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8,6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호주 3월 실업률 5.6%…코로나 봉쇄 해제에 6개월째 하락

    ... 만만치 않다. 코로나19발 대량 실업을 막기 위해 정부가 1년 동안 직원 1인당 2주에 1천 500호주달러(약 130만원)까지 지원한 고용지원금(JobKeeper) 제도가 지난달 말 끝났기 때문이다. 호주 재무부는 고용지원금이 중단되면 이에 의지해 유지되던 일자리 15만개 정도가 증발할 것으로 예측한 바 있다. 저비스 국장은 "다음 달 고용지표가 나오면 고용지원금 종료 이후 노동시장의 현황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5 18:07 | YONHAP

  • thumbnail
    "이정도 양의 오염수 버리는 결정 30년 만에 처음” 정부 대응은?

    ... 바꾸는 프로젝트를 제안했을 때 40년이 걸리는 계획이었고 그린피스는 이 계획이 불가능하다고 평가했다”고 답했다. 또 방류 외의 실질적인 방안에 대해 “일본 패널들이 두 가지 방안을 제시했는데 오염수를 증발시켜 대기로 날리는 것과 정제시킨 후 바다에 내 버리는 것이지만 두 옵션 모두 환경을 해하는 방식이고 이 말고도 오염수 탱크를 더 지어서 보관하는 방법도 있다”고 말했다. 이번 결정에 있어 정치적인 의도는 없었는지에 대해 ...

    한국경제 | 2021.04.15 17:24 | 이미나

  • thumbnail
    춘곤증, 피부도 Wake Up!

    ... 육체적인 반응만 생각하기 쉽지만 알게 모르게 피부 역시 늘어지고 있다는 사실. 낮이 길어지고 햇빛에 노출되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피부 온도도 상승하게 되는데. 또한 바이러스와 미세먼지 차단을 위한 마스크 착용까지 더해져 체내 수분은 증발하고 피지 분비량은 증가해 유수분 밸런스가 무너지게 되는 것. 이 때문에 봄철 피부 관리도 결코 호락호락하지 않다. 이처럼 늑장을 부리는 피부에 환기가 시급한 만큼 더 이상의 지체는 금물이다. 피곤하다는 이유로 피부까지 퍼지도록 ...

    bntnews | 2021.04.15 12:05

  • thumbnail
    강원농기원 오락가락 봄 날씨에 옥수수 육묘 관리 당부

    ... 보온하고 낮에는 온도가 너무 높지 않게 해야 한다. 옥수수 종자 발아 및 생육에는 밤 기온 10도 이상, 낮 기온 35도 이하로 환경을 유지하는 것이 좋다. 또 수분관리가 중요하다. 낮 동안 비닐하우스 안은 온도가 높아 수분 증발이 빠르기 때문에 육묘 포트의 상토가 마르지 않도록 관리해야 한다. 마지막으로 육묘기간을 준수해야 한다. 온도에 따라 생육이 다르지만 건강안 묘를 기르기 위해서 잎은 3장 이내, 육묘기간은 15∼20일 정도가 알맞다. 육묘 기간이 ...

    한국경제 | 2021.04.14 10:23 | YONHAP

  • thumbnail
    삼성중공업, 세계 최초 선박용 냉열발전 시스템 개발

    ... 이산화탄소 발생을 '0'으로 만드는 냉열발전 기술을 적용한 것이다. 친환경적이면서 전력 생산에 들어가는 비용을 낮춘다는 장점이 있다. LNG는 영하 162도 이하 액체 상태로 운송되며 이를 연료로 사용하기 위해서는 온도를 가해 증발시켜 가스 상태로 변환하는 재기화 과정을 거쳐야 한다. 냉열발전은 이러한 재기화 과정 중 해수로 버려지는 열에너지를 회수해 전기를 생산한다. 또 S-REGAS(CGR)는 LNG 재기화에 필요한 전력의 90% 이상인 16MW 전기를 ...

    한국경제 | 2021.04.14 10:00 | YONHAP

  • thumbnail
    日, 원전 오염수 결국 방류 강행…최악의 韓·日관계 또 악재

    ... 늦어도 2023년 3월이면 탱크가 가득찰 것으로 예상돼 일본 정부는 오염수 처리를 서두르고 있다. 지난해 2월 10일 일본 정부 자문회의가 제시한 오염수 처리 방식은 해양 방류와 대기 방출 두 가지였다. 대기 방출은 오염수를 증발시키는 데 막대한 비용과 시간이 들어간다는 이유를 들어 일본 정부는 해양 방류를 택했다. 오염수에는 삼중수소(트리튬) 등 수십 종류의 방사성 물질이 포함돼 있다. 도쿄전력은 오염수를 배출하기 전 다핵종제거설비(ALPS) 등을 이용해 ...

    한국경제 | 2021.04.13 17:48 | 정영효

  • thumbnail
    日오염수 방류에 정부 발만 동동…`강한 유감` 외 카드없어

    ... 이날 일본의 오염수 해양방류 결정에 "국제 안전기준에 따른 것"이라며 사실상 지지 입장을 밝히면서 국제사회의 지지를 등에 업기도 쉽지 않아졌다는 분석이다. IAEA는 지난해 4월 공개한 보고서에서 일본이 제안한 오염수의 대기 증발과 해양방류에 대해 "기술적으로 가능"하며 "타당한 방법론에 기반했다"고 평가한 바 있다. 이번 사안은 정부가 힘을 기울여 온 한일관계 회복 노력에도 부담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일 양국은 2018년 한국 법원의 강제징용 배상 판결을 ...

    한국경제TV | 2021.04.13 15:42

  • thumbnail
    정부, 日오염수 '강한 유감'에도 마땅한 대응카드 없어 '고민'

    ... 일본의 오염수 해양방류 결정에 "국제 안전기준에 따른 것"이라며 사실상 지지 입장을 밝히면서 국제사회의 지지를 등에 업기도 쉽지 않아졌다는 지적도 나온다. IAEA 또한 지난해 4월 공개한 보고서에서 일본이 제안한 오염수의 대기 증발과 해양방류에 대해 "기술적으로 가능"하며 "타당한 방법론에 기반했다"고 평가한 바 있다. 이번 사안은 정부가 힘을 기울여 온 한일관계 회복 노력에도 부담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일 양국은 2018년 한국 법원의 강제징용 배상 판결을 ...

    한국경제 | 2021.04.13 14:37 | YONHAP

  • thumbnail
    [일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발생에서 해양방류 결정까지

    ... 540t→2020년 평균 하루 140t으로 감소. ▲ 2013. 12 = 일본 경제산업성 산하 오염수 전문가(9명) 회의(작업부회) 가동 ▲ 2016.6 = 전문가 회의, 오염수(알프스 처리수) 처분 방법으로 해양방류, 대기(수증기 증발) 및 전기분해(수소·산소) 방출, 지층주입, 지하매설 등 5가지 검토안 가운데 해양방류가 '최단기간에 가장 저렴한 비용'으로 시행할 수 있는 안이라는 시산(試算) 의견 공표. ▲ 2016.11 = 정부 전문가(13명) 회의 '알프스 ...

    한국경제 | 2021.04.13 08:58 | YONHAP

  • thumbnail
    바이오 '끌고' 2차전지·게임·콘텐츠 '밀고'…확 달라진 포트폴리오

    ... 떠받치던 코스닥지수가 2차전지, 바이오주가 살아나자 단숨에 1000 고지에 올라섰다는 평가다. 그간 코스닥 상승세는 바이오주가 주도해왔다. 하지만 코스닥시장을 이끌던 5개 대형 바이오 종목의 시가총액이 올 들어 10조원 가까이 증발하면서 ‘천스닥’ 문턱에서 미끄러진 코스닥지수는 한동안 지지부진했다. 한 달 전만 해도 900선 아래로 밀리기도 했다. ‘데블시스터즈’ 등 일부 종목이 급등주로 두각을 나타냈지만 대형주에 밀려 ...

    한국경제 | 2021.04.12 17:40 | 박재원/고윤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