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1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6·25 참전 용사 무공 훈장 68년 만에 유족의 품으로

    ... 중대를 지휘하며 분투한 공이 인정돼 1953년 9월 11일 서훈 대상자로 결정됐다. 그러나 당시 긴박한 상황과 전시복구 과정에서 훈장을 받지 못한 채 1955년 8월 28일 전역했다. 1974년 예비군 창설 당시 유덕중대 중대장을 맡았으며 서림·극락초등학교에서 육성회장, 서무과장으로 공직에 근무하다가 퇴직 후 1994년 만 66세로 별세했다. 국방부와 육군본부는 훈장을 받지 못한 유공자들을 대상으로 무공 훈장 찾아주기 활동을 벌이고 있다. 아버지를 대신해 ...

    한국경제 | 2021.06.23 13:54 | YONHAP

  • thumbnail
    [70년만의 무공훈장]⑤ 10인의 영웅, '고바우 영감'의 인물화로 살아나다

    ... 초상화를 받았다. 70년 전 남편의 모습에 윤씨는 "그림 속 힘들어 보이는 모습에 마음이 안 좋다"며 "그래도 이렇게 나라에서 잊지 않고 초상화까지 찾아주니 고맙다"고 했다. 김성환 화백은 이동훈 일병을 그린 인물화에 그의 중대장이 '어린 병사가 가장 용감하게 싸운다'고 칭찬했다는 기록도 함께 남겼다. 이 일병은 전쟁 중 충무무공훈장을 받았다. 살아남은 그는 고향인 경기도 양평으로 돌아왔지만, 전쟁 당시 적의 포탄이 근처에 떨어지며 입은 부상의 후유증으로 ...

    한국경제 | 2021.06.23 08:01 | YONHAP

  • thumbnail
    "대대장이 협박·괴롭힘"…8번 신고했지만 `軍 묵살`

    ... 관련 인권단체 군인권센터(이하 센터)에 따르면 A 병사는 올해 4월 24일 식사를 하고 다른 병사들과 이동하던 중 대대장과 마주쳤지만, 경례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징계 대상이 됐다. 이후 대대장은 A 병사가 대상관 범죄를 저질렀다며 중대장을 호출해 징계를 요구하고, 징계위원회 회부를 위해 소속 부대 간부들에게 A 병사가 잘못한 것들을 모두 적어오라고 지시했다. 결국 A 병사는 ▲ 소대장과 면담 중 맡은 보직이 힘들다고 고충을 토로한 점(간부 협박) ▲ 당직근무 ...

    한국경제TV | 2021.06.22 14:59

  • thumbnail
    "대대장에게 괴롭힘당한 병사, 8번 신고했지만 묵살돼"

    ... 관련 인권단체 군인권센터(이하 센터)에 따르면 A 병사는 올해 4월 24일 식사를 하고 다른 병사들과 이동하던 중 대대장과 마주쳤지만, 경례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징계 대상이 됐다. 이후 대대장은 A 병사가 대상관 범죄를 저질렀다며 중대장을 호출해 징계를 요구하고, 징계위원회 회부를 위해 소속 부대 간부들에게 A 병사가 잘못한 것들을 모두 적어오라고 지시했다. 결국 A 병사는 ▲ 소대장과 면담 중 맡은 보직이 힘들다고 고충을 토로한 점(간부 협박) ▲ 당직근무 ...

    한국경제 | 2021.06.22 14:31 | YONHAP

  • thumbnail
    [70년만의 무공훈장]② 나라 위해 전장에 뛰어든 형제…형은 끝내 돌아오지 못했다

    ... ◇ 일병 시절, 전우들과 함께 인민군 장군을 사살하다 1950년 학도병으로 소집돼 입대했을 때 안 씨의 나이는 열아홉이었다. 대구에서 12사단 9연대 1중대 이등병으로 배치받았다. 1952년 일병으로 진급 후 21연대 6중대장 연락병으로 지리산 전투에 참전했다. 6중대는 제주도민으로 대부분 이뤄진 부대였다. 당시 인천상륙작전으로 미군과 한국군이 밀고 내려가자 인민군이 후퇴하는 상황이었다. 안 씨가 속한 부대는 반대로 밀고 올라가 인민군을 소탕하는 ...

    한국경제 | 2021.06.18 08:01 | YONHAP

  • thumbnail
    중대장에 "돼지 XX" 막말 소대장…보직 해임

    여군 중대장과 군무원 등에 대한 심한 욕설을 병사들 앞에서 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육군 모 부대 소대장이 보직 해임됐다. 앞서 지난 15일 페이스북 페이지 `육군훈련소 대신 전해드립니다`에는 육군군수사령부 종합보급창 예하부대 A 간부(소대장)의 부적절한 행동을 제보하는 내용의 글이 올라왔다. 제보자는 A 간부가 병사들 앞에서 여군 중대장을 지칭하며 "돼지 새끼, 돼지 같은 X"이라고 욕설을 하는가하면 "전쟁 나면 무기고에서 수류탄 꺼내서 죽여버린다"는 ...

    한국경제TV | 2021.06.16 15:34

  • thumbnail
    병사들 앞에서 중대장 욕한 소대장…육군, 보직해임

    여군 중대장과 나이 많은 군무원 등에 대한 심한 욕설을 병사들 앞에서 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육군 모 부대 소대장이 보직 해임됐다. 페이스북 페이지 '육군훈련소 대신 전해드립니다'에는 지난 15일 육군군수사령부 종합보급창 예하부대 A 간부(소대장) 행동을 제보한다는 내용의 글이 올라왔다. 이 제보에 따르면 A 간부는 병사들 앞에서 여군 중대장을 지칭하며 "돼지 새끼, 돼지 같은 X"이라고 욕설을 퍼붓고 "전쟁 나면 무기고에서 수류탄 꺼내서 죽여버린다"는 ...

    한국경제 | 2021.06.16 15:17 | YONHAP

  • thumbnail
    엽기적인 지휘관의 행각…"아버지까지 불러 협박"

    ... 밝혔다. 센터에 따르면 A 병사는 4월 24일 단체 이동 중 대대장을 만났고, 단체 이동 중에는 최선임자만 경례하면 되기 때문에 따로 대대장에게 경례하지 않았다. 이 사건이 발단이 돼 대대장은 A 병사가 대상관 범죄를 저질렀다며 중대장을 호출해 징계를 요구하고, 징계위원회 회부를 위해 소속 부대 간부들에게 A 병사가 잘못한 것들을 모두 적어오라고 지시했다고 한다. 그 결과 ▲ 소대장과 면담 중 맡은 보직이 힘들다고 고충을 토로한 점(간부 협박) ▲ 당직근무 ...

    한국경제TV | 2021.06.16 10:43

  • thumbnail
    대대장이 병사 아버지 부대로 불러 "제보 말라" 협박

    ... 밝혔다. 센터에 따르면 A 병사는 4월 24일 단체 이동 중 대대장을 만났고, 단체 이동 중에는 최선임자만 경례하면 되기 때문에 따로 대대장에게 경례하지 않았다. 이 사건이 발단이 돼 대대장은 A 병사가 대상관 범죄를 저질렀다며 중대장을 호출해 징계를 요구하고, 징계위원회 회부를 위해 소속 부대 간부들에게 A 병사가 잘못한 것들을 모두 적어오라고 지시했다고 한다. 그 결과 ▲ 소대장과 면담 중 맡은 보직이 힘들다고 고충을 토로한 점(간부 협박) ▲ 당직근무 ...

    한국경제 | 2021.06.16 10:04 | YONHAP

  • thumbnail
    "군 생활 그따위로 배웠니", "눈앞에서 꺼져" 막말한 지휘관

    육군 모 부대 대대장, 하급 장교들에 폭언·폭행 일삼아 해임처분 불복 소송서 "기억 안 나" 발뺌…법원 "해임 정당" "너 군 생활 그따위로 배웠냐?", "중대장 ○○가 나약하니까 중대원도 그 모양이지", "당장 내 눈앞에서 꺼져", "쓰레기통 왜 여기 있냐? 쓰레기 ○○. 쓸모없는 놈" 육군 모 부대 대대장이었던 A씨는 특정 하급 장교들에게 폭언을 일삼았다. A씨의 표적이 된 B 대위(진)는 전입 전부터 무려 1년 동안 '욕받이 취급'을 ...

    한국경제 | 2021.06.12 08: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