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87161-687170 / 725,6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주가 선물/옵션] (2일) 9월물 0.65P 떨어진 107.40 마감

    2일 주가지수 선물9월물은 전날보다 0.65포인트 떨어진 107.40을 기록했다. 장중 한때 전날 폭락세에 따른 기술적인 반등세를 보였으나 금리상승 유가 상승 외국인 매도세 등으로 하락세로 마감됐다. 거래량은 7만계약대로 소폭 늘어났다. 장중등락폭도 3.85포인트로 비교적 큰 편이었다. 선물전문가들은 증시주변에 악재가 산재하고 있어 당분간 100~110선 사이에 서 등락을 거듭할 것으로 전망했다. 시장베이시스는 마이너스 0.95포인트에 ...

    한국경제 | 1999.09.02 00:00

  • ['현대전자 주가 조작' 혐의 수사] '수사검사 일문일답'

    서울지검 임양운 3차장과 이훈규 특수1부장은 1일 "현대전자 주가조작 혐의" 사건에 대한 수사 브리핑을 했다. -현대증권 관계자를 추궁할 증거가 확보됐나. "근거는 이미 포착돼 있다. 현대증권 임직원 1백여명을 조사했고 사무실 압수수색을 통해 상당한 자료를 확보했다. 예금계좌도 추적했다" -이익치 현대증권 회장의 개인비리도 있는가. "개인비리는 포착된 것이 없다" -이 회장은 사법처리 되나. "조사해봐야 알 수 있다" -박세용 현대상선 ...

    한국경제 | 1999.09.02 00:00

  • ['현대전자 주가 조작' 혐의 수사] '이익치 누구인가'

    이익치 현대증권 회장은 정주영 현대명예회장이 한창 사업을 키우던 시절 초대 그룹회잘 비설실장을 지낸 현대비서실 1새대 출신이다. 경기고와 서울상대를 거쳐 61년 현대건설에 입사 10년여 동안 비서실에 몸담았다. 대세를 읽어내는 안목이나 저돌적인 추진력등 여러가지 점에서 이회장은 정 명예회장을 닮았다. ''리틀 정''이라 불릴 정도로 경영스타일이 흡사하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9월 2일자 ).

    한국경제 | 1999.09.02 00:00

  • [인천/경기 노사협력 경진대회] 대기업 우수 : '삼성전기'

    ... 있기 때문이다. 신입사원이 들어오면 선배사원을 스승으로 지정, 1년간 지도하면서 끈끈한 연결고리를 맺게 한다. 여사원을 대상으로 한울림교양대학도 운영, 평생교육을 시키고 있다. 이같은 노사협력을 토대로 경영실적이 더욱 좋아져 지난 7월에는 전 임직원 이 2백50%의 생산성 성과급을 받기도 했다. 주가도 연초보다 3배로 뛰어올라 전 직원이 자발적으로 회사 발전에 앞장 서고 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9월 3일자 ).

    한국경제 | 1999.09.02 00:00

  • [취재여록] 시험대 오른 금감위원장

    ... 성토대상이 됐다. 그동안 심혈을 기울였던 서울은행 매각은 물건너 갔다. 작년 은행퇴출의 기세로 밀어붙이던 대한생명 정리에도 제동이 걸렸다. 대우사태로 촉발된 금융시장 불안은 아직도 계속되고 있다. 뿐만 아니다. 현대전자의 주가조작사건에 대해서도 금감위는 할 말이 없게 됐다. 금감위는 당시 현대증권의 혐의점을 포착하지 못했다. 그러나 검찰은 정작 현대증권을 주가조작사건의 핵심으로 지목했다. 한나라당으로부터는 금융감독에 대해 책임지라는 공격을 받고 있다. ...

    한국경제 | 1999.09.02 00:00

  • [증시산책] 체력단련

    장내외에서 악재가 줄을 잇는다. 서울은행 매각이 무산된데 이어 현대그룹 주가조작 사건이 발표됐다. 재벌 그룹이 돌아가면서 한방씩 얻어맞은 격이다. 북한은 서해안 북방한계선을 무효화했고, 태국에선 헤지펀드의 바트화 공격설이 나돌았다. 외국인의 매도공세도 이어진다. 시련의 계절이다. 주식시장은 그래도 굳건한 편이다. 별별 악재를 다 만나도 5월고점인 810보다 한참 위에서 놀고 있다. 프로 투자자도 장을 떠나지 않는다. 경기회복기의 ...

    한국경제 | 1999.09.02 00:00

  • 현대전자, 주문폭주로 거래 30분 지연

    현대전자 주가조작 사실이 발표된 다음날인 2일 현대전자에 대한 매매주문이 폭주했다. 이날 증시에서 현대전자는 1천76만주가 거래돼 거래량 1위를 기록했다. 특히 전장 시작 동시호가부터 매매주문이 폭주해 거래가 30분정도 지연됐다 동시호가 때 평소의 배에 가까운 1만2천건정도의 주문이 들어왔으며 장이 열리자 마자 "팔자"가 4백만주, "사자"가 3백만주가량 쌓였다. 현대전자 주가조작 사건에 대한 파장을 우려, 개인투자자들과 일부 기관 투자가들이 ...

    한국경제 | 1999.09.02 00:00

  • [지도층 '대대적 세무조사'] '국세청장 일문일답'

    ... 수 없다. 이 회장과 관련해서는 삼성생명이 대주주 및 특수관계인 주식변동상황을 지난 6월말 신고를 끝내 현재 전산분석중에 있다. 결과가 나오면 적정한 법절차에 따라 조사를 진행하게 될 것이다" -현대그룹 계열사 관계자가 주가조작으로 검찰조사를 받고 있는데. "국세청은 검찰 다음단계다. 검찰이 조사결과를 통보하면 그 다음에 세액계산이 제대로 됐는지를 검증 하게 될 것이다" -한진그룹에 대한 세무조사는 어떻게 되고 있나. "지난달 말까지 끝내려고 ...

    한국경제 | 1999.09.02 00:00

  • 증권주에도 '우선주 열풍' .. SK 등 보통주값 웃돌아

    비정상적인 우선주 열풍으로 연중 신고가를 쏟아내는 우선주가 속출하고 있는 가운데 유동성이 풍부한 증권주 우선주마저 보통주 가격을 웃도는 기현상이 나타났다. 2일 SK증권1우는 5천9백30원으로 보통주 주가 5천6백70원을 2백60원 웃돌았 다. 한양증권1우도 9천8백40원에 마감되면서 보통주 주가(9천원)보다 8백40원 높았다. 두 증권사의 우선주 주가가 보통주 주가를 웃도는 것은 사상처음있는 일이다 시황 분석가들은 "증권주 우선주의 ...

    한국경제 | 1999.09.02 00:00

  • [기업공시] 미도파 ; 녹십자 ; 고려개발

    미도파= 최대주주가 한국종합금융에서 서울은행으로 변경됨. 녹십자= 발효유기산의 생성을 억제시키는 돌연변이균주에 대한 호주 특허를 취득했음. 고려개발= 자기주식 안정을 위해 30억원 규모의 투신사 자사주펀드를 설정키로 결의했음.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9월 2일자 ).

    한국경제 | 1999.09.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