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8,6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고대 화성 덮었던 물 "광물에도 상당량 붙잡혀 있어"

    ... 이탈이 화성의 물이 사라지는데 일조한 것은 분명하지만 지난 10년간 화성 탐사를 통해 밝혀진 자료들은 고대 수화 광물이 오랜 시간에 걸쳐 물을 가져가 가둬두고 있다는 사실을 가리키고 있다"고 했다. 쉘러는 "대기를 통한 물의 증발은 화성에 있었을 것으로 추산되는 물의 양을 제대로 설명하지 못한다"면서 "화성의 물은 상당히 일찍 (광물에) 격리됐으며 이후 다시는 순환되지 못했다"고 덧붙였다. 연구팀은 지난 2월 화성에 도착해 본격적인 탐사 채비를 갖추고 있는 로버 ...

    한국경제 | 2021.03.17 16:21 | YONHAP

  • thumbnail
    '빠더너스' 문상훈, '경로 이탈' 노정열 역 활약

    ... 작품인 2부작 드라마 '경로를 이탈하였습니다'(극본 최이소 연출 장지연)는 달라도 너무 다른 모녀 남지현과 박지영의 유쾌하고 짠내나고 마음 아프기도 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가장 행복해야 할 결혼식 당일, 증발해버린 신랑 구성찬(김범수)을 찾으러 모녀가 단 둘이 추적 여행을 떠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경로를 이탈하였습니다'에서 빠더너스 크루 문상훈은 구성찬의 친한 형 노정열로 등장했다. 극 중 강수지(남지현)와 ...

    텐아시아 | 2021.03.17 14:23 | 신소원

  • thumbnail
    박영선 측 "안철수, 국민의힘에 서울시장 자리 달라 애원"

    ...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사진) 캠프의 황방열 부대변인이 16일 서울시장 당선 시 국민의힘과 합당하겠다고 밝힌 안철수 국민의당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를 향해 "갈지자걸음을 반복하다 처음에 표방했던 '새정치'는 증발해버리고, 보수·수구 세력의 정치체인 국민의힘에 무릎을 꿇고 말았다"고 비판했다. 황방열 부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고 "'적폐'로 가는 안철수 후보의 '새정치' 방랑기다. 가히 ...

    한국경제 | 2021.03.16 18:19 | 김수현

  • thumbnail
    바이오서 콘텐츠로…'코스닥 대세株' 바뀌나

    코스닥시장을 이끌던 5개 대형 바이오 종목의 시가총액 9조원이 석 달 만에 증발했다. 금리가 꿈틀대면서 성장주에 대한 매력이 떨어진 데다 분식회계, 임상 실패, 허위 공시 논란이 불거지면서 주가가 급락했다. 작년 말 코스닥지수를 2년8개월 만에 900선까지 끌어올린 ‘일등공신’ 바이오주가 주춤한 사이 게임, 콘텐츠 관련주가 그 자리를 꿰차고 있다. 전문가들은 당분간 이 같은 추세가 이어질 것으로 보고 있다. 악재 겹친 바이오 ...

    한국경제 | 2021.03.16 17:19 | 박재원

  • thumbnail
    '코로나 패닉' 1년, 코스피 1400→3000으로…"동학개미 61조원 순매수"

    ... 코로나19를 팬데믹(감염병 대유행)으로 선언하면서 공포는 절정에 달했다. 이날 코스피는 8% 넘게 폭락해 1457.64를 기록했다. 10년 8개월여만에 최저 수준이었다. 하루 낙폭(133.56포인트)은 역대 최대, 시가총액은 90조원 증발해 1000조 밑으로 떨어졌다. 나흘 뒤인 같은 달 23일 또 한 차례의 공포가 불어닥쳤다. 20일(1566.15) 반등했던 코스피는 83.69포인트(5.34%) 하락했다. 다시 1400대(1482.46)로 밀려났다.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1.03.15 07:49 | 고은빛

  • thumbnail
    코스피, 코로나 1년 G20 증시 중 상승률 톱…개인 `1등 공신`

    ... 코로나19를 `팬데믹(감염병 대유행)`으로 선언한 지 일주일만이었다. 이날 하루만에 코스피는 8% 넘게 폭락해 10년 8개월여만에 최저 수준(1,457.64)을 기록했다. 하루 낙폭(133.56포인트)은 역대 최대, 시가총액은 90조원 증발해 1천조 아래로 떨어졌다. 장중에는 1,439.43까지 폭락하기도 했다. 나흘 뒤인 같은 달 23일 또 한 차례의 공포가 엄습했다. 이에 20일(1,566.15) 반등했던 코스피는 83.69포인트(5.34%) 떨어지며 다시 1...

    한국경제TV | 2021.03.15 07:01

  • thumbnail
    증시 '코로나 패닉' 1년…코스피 1,400→3,000 수직 상승

    ... '팬데믹(감염병 대유행)'으로 선언한 지 일주일만이었다. 이날 하루만에 코스피는 8% 넘게 폭락해 10년 8개월여만에 최저 수준(1,457.64)을 기록했다. 하루 낙폭(133.56포인트)은 역대 최대, 시가총액은 90조원 증발해 1천조 아래로 떨어졌다. 장중에는 1,439.43까지 폭락하기도 했다. 나흘 뒤인 같은 달 23일 또 한 차례의 공포가 엄습했다. 이에 20일(1,566.15) 반등했던 코스피는 83.69포인트(5.34%) 떨어지며 다시 ...

    한국경제 | 2021.03.15 06:07 | YONHAP

  • "SNS에 입방정 떨어 주가 급락"…열받은 테슬라 투자자, 머스크 고소

    ... 트윗으로 테슬라 주가가 출렁이면서 주주들이 손해를 봤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한 가지 사례로 머스크가 지난해 5월 1일 “테슬라 주가가 너무 높다”고 트윗한 탓에 시가총액 130억달러 이상이 증발한 것을 들었다. 그는 테슬라 이사회가 머스크의 돌발 트윗을 제재하지 않은 책임이 있다고도 지적했다. 개러티는 “머스크의 무분별한 행동과 테슬라 이사회의 방관이 테슬라의 기업 가치를 훼손하고 있다”고 했다. ...

    한국경제 | 2021.03.14 17:20 | 이고운

  • thumbnail
    금리상승에 BBIG 직격탄...한달새 시총 33조 증발

    금리 상승이 시장 화두로 떠오르면서 작년부터 증시를 주도한 대표 성장주인 BBIG(배터리·바이오·인터넷·게임) 주요 종목이 조정에 들어갔다. 14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BBIG 4개 업종의 12개 종목으로 구성된 `KRX BBIG K-뉴딜지수`는 지난달 15일부터 이달 12일까지 4주간 3,830.79에서 3,371.42로 11.99% 하락했다. 지수는 이 기간 코스피(-1.49%)와 코스닥(-4.30%)보다 큰 폭으로 떨어졌다. 현재 지...

    한국경제TV | 2021.03.14 06:57

  • thumbnail
    용도 변경이 뭐길래…호주서 100억대 땅이 850원으로 폭락

    ... 850원)까지 폭락하는 사례가 나왔다. 10일 호주 공영 ABC 방송에 따르면, 호주 뉴사우스웨일스(NSW)주 정부가 최근 시드니 신공항 주변 베저리스 크릭 인근의 용도를 환경구역으로 변경하면서 해당지역의 부동산 가치가 증발했다. 4ha 규모의 이 농장은 지난 2018년에 1천200만 달러에 매물로 나왔던 금싸라기 땅으로 지주인 테오 코우트소미할리스 씨는 이번 용도 변경으로 지금은 단돈 1달러에도 살 사람이 없다며 망연자실했다. 그는 "농장 ...

    한국경제 | 2021.03.10 18:3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