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여기 어때] 삼국 격전의 현장, 온달산성

    ... 구담봉, 옥순봉, 사인암, 하선암, 중선암, 상선암을 일컫는다. 제2 단양팔경은 북벽, 금수산, 칠성암, 일광굴, 죽령폭포, 온달산성, 구봉팔문, 다리안산을 말한다. 새로 개발된 관광지 중에 특히 눈길을 끄는 곳은 단양강 잔도였다. ... 눈으로 즐기고, 자연에 가까이 갈 수 있게 하는 길이었다. 삼국시대부터 영남과 경기·충청을 연결했던 고갯길인 죽령옛길, 소백산의 장엄함을 몸으로 느끼게 하는 소백산자락길도 빼놓을 수 없는 보배로운 장소들이다. 이처럼 아름다운 단양중에서도 ...

    한국경제 | 2021.01.13 07:30 | YONHAP

  • thumbnail
    단양 죽령 정상에 파노라마전망대 선다…3월부터 운영

    충북 단양지역 관문이자 해돋이 명소인 죽령 정상에 휴게소를 겸한 전망대가 들어섰다. 단양군은 죽령 바람길 파노라마전망대 건립 사업을 완료하고 오는 3월 문을 연다고 12일 밝혔다. 군은 충북도 지역균형발전 기반조성 사업비 등 ... 전망대로 운영된다. 전망대에서는 소백산을 등진 채 단성면과 적성면 일대를 조망할 수 있다. 인근에 소백산국립공원 죽령탐방지원센터와 '다자구 할머니' 설화로 유명한 죽령 옛 고개 명품마을(용부원 3리), 옛길 탐방로가 있다. 군 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21.01.12 09:41 | YONHAP

  • thumbnail
    조선시대 과거길 문경새재서 2주간 합격기원 행사

    ... 등을 운영한다. 특히 '합격기원 숲'을 조성해 수험생과 부모의 간절한 소망을 담을 수 있도록 했다. 문경새재 옛길박물관 옆 숲에 조성한 합격기원 숲에서는 합격을 기원하는 패에 소원을 적어 달 수 있다. 합격기원 패는 현장에서 ... 선비들이 과거시험을 치르기 위해 꼭 지나가야 했던 길이다. 추풍령 고갯길로 가면 추풍낙엽처럼 우수수 떨어지고, 죽령으로 가면 죽죽 미끄러진다는 이야기가 있어 청운의 뜻을 품은 선비들은 반드시 문경새재를 넘어 한양을 오갔다고 전해진다. ...

    한국경제 | 2020.11.03 14:40 | YONHAP

  • thumbnail
    온라인 영주풍기인삼축제 9일 막 올라

    ... 홈페이지와 유튜브 채널로 갖가지 참여 행사 등을 진행한다. 개막식에는 풍기인삼을 널리 알리기 위해 소백산 인삼 씨앗 뿌리기 퍼포먼스를 담은 영상을 공개한다. 시는 지난 5일 헬기 1대와 드론 5대를 동원해 소백산 연화봉과 비로봉, 죽령옛길과 도솔봉 방면에 인삼 씨앗 1.2t(60kg짜리 20포)을 공중에서 살포했다. 개막 선포에 이어 영주를 대표하는 문화예술공연인 덴동어미 화전놀이, 유명 방송인 장소희와 맹승지가 출연하는 '장소희, 맹승지 극한 알바' 프로그램 등을 ...

    한국경제 | 2020.10.07 09:39 | YONHAP

  • thumbnail
    영주 소백산에 인삼 씨앗 1.2t 헬기·드론으로 뿌렸다

    ... 개막 때 살포 퍼포먼스 영상 공개 경북 영주시는 6일 풍기인삼을 널리 알리기 위해 소백산에 인삼 씨앗 1.2t을 뿌렸다고 밝혔다. 헬기 1대와 드론 5대가 풍기읍 남원천 인라인스케이트장에서 출발해 소백산 연화봉과 비로봉, 죽령옛길과 도솔봉 방면으로 나눠 이동하며 인삼 씨앗 60kg짜리 20포를 공중에서 살포했다. 2020 영주풍기인삼축제 개막 프로그램 하나로 인삼 씨앗 뿌리기 퍼포먼스를 진행했다고 한다. 이를 영상에 담았고 축제를 개막하는 오는 9일 유튜브 ...

    한국경제 | 2020.10.06 15:29 | YONHAP

  • thumbnail
    [걷고 싶은 길] 가장 오래된 백두대간 고갯길, 하늘재길

    ... 역사…충주∼문경 잇는, 편안하고 포근한 길 충주와 문경을 잇는 하늘재 길은 백두대간 고갯길 중 가장 오래된 옛길이다. 2천년 역사를 품었다. 그러나 조금도 험하지 않은, 순한 길이다. ◇ 가장 먼저 뚫린 백두대간 고갯길 ... 신라가 치열한 영토 다툼을 벌일 때 아달라왕은 북쪽으로 영토를 넓히기 위해 하늘재를 개척했다. 이 길은 인근 죽령보다 2년 앞서 열렸다. 영남에서 충청도, 경기도로 가기 위해 제일 많이 이용됐던 이 길은 조선 태종 14년(1414) ...

    한국경제 | 2020.07.09 07:30 | YONHAP

  • thumbnail
    단양 죽령 정상에 파노라마전망대 건립

    충북 단양군과 경북 영주시의 경계인 죽령 정상에 단양강 일대를 조망하는 전망대가 들어선다. 단양군은 대강면 용부원리 옛 죽령휴게소 자리에 '죽령 바람길 파노라마 전망대' 건립 공사를 벌이고 있다고 9일 밝혔다. 이 사업은 충북도 ... 관광안내소를 겸한 전망공간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인근에 소백산국립공원 죽령탐방지원센터와 '다자구 할머니' 설화로 유명한 죽령 옛 고개 명품마을(용부원 3리)이 있다. 군 관계자는 "죽령 일원의 관광 활성화를 위해 다자구할머니 축제, 죽령옛길 ...

    한국경제 | 2020.06.09 09:27 | YONHAP

  • 철도공단, 단양군과 철도자산개발 업무협약

    ... 도담~영천 복선전철 건설에 따른 철도 폐선부지의 활용가치 제고를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 양 기관은 중앙선 도담역에서 죽령역 구간 폐선부지 및 높은 소백산맥을 철도가 한번에 오를 수 없어 원을 그리듯 위쪽으로 올라가는 또아리터널(대강터널)을 ... 레일바이크 운행 등 철도자산 개발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철도공단은 이번 개발 사업이 남한강 및 죽령옛길 등 주변 관광지와 연계될 경우 단양군의 체험관광 명소로 새롭게 거듭날 것으로 기대했다. 철도공단은 지자체와 함께 ...

    한국경제 | 2020.04.20 15:59 | 임호범

  • thumbnail
    도담∼죽령역 폐선부지에 테마관광열차·레일바이크 추진

    철도공단·단양군 철도자산개발 업무협약 중앙선 도담역∼죽령역 구간 폐선부지에 테마 관광열차와 레일바이크 운행이 추진된다. 한국철도시설공단은 20일 중앙선 도담∼영천 복선전철 건설로 발생하는 철도 폐선부지 활용 가치를 높이기 위해 ... 활용해 테마 관광열차와 레일바이크 운행 등 철도자산 개발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공단은 이번 사업을 남한강과 죽령옛길 등 주변 관광지와 연계하면 단양군의 체험 관광 명소가 탄생할 것으로 기대했다. 김상균 이사장은 "철도자산과 유휴부지를 ...

    한국경제 | 2020.04.20 13:46 | YONHAP

  • thumbnail
    [화제의 당선인] '4전5기' 끝에 국회 입성 제천·단양 엄태영

    ... 추진, 수도권 소재 문화관광 공공기관 유치, 중부내륙 미래발전연구원 및 문화관광진흥원 설치, 제천∼여주 간 고속도로 국가계획 반영 추진, 충북선 철도 고속화 사업 조기 추진(제천역 환승), 국가 지정 제천·단양 기업도시 유치, 죽령 옛길과 연계한 소백산 국립수목원 조성 등을 공약했다. 엄 당선인은 지난 지방선거에서 민주당 후보로 당선한 제천시청 국장 출신의 이상천 시장과 지역 발전을 위해 호흡을 맞추게 됐다. 엄 당선인은 "일할 기회를 준 지역 주민 여러분께 ...

    한국경제 | 2020.04.16 00:1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