업공시] 미도파 ; 녹십자 ; 고려개발

    미도파= 최대주주가 한국종합금융에서 서울은행으로 변경됨. 녹십자= 발효유기산의 생성을 억제시키는 돌연변이균주에 대한 호주 특허를 취득했음. 고려개발= 자기주식 안정을 위해 30억원 규모의 투신사 자사주펀드를 설정키로 결의했음.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9월 2일자 ).

    한국경제 | 1999.09.02 00:00

  • [우머노믹스] (여성 파이어니어) '김정실씨' .. 초고속 성공

    ... 자일랜에 대한 투자자들의 평가를 피부로 느끼는 순간이었다. 드디어 상장 첫날. 샌프란시스코와 뉴욕의 시차로 인해 샌프란시스코의 장외시장거래소는 3시간 일찍 문을 열게 돼 오전 6시부터 하루가 시작된다. 모건스탠리는 자일랜 주가를 26달러로 임시 책정하고 뉴욕에 등록하려 했는데, 샌프란시스코 현장에 도착해 보니 9시가 넘어서도 등록을 하지 못하고 있는 것이 아닌가. 불안한 마음은 잠깐. 생각보다 시장의 반응이 엄청나게 뜨거워 30달러를 훨씬 넘겨서 ...

    한국경제 | 1999.09.02 00:00

  • [지도층 '대대적 세무조사'] '국세청장 일문일답'

    ... 수 없다. 이 회장과 관련해서는 삼성생명이 대주주 및 특수관계인 주식변동상황을 지난 6월말 신고를 끝내 현재 전산분석중에 있다. 결과가 나오면 적정한 법절차에 따라 조사를 진행하게 될 것이다" -현대그룹 계열사 관계자가 주가조작으로 검찰조사를 받고 있는데. "국세청은 검찰 다음단계다. 검찰이 조사결과를 통보하면 그 다음에 세액계산이 제대로 됐는지를 검증 하게 될 것이다" -한진그룹에 대한 세무조사는 어떻게 되고 있나. "지난달 말까지 끝내려고 ...

    한국경제 | 1999.09.02 00:00

  • 증권사 '방어투자전략' 권고 .. "반등대비 엔고수혜주 사라"

    ... 외국인 매수종목을 중심으로한 단기매매 에 나서는 소극적인 전략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또 대신증권은 투자종목을 엔화강세 수혜주로 한정시키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투자전략을 제시했다. 한빛증권은 다음 반등장세의 테마주는 엔고수혜주가 유력하다고 판단, 반도체 종목 외에 조선 자동차등에 관심을 가져야한다고 덧붙였다. 구체적인 엔고 수혜주로 삼성전자 LG전자 현대자동차 삼성중공업 현대전자를 추천했다. 한화증권의 경우엔 요즘 장세에서는 엔화 강세 말고는 내세울 ...

    한국경제 | 1999.09.02 00:00

  • [증권I면톱] 대한전선, 알칸대한주 공매

    ... 외국투자기업으로 탈바꿈시킬 계획이다. 이번 공개매수의 대상주식수는 알칸대한 주식 1만6천5백주(액면가 1백만원) 이다. 대한전선 주식 기준으론 3백30만주(액면가 5천원)이다. 매수가격은 알칸대한 기준으로 4백만원이며 대한전선 주가 기준으론 2만원 이다. 매수가격 2만원은 대한전선의 주권거래가 정지되기 전인 지난달 27일의 종가 1만6천3백원에 3천7백원의 프리미엄을 얹은 것이다. 동원증권 관계자는 "대한전선 1천1백70주 이상을 보유한 주주들이 공개매수 ...

    한국경제 | 1999.09.02 00:00

  • 외국인 자금 순유출 급감

    ... 19일부터는 9백만달러만 빠져나가는등 순유출 규모가 크게 축소됐다고 설명했다. 외국인 주식자금은 지난 6월부터 한국으로 들어오는 것보다 나가는게 많아져 6월에는 4천7백만달러, 7월에는 3억8백만달러가 빠져나갔다. 한은 관계자는 "주가가 큰 폭으로 떨어진데다 엔화강세, 무디스사의 국가 신용등급 상향조정 검토등으로 인해 외국인들의 투자양상에 변화가 생겼다"고 말했다. 그러나 이같은 순유출규모 축소가 지속될지는 미지수라고 덧붙였다. ( 한 국 경 제 신 문 ...

    한국경제 | 1999.09.02 00:00

  • [코스닥시황] (2일) 거래대금 감소...190선도 무너져

    코스닥시장에 냉기류가 흐르고 있다. 190선으로 되밀렸던 주가가 하룻만에 또 다시 180선으로 후퇴했다. 심리적 저항선이던 60일 이동평균선마저 붕괴해 코스닥시장이 조정국면을 보이고 있다. 향후 주가전망의 척도가 되는 거래대금도 최근 3일 연속 2천억원대를 밑돌았다. 2일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2.23포인트 내린 187.84에 마감됐다. 하지만 투자자들이 느끼는 체감온도는 무척 낮았다. 몇몇 지수관련 대형주가 반등해 지수하락폭은 낮았지만 ...

    한국경제 | 1999.09.02 00:00

  • 인천제철-강원산업 통합협상 급류

    ... 진행되고 있음을 내비쳤다. 인천제철과 강원산업은 양사 통합을 위해 삼일회계법인으로부터 자산 실사를 받았다. 양측이 합의한 통합안에 따르면 강원은행의 채권단이 총 2천억원을 출자전환 한 후 22%의 지분을 보유한 통합사의 최대주주가 되고 현대는 통합후 19%, 강원은 2%의 지분을 보유하게 된다. 이렇게 되면 인천제철의 대주주가 채권은행단으로 바뀌어 인천제철은 자연스럽게 현대로부터 계열분리되고 강원측은 철강산업에서 손을 떼는 결과를 가져오게 된다. 산업은행 ...

    한국경제 | 1999.09.02 00:00

  • [지도층 '대대적 세무조사'] 촉각 세우고 주시..초조한 재계

    ... 곤두세우며 향후 파장을 주시하고 있다. 법에 어긋나는 불법행위는 법에 따라 처벌받는건 당연하다면서도 혹시라도 ''걸릴'' 사안은 없는지 꼼꼼히 점검하고 있는 모습이다. 전국경제인연합회는 한진그룹 세무조사-대우그룹 해체-현대 주가조작여부 조사-대기업 오너에 대한 강도높은 세무조사 계획 등으로 이어지는 정부의 대기업 정책이 기업인을 싸잡아 부도덕한 범법자로 만들고 있다며 기업가 정신을 꺾을 가능성이 크다고 우려했다. 익명을 요구한 5대그룹 관계자는 ...

    한국경제 | 1999.09.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