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92511-692520 / 693,4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기업의 노사문제 법질서내에서 해결해야

    한국경총은 20일 5월1일 총파업설이 나도는 가운데 날로 심각해지는 노사분규사태를 중시, "노사난국타개를 위한 권고문"을 마련, 분규해결에 사용주가 적극 앞장서 줄것을 호소하는 한편 20,21일 2차에 걸쳐 정부여당과 경영계대표들이 일련의 회의를 개최하는등 다각적인 대책을 강구키로 했다. 한국경총은 권고문을 통해 노동권과 경영권을 상호존중, 기업의 모든 노사 문제를 법질서내에서 해결한다는 공동인식조성을 전제로 하여 준법적 노사관행의 정립을 ...

    한국경제 | 1989.04.20 00:00

  • >>> 기대종목 시리즈 (20일) <<<

    ... 둔화되는 양상을 나타냈다. 이같은 시황속에서 태평양개발은 이날 유무상증자공시에 힘입어 상한가 2만7,200원에 대량 거래되어 관심을 모았다. 태평양개발은 지난 1월에 소폭의 하락세를 보였으나 2월들어 거래량이 늘어나면서 주가도 꾸준한 상승세를 보였다. 태평양개발은 국내 최대의 화장품용기 생산업체로서 모기업인 태평양화학의 영업신장과 화장품용기 고급화에 따른 판매단가 상승으로 88년 매출액이 전년동기보다 28.2% 증가했다. 관련화장품 및 의약품산업의 호조로 ...

    한국경제 | 1989.04.20 00:00

  • >>> 해외증시 리포트 (19일)...박홍근 기자 <<<

    주가지수 ======================================== 뉴욕 다우존스지수 2,386.91(+7.51) 도쿄 니케이지수 33,363.86(+42.17) 런던 FT지수 1,718.7 (+13.00) 홍콩 항셍지수 3,164.09(+28.66) ======================================== 시황 * 뉴욕 = 장초반에 시세차익을 노린 매도세가 늘면서 하향세를 보이던 이날 증시는 "사자"가 ...

    한국경제 | 1989.04.20 00:00

  • >>> 증 시 전 망 (20일) ... 문경수 기자 <<<

    *** 주식값, 연일 "엎치락 뒤치락" ... 레슬링 장세 *** 증권시장이 엎치락 뒤치락하는 레슬링장세를 나타내고 있다. 최근 증시는 하루가 주식값이 오르면 다음날은 주가가 빠지는 일진 일퇴의 양상을 나타내 지수 940~960선의 박스권을 형성하고 있다. *** 일반투자가 관망세...기관은 반등시 "사자"세 지켜 *** 일반투자가들은 최근 노사분규와 정국불안정등으로 계속 관망자세를 지키고 있고 기관투자가들은 주가가 오를때 "팔자"자세를 ...

    한국경제 | 1989.04.20 00:00

  • 감리종목 지정기준 세분화...증권거래소

    ... 대해서는 감리종목지정기준에 해당 되더라도 경우에 따라 감리종목으로 지정하지 않을 수 있도록 했으나 이같은 예외규정이 거래소의 편의에 의해 운용된다는 비난의 소지가 있어 이번에 감리종목 지정기준을 보다 명확히 한 것이다. 증권거래소가 그동안 감리종목지정의 예외규정을 둔 것은 관리종목의 경우 감리종목보다 엄격히 관리되고 있어 감리종목지정의 실익이 없고 유/무상증자 확정발표 종목의 경우 주가왜곡이 없도록 해야 한다는 취지에서 취해진 것이다.

    한국경제 | 1989.04.20 00:00

  • >>> 증시 무엇이 문제인가 (5)...정책운용의 허실 <<<

    ... 있는 느낌이다. 재무부가 투신사에 6,000억원의 수익증권을 허용하는 조치가 발표되자 많은 증권전문가들은 "또 이같은 임기응변식 조치를 내놓는가"며 짜증섞인 반응을 보였다. 증권계의 한인사는 "결국 우리나라 주식시장에서 주가의 최종 결정자는 재무부"라는 얘기가 나올 정도다. 재무부를 몰아붙이는 논리는 명백하다. 재무부가 주식시장에 관한 배려를 하는것은 환영할 일이지만 일관된 "증시정책"은 실종상태이고 있어서는 안될 "주가정책"만이 임기응변식으로 ...

    한국경제 | 1989.04.20 00:00

  • >>> 증시 기류...조정국면 당분간 지속될듯 <<<

    *** 시국/통화환수등 불안요인 잠복 *** *** 대기매수세/경기 부양책이 변수 *** 증시의 장세불안정이 지속되고있는 느낌이다. 주가가 폭락또는 폭등세를 나타내는 양상은 진정됐지만 투자분위기가 안정을 되찾았다고 보기는 어렵고 노사문제를 비롯한 장외요인들도 불안한 상태가 지속되기 때문이다. 정부가 3개투신사에 신규펀드설정을 허용, 장세 호전에 다소 도움은 되겠지만 통화당국의 강력한 자금환수의지 표명, 5월 시국에 대한 불안감등도 여전하기 ...

    한국경제 | 1989.04.20 00:00

  • 증권사 주가등락활용 떼돈 벌어 투기 부채질...대규모 매매차익

    4월들어 주가의 심한 등락으로 일반투자자들이 갈피를 잡지 못하고 있는 사이 증권회사들은 이같은 주가의 등락을 십분 활용, 대규모 매매차익을 올려 투기를 부채질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5일사이 36억-40억원씩 매매차익 올려 19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대우,럭키,동서등 대형 증권회사들은 이달들어 지난15일까지 불과 반달동안에 상품운용을 통해 36억-40억원씩의 매매차익을 기록, 일반 투자자들이 주가의 심한 등락현상에 적응치 못한채 손해를 ...

    한국경제 | 1989.04.19 00:00

  • 주가 대기성자금등 점차 회복불구, 거래량/주문량은 감소

    *** 중소형주/내수종목 장세주도..."투자심리불안" 여전 *** 주가수준이나 증시주변의 대기성자금은 점차 안정추세를 되찾는 양상을 보이고있으나 매매주문량이 계속 줄어들고 거래량도 크게 감소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또 중소형주와 일부 내수종목이 장세움직임을 주도하는 경향도 이어져 투자심리의 불안현상이 좀처럼 해소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지적되고 있다. 19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지난12일 927.90까지 떨어졌던 종합주가지수가 960선까지 ...

    한국경제 | 1989.04.19 00:00

  • 백산전자 2만3,100원/아세아자동차 2만1,600원....신주가결정

    오는 22일을 기준일로 증자를 하는 백산전자와 아세아자동차의 신주 발행가가 각각 2만3,100원과 2만1,600원으로 결정됐다.

    한국경제 | 1989.04.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