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8,0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호텔·상가 개조해 3만가구 확보했다지만…실제 계약 2300가구뿐

    ... 많은 9600가구(수도권 5200가구, 지방 4400가구)에 해당하는 신청이 접수됐다. 이 중 900가구는 계약까지 완료했다. 이 주택은 LH와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가 오피스텔, 다세대 등 중형 신축 주택을 확보해 3~4인 중산층 가구에 공급하는 것이다. 주변 전세 시세 90% 이하의 보증금으로 최대 6년간 거주할 수 있다. 신축매입약정 등에 비해 거주비용이 비싸지만 월세가 아니라 전세로 거주할 수 있다는 게 장점이다. 무주택자는 소득·자산 요건에 ...

    한국경제 | 2021.05.06 17:49 | 이유정

  • thumbnail
    콜롬비아 '폭발한 민심'에 유혈진압…시민·경찰 24명 사망

    ... 시위가 이들 국가가 겪을 불안의 전조가 될 수 있다는 게 전문가들의 시각이다"라고 해설했다. 콜롬비아에서는 두케 정부의 세제 개편안에 항의하는 시위가 지난달 28일부터 전국 주요 도시에서 이어지고 있다. 시위대는 소득세 징수 기준을 낮추고 부가가치세 부과 대상을 확대하는 등의 이번 개편안이 중산층과 서민층의 세 부담만 늘리는 것이라고 반발했다. 격렬한 시위가 이어지자 두케 대통령은 지난 2일 개편 계획을 철회한다며 백기를 들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6 14:57 | YONHAP

  • thumbnail
    '전세난 대책' 단기주택공급에 민간 호응…올해 목표의 80% 접수

    ... 등 2천100호에 대한 입주자 모집을 진행했고, 올해 말까지 추가로 서울 1천600호 등 3천900호의 입주자를 뽑을 예정이다. 공공전세는 LH와 서울주택도시공사(SH)가 오피스텔, 다세대 등 중형 평형의 신축주택을 확보해 중산층 3~4인 가구에 전세로 공급하는 새로운 유형의 임대주택이다. 무주택자는 모두 신청할 수 있도록 소득·자산 요건이 없다. 주변 전세시세 90% 이하의 보증금으로 최대 6년간 거주할 수 있다. 공공전세의 올해 공급목표는 9천호인데, ...

    한국경제 | 2021.05.06 11:00 | YONHAP

  • thumbnail
    여자의 시선으로 본 여자의 아름다움 [김동욱의 하이컬처]

    ... Peinture et de Sculpture)에 합격한 이들이 유명한 '살롱'에 참여해 작품을 의뢰받고, 자신의 작품을 판매할 수 있었습니다. 프랑스 혁명 전인 1783년에 두 명의 여성 화가가 왕립미술학교에 입학했습니다. 중산층 출신인 아델레이드 라빌 기야드(Adélaïde Labille-Guiard·1749~1803)와 엘리자베스 루이스 비제 르브룅(Élisabeth-Louise Vigée Le Brun&...

    한국경제 | 2021.05.05 05:00 | 김동욱

  • thumbnail
    콜롬비아 혼란 지속…시위 중 19명 사망에 '과도한 진압' 비판

    ... AFP통신은 전했다. 남미 콜롬비아에서는 이반 두케 정부의 세제개편안에 항의하는 시위가 지난달 28일부터 전국 주요 도시에서 이어지고 있다. 시위대는 소득세 징수 기준을 낮추고 부가가치세 부과 대상을 확대하는 등의 이번 개편안이 중산층과 서민들의 세 부담만 늘리는 것이라고 반발했다. 격렬한 시위가 이어지자 두케 대통령은 지난 2일 개편 계획을 철회한다며 백기를 들었으나 이후에도 시위는 이어졌다. 3일엔 알베르토 카라스키야 재무장관이 사태의 책임을 지고 물러났다. ...

    한국경제 | 2021.05.05 04:01 | YONHAP

  • '경제 이슈' 선점 나선 與 잠룡

    ... 비판했고, 대응책으로 낙수경제의 반대인 분수경제를 주창했다”고 소개했다. 정 전 총리는 18대 대선 도전을 앞두고 《99%를 위한 분수경제》라는 책을 발간했다. 분수경제란 경제 성장의 원동력을 중소기업과 서민·중산층에서 찾아 분수처럼 아래에서 위로 솟구치게 해야 한다는 논리다. 정 전 총리는 6일 한국상장회사협의회 회장단을 만나 차등의결권 문제 등을 논의한다. 상장사협의회는 정 전 총리를 만난 자리에서 차등의결권과 포이즌필 등 경영권 방어수단 ...

    한국경제 | 2021.05.04 17:36 | 고은이/구은서

  • thumbnail
    "중개형 ISA는 필수 재테크"…NH證, `금융 절세전략` 발간

    ... 가지`에서는 금융소득은 다른 소득과 합산되어 누진세 적용 가능성이 있기에 고소득자가 금융소득 종합과세를 대비하기 위한 절세전략을 제시했다. NH투자증권 100세시대연구소 김진웅 소장은 "ISA, 비과세종합저축 등은 서민, 중산층 등의 재산 형성이나 노후 자산 관리에 도움을 주기 위해 만든 제도"라고 말했다. THE100리포트는 NH투자증권 100세시대연구소에서 매월 발간하는 리서치 자료로, 행복한 100세시대를 위한 생애자산관리 및 100세시대 트렌드 ...

    한국경제TV | 2021.05.04 16:29

  • thumbnail
    홍남기 "부동산 제도 보완, 논의에 속도 내달라"

    ... 논의가 필요하다. 부처간, 당정간 논의에 속도를 내달라"고 말했다. 홍 총리 대행은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국무회의에서 "부동산 정책과 관련해 최근 일부 제도 보완에 대한 목소리가 있는 가운데 특히 무주택자, 서민, 중산층, 청년층 등 주거 취약층에 대한 추가 지원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홍 총리 대행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에 대해 "지난주 감염재생산지수가 1 미만으로 떨어지고, 지난 일주일간 일평균 확진자 수가 ...

    한국경제 | 2021.05.04 10:47 | YONHAP

  • thumbnail
    '해외 웹툰경쟁' 네이버→日, 카카오→동남아…상대 텃밭 공략

    ...; 이미지를 벗기 위해 글로벌 존재감 구축에 사력을 걸고 있다. 해외 시장 중에서도 성장성이 큰 동남아에 집중한 이유다. 동남아 지역은 인구 6억6730만명으로 중남미보다 큰 시장으로 평균연령이 30세에 불과하고 2025년이면 중산층만 2억명에 달할 정도로 경제력도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디지털 경제 규모 역시 올해 1000억원달러 규모에서 2025년에는 3000억달러 규모로 성장할 전망이다. 웹툰업계 관계자는 "카카오의 가장 큰 약점은 '내수용'이란 ...

    한국경제 | 2021.05.03 11:54 | 강경주

  • thumbnail
    비트코인, 정부의 통화정책에 맞서 부의 축적기회 제공

    ... 수익을 올리기 위해 어떻게 비대칭 게임을 하는지를 보여줬다고 주장했다. 특히 정부는 경기부양이라는 명목으로 수조 달러를 나눠주며 구세주를 가장하지만, 물가가 모르면 외면하기를 반복하며 이미 자산을 가진 자는 더 부자가 되고 중산층은 구매력을 잃고, 하위 소득자들은 절망의 나락으로 떨어지게 만든다는 것이다. 모든 통화가 구매력을 잃어가는 상황에서 정부는 절망에 빠진 사람들을 구하기 위해 존재하는 것이 아니라 더 나쁜 상황을 위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이미 미국은 ...

    조세일보 | 2021.05.03 1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