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0911-50920 / 53,5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주당 상승...한나라당 보합 .. 총선 앞으로 한달...판세분석

    ... 박창달 선대본부 상황실장은 분석했다. 그러나 민국당이 막판 바람몰이에 나서 수도권에서 야권표 분열이 심화될 경우 지역구 1백석 목표를 밑돌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다. 정태웅 기자 redael@ked.co.kr 자민련=지도부가 당내외적으로 공표하고 있는 지역구 목표의석은 70여석. 그러나 30석만 얻어도 "성공작"이라는게 당내외의 대체적인 분석이다. 텃밭인 충청권이 흔들리고 있고 수도권및 영남권에서 두자리수 의석을 기대하기 힘든 상황이기 때문이다. ...

    한국경제 | 2000.03.14 00:00

  • 김영삼 전대통령 민국당 지지의사

    ... 12일 주장, 주목된다. 김 최고위원은 이날 부산 수영만 요트경기장내 무역전시관에서 열린 "4.13 출정식 및 필승결의대회"에서 "오늘(12일) 아침 김영삼 전 대통령과 전화 통화를 했는데 김 전 대통령이 "너희들(민국당 지도부)가운데 반드시 대통령이 나와야 한다"고 말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 자리에서 "YS 한테서 매일 전화가 온다"고 전하고 "YS가 이처럼 얘기한 것은 정권교체를 하라는 말이 아니겠느냐"고 덧붙였다. 또 김 전 대통령은 부산의 몇 ...

    한국경제 | 2000.03.13 00:00

  • 여야, 인터넷선거전 '후끈'

    ... 선거운동으로 네티즌의 지지를 호소할 방침이다. 자민련는 지난4일 인터넷에 익숙한 20~30대 유권자들을 공략하기 위해 중앙선대위 산하에 사이버 홍보대책위와 홍보단을 발족시켰다. 이들은 인터넷 홈페이지를 선거활동 중심으로 개편,지도부와 후보자들의 유세상황을 인터넷을 통해 방송하는 등 사이버 홍보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자민련이 온고지신의 정당임을 강조하면서 젊은층의 변화욕구를 수용하는 전자정당,현대정당으로 거듭난다는 것이다. 사이버 홍보대책위 관계자는 "조만간 ...

    한국경제 | 2000.03.13 00:00

  • 민주국민당이 선거를

    ... 부산 수영만 요트경기장내 무역전시관에서 열린 "4.13 출정식 및 필승결의대회"에서 "반DJ,반이회창"기치를 내걸고 부산시민들의 지지를 호소했다. 이날 대회에는 조 순 대표최고위원,김상현 김광일 박찬종 신상우 이기택 최고위원 등 당지도부와 부산의 13개 지구당 소속 1만5천여명의 당원들이 대거 참석,세를 과시했다. 김광일 최고위원은 이 자리에서 "DJ는 총선이 어려워지자 "김정일은 식견있는 지도자"라고 추켜세우며 북한의 김정일에게 구애를 보냈다"며 현정권의 대북정책에 ...

    한국경제 | 2000.03.13 00:00

  • 민주국민당 영남권 세확산 주춤

    민주국민당의 영남권 세확산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다. 한나라당 공천에서 탈락한 강경식 의원과 김도언 의원은 10일 민국당의 줄기찬 구애를 뿌리치고 무소속 출마 또는 불출마를 선언했다. 당 지도부의 잇따른 전국구 선회로 가뜩이나 침체된 당내 분위기가 더욱 가라앉고 있는 것이다. 이에 따라 전국구 출마를 선언했던 이수성 상임고문이 지역구(경북 칠곡) 출마로 방향을 선회하는 등 총선 전략이 혼선을 빚고있다. 이날 부산 동래에서 무소속으로 출마키로 ...

    한국경제 | 2000.03.11 00:00

  • 민주당, 무소속에 공세

    민주당 지도부가 호남지역 무소속 출마자들이 김대중 대통령의 이름을 빌려 선거운동을 하고 있다며 발끈하고 나섰다. 김옥두 사무총장은 8일 "호남의 무소속 출마자들이 너나 할것 없이 김대중 대통령을 말하고 다닌다"며 "무소속 후보가 "김심" 운운하는 것은 말도 안된다"고 강조했다. 한화갑 지도위원도 "호남의 무소속 당선자가 총선후 민주당에 입당할 가능성이 높다는 점 때문에 무소속을 지지해도 문제가 없다는 견해도 있지만 비례대표 의석을 감안해야 ...

    한국경제 | 2000.03.08 00:00

  • 민주국민당, 막판 세확산 안감힘

    민주국민당이 8일로 예정된 중앙당 창당을 앞두고 막판 세확산에 안간힘을 쏟고있다. 7일 자민련 김동주 의원(부산 해운대.기장을)의 입당으로 기세가 높아진 민국당 지도부는 한나라당 공천에서 탈락한 김도언 의원(부산 금정을)과 무소속 강경식 의원(부산 동래을)등의 영입에 공을 들이고있다. 이날 한나라당을 탈당한 김정수 의원도 영입 대상이다. 또 이기택 최고위원은 이날 오후 지난 90년 3당통합 이후 10년만에 김영삼 전 대통령의 상도동 자택을 ...

    한국경제 | 2000.03.07 00:00

  • 조순/이수성씨 지역구 포기 .. 민국당 2차공천자 발표

    ... 이와관련, 김철 대변인은 조순 위원장은 선거지원을 위해 전국구로 나서며, 이수성 고문도(민주당 장영철 의원과의 친분을 고려)지역구 출마를 사양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김상현 의원, 장기표 최고위원에 이어 조순 대표 등 당선가능한 지도부 인사들이 잇따라 지역구 출마를 포기하고 있어 오는 총선에서 민국당이 원내교섭 단체에 필요한 20석을 확보할지는 불투명해 졌다. [ 추가 공천자 명단 ] 서울 : 용산=송재영, 동대문갑=심양섭, 중랑갑=신인휴, 중랑을=조명원, ...

    한국경제 | 2000.03.07 00:00

  • 20년지기 이수성-장영철, 칠곡에서 맞대결 '고민'

    ... 뒤로한 채 선거전에서 맞붙어야 할 처지이기 때문이다. 지난 97년 신한국당 대선후보 경선시 장 의원이 이 전총리 경선캠프의 사령탑을 맡는 등 두 사람은 막역한 사이다. 따라서 이 전 총리는 조순 대표, 김윤환 최고위원 등 민국당 지도부에 칠곡에 출마하지 않겠다는 뜻을 수차례 전달했지만 지역구 한 석이 아쉬운 민국당측이 그를 칠곡 조직책으로 결정했다. 이와 관련, 이 전총리는 5일 "당에서 대의를 위해 지역구에 나서 달라고 하고 있으나 신의에 반하는 일은 할 수 ...

    한국경제 | 2000.03.05 00:00

  • [정치면톱] 민주/한나라 100석이상 자신..4당 총선판세 분석

    ... 우세지역은 수도권과 충청권을 중심으로 26-27곳, 백중지역은 전국적으로 19~23곳으로 보고 있다. 특히 충청권에서 민주당 이인제 선대위원장의 "민주벨트"선언에 영향받아 우세지역이 24개 지역구중 18곳에 불과한 것으로 조사돼 당지도부를 긴장 시키고 있다. 또 현역의원 12명이 출마한 수도권의 경우 우세 3-4곳, 백중 8-9곳으로 잡고있다. 경기권에서는 이한동 총재의 포천.연천, 허남훈 의원의 평택 등을 비롯해 경기 북부와 남부 일부 지역에서 선전하고 ...

    한국경제 | 2000.03.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