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71-380 / 4,2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유럽 증시 하락 출발 … 영국 은행주들 동반 폭락 이어져

    유럽 증시가 브렉시트 결정 이후 이틀째 하락세로 출발했다. 영국 런던 증시는 24일 3.2% 급락한 데 이어 27일 개장 직후 전거래일보다 0.8%까지 떨어졌으나 한국 시간 오후 4시 20분 현재 낙폭을 줄이며 0.26% 하락한 상태다. 프랑스 파리와 독일 프랑크프루트 증시는 등락을 거듭하고 있다. 소폭 하락 출발한 뒤 상승 반전했다가 다시 미끄러졌다. 파리 CAC40지수는 한국 시간 오후 4시 35분 현재 0.17% 내렸다. 프랑크푸르트 DAX지수는 ...

    한국경제 | 2016.06.27 17:26 | 조아라

  • thumbnail
    국내 증시, '브렉시트 쇼크'에도 반등 시도…기관 3000억 '사자'

    지난 주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현실화로 큰 충격을 받은 국내 증시가 장중 반등을 시도 중이다. 코스피지수는 약보합권에서 오르락내리락을 반복 중이고 코스닥지수는 장중 반등에 나서 650선을 회복하기도 했다. 브렉시트 ... 오후 1시33분 현재 코스피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0.34% 내린 1918.79를 기록 중이다. 코스피는 이날 개장 직후 브렉시트의 여파로 1% 이상 빠지며 1900선까지 밀려나기도 했지만 기관의 '저가 매수'에 힘입어 ...

    한국경제 | 2016.06.27 13:49 | 정현영

  • 원/달러 환율, 장중 1,188원까지 반등…변동성 계속

    ... 역외에서부터 불확실성이 커진 데 따른 안전자산 선호 현상이 나타나자 원/달러 환율도 이내 오름세로 전환했다. 개장 이후 꾸준히 상승 곡선을 그린 원/달러 환율은 장중 한때 1,188.5원까지 상승했다가 소폭 하락해 1,185원대에서 ... 오전 중에만 14원 이상의 큰 변동성을 보인 원/달러 환율은 앞으로도 유로·파운드화 등의 변화와 국내 증시에서의 외국인 자금 이탈 수준 등에 따라 출렁일 것으로 보인다. 한편 원/엔 재정환율은 오전 11시 5분 현재 100엔당 ...

    연합뉴스 | 2016.06.27 11:15

  • [출발시황] 코스피 1,910선 위태…`브렉시트` 충격 지속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여파에 국내 증시가 이틀 연속 하락하고 있습니다.코스피 지수는 오전 9시 9분 현재 지난 금요일보다 7.44포인트, 0.39% 내린 1,917.80에 거래되고 있습니자.다만 코스피는 개장 직후 1,900선 가까이 밀린 뒤 낙폭을 다소 만회했습니다.투자주체별로 외국인이 263억원, 기관도 증권사를 중심으로 917억원 순매수를 보여 지수의 추가 하락을 막고 있습니다.개인만 현재 1,406억원 순매도 중입니다.프로그램매매에서도 비차익 ...

    한국경제TV | 2016.06.27 09:41

  • thumbnail
    '브렉시트 패닉' 美뉴욕증시 강타…3대 지수 3∼4% 급락

    ... 준비"…금리인하론도 대두 '브렉시트 공포'가 24일(현지시간) 유럽과 아시아 증시에 이어 미국 뉴욕증시를 강타했다. 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브렉시트)라는 초대형 악재를 만난 뉴욕증시는 이날 ... 2,037.30, 나스닥 종합지수는 202.06포인트(4.12%) 떨어진 4,707.98로 각각 종료됐다. 뉴욕증시는 이날 개장 때부터 줄곧 브렉시트 충격에 짓눌려 있었다. 개장 직후만 해도 주가는 2∼3% 하락하는 정도였으나 ...

    연합뉴스 | 2016.06.25 05:18

  • [유럽증시] '셀 브리튼'…수직낙하 후 낙폭 줄여

    ... 현상…금융주 10% 이상 하락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가 24일(현지시간) 현실로 닥치자 유럽의 주요 증시는 출발부터 '수직낙하'하는 폭락 장이 벌어지다 장 후반 낙폭을 줄였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 2,779.67로 장을 마쳤다. 영국이 EU 잔류를 선택할 것이라는 전망에 힘이 실리며 전날까지 5거래일 연속 오른 유럽증시는 이날 이탈로 결과가 나오자 개장과 함께 투매 현상이 벌어졌다. 안전자산인 금값이 고공 행진하면서 온스당 1천350달러를 ...

    연합뉴스 | 2016.06.24 23:23

  • 뉴욕증시 급락 출발…다우지수 장중 500P 하락

    국제유가 4%대 하락폭…금값 고공행진 미국 뉴욕증시가 24일(현지시간) '브렉시트 공포'에 짓눌려 급락하며 출발했다. 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브렉시트) 결정으로 유럽과 아시아 증시가 폭락한 데 이어 뉴욕증시는 이날 3대 지수가 일제히 2∼3% 정도 떨어지며 거래를 시작했다. 개장 30분 후인 오전 10시 1분 현재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394.67포인트(2.19%) 하락한 17,616.40을 ...

    연합뉴스 | 2016.06.24 22:41

  • 영국·프랑스 등 유럽 증시, 폭락…독일 DAX 1만선 무너져

    유럽증시가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여파에 폭락세다. 아시아증시 마감 후 개장한 영국, 독일, 프랑스 등 유럽증시가 일제히 수직 낙하하고 있다. 24일 오후 4시30분 현재(이하 한국 시간) 영국 FTSE 100 지수는 전날보다 6.69% 하락한 5914.00에 거래되고 있다. 개장 직후 5747선까지 추락했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지수는 10,000선이 무너졌다. 같은 시각 -8.20%를 기록 중이다. 프랑스 ...

    한국경제 | 2016.06.24 16:39 | 이민하

  • 유럽 증시 폭락…독일·영국·프랑스 7~10%↓

    유럽증시가 폭락세다. 아시아증시 마감 후 개장한 영국, 독일, 프랑스 등 유럽증시가 일제히 폭락하고 있다. 24일 오후 4시13분 현재 독일 DAX 지수는 전날보다 8.16% 하락한 9420.50에 거래되고 있다. 영국 FTSE는 -7.16%, 프랑스 CAC는 -9.01%를 기록 중이다. 유로스톡스50(Eurostoxx50)지수는 -10.00%다. 이민하 한경닷컴 기자 minari@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06.24 16:17 | 이민하

  • thumbnail
    코스피, '브렉시트' 공포 장중 1900선 붕괴…일본 8% 폭락

    '검은 금요일' 아시아증시가 공포에 휩싸였다. 국내 증시뿐 아니라 일본 등 주요국 증시가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공포에 폭락하고 있다. 24일 오후 12시55분 현재 일본 닛케이225지수(닛케이평균주가)는 전날보다 1155.41포인트(7.12%) 하락한 15,082.94에 거래되고 있다. 오후 장 개장 직후 8% 넘게 폭락, 14,890.56까지 추락했다. 홍콩 항셍지수는 4.60% 하락한 19,909.00를 나타내고 있다. ...

    한국경제 | 2016.06.24 13:04 | 이민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