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20,4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옐런이 던진 파문, 기술주를 흔들다

    ... 이동이라는 시각도 있습니다. 옐런의 발언으로 이틀간 기술주 주가는 조정을 받았습니다. 하지만 정작 채권 시장의 금리는 조용했습니다. 미 국채 10년물 수익률은 이날 연 1.57%대까지 하락했습니다. 월가 관계자는 "일본, 중국 등의 휴일이 이어지고 있는데다 7일 나오는 고용보고서를 확인하고 매매하려는 트레이더들이 많아 시장이 소강 상태를 보이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블룸버그에 따르면 4월 신규고용에 대한 월가의 컨센서스는 103만 명입니다. ...

    한국경제 | 2021.05.06 08:12 | 김현석

  • thumbnail
    장경률 연변일보 논설위원 "한국, 이웃 중국 최대한 활용해야"

    "해서는 안 될 말 뿐만 아니라 행동도 삼가야" "중국은 한국의 큰 이웃 국가로 역사적으로나 문화적으로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를 하고 있는 만큼 한국이 중국의 굴기를 최대한 활용해야 합니다. " 중국국적 조선족인 장경률(69) 연변일보 논설위원은 6일 연합뉴스와 만나 중국 굴기(倔起·몸을 일으킨다는 뜻)에 한국이 이런 태도를 가져야 한다고 조언했다. 그는 중국 옌볜 조선족 자치주 룽징(龍井)시 중국 변경인 두만강변의 소도시 개산툰(開山屯)시에서 ...

    한국경제 | 2021.05.06 08:11 | YONHAP

  • thumbnail
    '묻지마 광풍'에 도지코인 시총 90조원…모더나·GM 제쳐(종합)

    ... 마켓인사이더는 "도지코인이 올해 초부터 현재까지 13,000% 이상 오르는 등 중력을 거스르는 랠리를 거치면서 10개의 유명 회사들보다 평가액이 더 커졌다"고 밝혔다. 마켓인사이더가 비교 대상으로 든 10개 기업은 모더나와 GM 외에 중국 전기차 업체 니오(608억달러), 미국 생활용품 업체 콜게이트(680억달러), 미 게임업체 액티비전 블리자드(694억달러), 미 철도회사 노퍽 서던(724억달러), 미 IT 업체 델 테크놀로지스(758억달러), 북미 최대 발전업체 듀크 ...

    한국경제 | 2021.05.06 07:53 | YONHAP

  • thumbnail
    외환보유액 4523억달러 '사상최대'

    ... 인출 권리인 'IMF 포지션'(46억9000만달러)도 1억달러가량 늘었다. 반면 은행에 두는 예치금은 272억2000만달러로 5000만달러 줄었다. 금은 시세를 반영하지 않고 매입 가격으로 표시하는 영향으로 전달과 같은 47억9000만달러였다. 한국의 외환보유액 규모는 3월 말 기준(4461억달러)으로 세계 9위다. 중국(3조1700억달러)이 가장 많고 일본(1조3685억달러) 스위스(1조520억달러)가 뒤를 이었다. 김익환 기자

    한국경제 | 2021.05.06 07:44 | 김익환

  • thumbnail
    [걷고 싶은 길] 해발 1천100m 고지와 능선을 잇는 운탄고도

    차마고도에 비견되는 석탄수송 고도…구름이 양탄자처럼 깔려 차와 말을 교역하던 높고 험준한 중국의 옛길 차마고도(茶馬高道)에 비견되는 강원도 운탄고도(運炭高道). 석탄을 실어나르던 이 길은 우리나라에서 포장도로가 놓여 자동차를 타고 갈 수 있는 고개 가운데 고도가 가장 높은 만항재에서 함백역으로 이어진다. ◇ 운탄고도(運炭高道)와 운탄고도(雲坦高道) 1957년 함백역이 개통된 뒤 탄광에서 역까지 석탄을 실어나르기 위해 2천여 명의 국토건설단이 ...

    한국경제 | 2021.05.06 07:30 | YONHAP

  • thumbnail
    [imazine] 습지의 봄 ① 원시 자연의 신비 간직한 우포늪

    ... 폈을 때 길이는 약 140㎝, 몸무게는 1.6∼2㎏이다. 황새보다는 몸집이 작아 곁에서 보면 귀여운 모습이다. 1980년 이후 국내에서 완전히 자취를 감췄던 따오기는 국제 멸종위기종이자 천연기념물 제198호이다. 2008년 중국으로부터 따오기 한 쌍을 어렵게 기증받은 뒤 경남도와 창녕군, 환경부의 노력으로 증식된 따오기 숫자는 432마리까지 늘어났다. 최근에는 2019년 방사한 따오기가 새끼 2마리를 부화해 큰 주목을 받고 있다. 멸종위기 야생생물 2급인 ...

    한국경제 | 2021.05.06 07:30 | YONHAP

  • thumbnail
    4월 외환보유액 4523억달러…달러 약세에 '사상 최대'

    ... 다시 늘어난 영향이다. 지난달 중 주요 6개국 통화 대비 달러화 가치를 나타내는 미 달러화 지수는 90.61로 전월(93.30)보다 2.9% 내렸다. 지난 3월 말 기준 국내 외환보유액은 세계 9위 수준으로 1계단 하락했다. 1위인 중국의 외환보유액은 3조1700억달러로 350억달러 감소했다. 이어 일본(1조3685억달러), 스위스(1조520억달러), 인도(5770억달러), 러시아(5733억달러), 대만(5390억달러), 홍콩(4914억달러), 사우디아라비아(4489억달러) ...

    한국경제 | 2021.05.06 07:26 | 노정동

  • thumbnail
    오타로 gmai.com에 메일 보내면, 개인정보 줄줄 샙니다 [정영효의 인사이드 재팬]

    ... 사업양도 계약서 등과 같은 영업비밀, 해당기업이 연루돼 있는 각종 법률서류까지 포함돼 있었다. 고다이그룹은 포천 500대 기업 가운데 30%인 151개 기업이 도플갱어 도메인으로 이메일을 가로챌 수 있는 위험이 있다고 분석했다. 미국 대기업의 도플갱어 도메인의 상당수가 중국에 기반을 둔 기업이나 단체가 이미 등록해 놓은 사실도 확인됐다. 이들 대기업 중에는 시스코와 델, 휴렛패커드, IBM, 인텔, 야후 등이 포함돼 있었다. 도쿄=정영효 특파원

    한국경제 | 2021.05.06 07:21 | 정영효

  • thumbnail
    美증시 다우 '최고치'…간밤 카카오톡 먹통 사태 [모닝브리핑]

    ...uo;(개정 전기통신사업법)에 따라 당국 조사가 진행될 것으로 보입니다. ◆ G7 외교장관 중·러 비판…北엔 비핵화 촉구 영국 런던에서 회담을 가진 G7 외교장관들은 현지시간 5일 공동성명을 발표하고 중국(신장 위구르 인권 탄압, 홍콩 민주주의 퇴보)과 러시아(크림 반도 및 우크라이나 인접 국경 군사력 증강)를 겨냥해 국제질서 위협과 인권 침해를 비판했습니다. 북한에는 도발 자제와 비핵화 협상 관여 주문을 비롯해 미국의 새로운 대북정책을 ...

    한국경제 | 2021.05.06 07:05 | 김봉구

  • thumbnail
    서울시, 폭력피해 이주여성 전문 상담소 개설

    ... 지원해 운영된다. 시는 그간 이주여성상담센터, 다누리콜센터, 가정폭력상담소, 폭력피해 이주여성 보호시설 등을 통해 폭력 피해 이주여성을 지원해 왔으며, 전문 상담인력의 부족을 해소하기 위해 별도로 상담소를 열었다. 상담소는 중국어·베트남어 등 6개 언어를 하는 이주여성출신 상담원 4명을 배치키로 했다. 또 이주여성으로 통·번역지원단도 두기로 했다. 이들은 이주여성이 폭력피해 후에 겪는 심리·정서적 충격, 생활·체류 불안정 등 복합적인 문제에 대해 그들의 ...

    한국경제 | 2021.05.06 06: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