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62,2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몸값 9조' 진단키트 대어 SD바이오센서 6월 상장

    ... 비교해도 4배 이상이다. 이 때문에 공모가를 지나치게 높게 책정했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상장 직후 유통 물량은 전체 상장 주식의 약 33.17%로 다소 적은 편이다. 회사 측은 기관투자가를 대상으로 6월 10~11일 수요예측을 실시한 뒤 공모가를 확정한다. 일반 청약은 다음달 15~16일이다. 대표주관사인 NH투자증권과 한국투자증권, 인수 회사인 삼성증권과 KB증권에서 청약할 수 있다. 4개 증권사에서 중복 청약할 수 있다. 전예진 기자

    한국경제 | 2021.05.18 19:50 | 전예진

  • thumbnail
    수년간 '수주 절벽' 후유증…빅3 조선사, 1분기 실적 부진

    ... 절벽’에 따른 매출 감소와 원자재 가격 상승으로 철강 가격이 급등한 탓이다. 18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대우조선해양은 올 1분기 2129억원의 영업손실을 냈다. 전년 동기(2790억원) 대비 적자전환했다. 시장 컨센서스(증권사 전망치 평균 50억원)를 크게 밑도는 ‘어닝 쇼크’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최근 몇 년간 수주 목표 미달로 고정비 부담이 증가했다”며 “최근 강재를 비롯한 원자재 가격의 급격한 ...

    한국경제 | 2021.05.18 17:36 | 강경민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상장 준비 나선 카카오모빌리티, 조만간 주관사 선정

    ... 기업공개(IPO) 준비에 나선다. 나스닥 상장을 앞둔 동남아판 우버 '그랩'이 약 45조원의 기업가치를 인정받자 상장 준비를 서두르는 것으로 분석된다. 17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카카오모빌리티는 조만간 주요 증권사를 대상으로 입찰 제안 요청서(RFP)를 발송할 예정이다. 회사 측은 경쟁 프레젠테이션을 거쳐 이르면 다음 달 주관사를 선정할 것으로 보인다. 내년 증시에 입성할 것으로 전망된다. 카카오모빌리티의 기업가치는 약 4조5000억원으로 평가된다. ...

    마켓인사이트 | 2021.05.18 08:51

  • thumbnail
    "미국판 조희팔, 머스크 사형시켜주세요" 뿔난 코인 투자자들

    ... 트위터에 "테슬라를 주당 420달러에 비상장사로 전환하는 것을 검토 중이다. 자금도 확보됐다"고 썼다. 이 발언 직후 테슬라 주가는 11% 뛰었다.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는 발언진위 여부를 조사해 증권사기 혐의로 고소했다. 결국 그는 테슬라 이사회 의장직에서 물러나고 자신과 법인이 각각 2000만 달러씩 벌금을 내는 조건으로 고소 취하에 합의했다. 최근 머스크는 도지코인 홍보발언을 쏟아내고 있다. 도지코인은 온라인에서 인기를 끈 ...

    한국경제 | 2021.05.18 08:18 | 김명일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테슬라 하락+인플레에 베팅한 '빅숏' 마이클 버리

    ... 매수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또 빌황이 성장했던 타이거 글로벌은 로블럭스 주식 4040만주(26억 달러 규모)를 사들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날 기술주가 내린 두 번째 요인은 보기 드문 매도 리포트가 나온 탓도 있습니다. 증권사 네드데이비스의 롭 앤더슨 등 주식전략가들은 기술주에 대해 매도 의견을 내놓은 겁니다. 이들은 2월 중순 이후 횡보해온 기술주가 인플레이션 압력 증가에 굴복할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1970년대 초부터 CPI 수치가 전년대비 3.9% ...

    한국경제 | 2021.05.18 08:09 | 김현석

  • thumbnail
    노후에 빈부 격차 확 벌어진다…'연금 고수가 찜한 종목'

    ... 투자한 연금 고수들의 1년 수익률이 코스피지수 상승률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연금을 방치한 투자자의 수익률이 한 자릿수에 불과한 것과 비교하면 주목할 만한 성과다. 전문가들은 연금을 투자로 활용하기 위해 은행, 보험사를 떠나 증권사로 계좌를 옮기는 현상이 가속화하고 있는 만큼 향후 개인별 노후자산의 빈부 격차가 더욱 벌어질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있다. 연금 고수들은 어떤 포트폴리오를 운용하고 있을까. 연금 무브 가속화 17일 미래에셋증권을 통해 개인연금을 ...

    한국경제 | 2021.05.17 18:16 | 박재원

  • thumbnail
    올해도 이어진 동학개미 열풍…한투·KTB 등 사상 최대 실적

    증권사들이 1분기에도 사상 최대 실적 행진을 이어갔다. 개인투자자의 식지 않는 투자 열기에 브로커리지 수익이 많이 난 덕이다. 다만 2분기 이후 증시 거래대금 증가가 둔화되는 모습을 보이고 있어 리테일 의존도가 높은 증권사는 이익 증가폭이 줄어들 것이란 전망도 나온다. 상당수 국내 증권사가 분기 기준 사상 최대 이익을 냈다. 한국투자증권(3506억원) 미래에셋증권(2912억원) 삼성증권(2890억원) NH투자증권(2575억원) KB증권(2225억원) ...

    한국경제 | 2021.05.17 17:59 | 이슬기

  • 삼성증권, 글로벌 ESG 평가기관 MSCI 손잡는다

    ... 처음으로 글로벌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평가기관인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과 전략적 제휴를 맺고 글로벌 수준의 ESG 리서치와 관련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발표했다. 삼성증권은 작년 말 국내 증권사 최초로 ESG 연구소를 설립하고 꾸준히 관련 보고서를 내는 등 ESG 리서치를 강화해왔다. 삼성증권은 이번 제휴로 MSCI의 방대한 데이터와 노하우를 활용해 ESG 리서치 역량을 높이겠다는 구상이다. MSCI는 글로벌 펀드들의 성과 ...

    한국경제 | 2021.05.17 17:53 | 설지연

  • thumbnail
    '주주환원' 방향 튼 메리츠…'高배당 vs 자사주 소각' 논쟁 불붙였다

    ... 13.83%, 16.78% 급락했다. 배당 축소의 충격이었다. 메리츠금융지주의 지난 3년간 평균 배당성향은 66.2%, 메리츠화재와 증권은 각각 35.0%, 38.4%였다. 이를 10% 수준으로 낮추겠다는 방침에 투자자들은 주식을 던졌다. 증권사들도 목표주가 하향 조정으로 공시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KB증권은 메리츠증권과 화재의 투자의견을 ‘매도’로 전환하고, 목표주가를 각각 4000원(-16.7%), 1만7000원(-20.9%)으로 낮췄다. 이베스트증권도 메리츠화재에 ...

    한국경제 | 2021.05.17 17:43 | 심성미

  • thumbnail
    동국제강, 5년 만에 최대실적…철근·컬러강판 불티나게 팔린다

    ... 연결 기준으로 올해 1분기 매출 1조3958억원, 영업이익 1094억원을 거뒀다고 17일 공시했다.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561억원) 대비 94.8% 늘었다. 2016년 2분기(1176억원) 후 19분기 만의 최대 규모다. 시장 컨센서스(증권사 전망치 평균 739억원)를 48.0% 웃도는 ‘어닝서프라이즈’다. 동국제강 관계자는 “건설, 가전 등 철강 수요 증가와 원자재 가격 상승에 연동한 제품가격 인상으로 매출과 영업이익이 동시에 증가했다”고 ...

    한국경제 | 2021.05.17 17:43 | 강경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