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151-51160 / 55,8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임동원특보 일문일답]

    ... 시각을 전달하고 좋은 해결을 할 필요가 있다는 대통령의 뜻을 전달할 것"이라고 말했다. 임 특보는 이날 정부의 특사파견 발표 이후 청와대 출입기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이같이 밝혀 방북시 김정일(金正日) 국방위원장 등 북한 최고지도부와 만나 한반도를 둘러싼 제반 현안에 대해 폭넓게 논의할 것임을 시사했다. 다음은 일문일답. --이번 특사방북의 의미는. ▲김대중 대통령이 특사파견을 제의한 것은 3가지인데, 첫째 한반도 긴장조성예방이라는 대목이 중요하다. ...

    연합뉴스 | 2002.03.25 00:00

  • 林 특보 방북시 뭘 논의할까

    ... 문제에 대해 우리(남측)가 보는 시각을 북측에 전달해 주고 조언도 해주고 할 필요가 있다는 것이다. 물론 여기에는 김정일(金正日) 국방위원장의 생각과 의견을 김 대통령에게 전달하는 임무가 당연히 포함되어 있다. 그러나 북측 최고지도부가 미사일, 핵 등 북측의 대량살상무기 문제가 지난해 9.11 미 테러참사를 계기로 과거와는 전혀 다른 차원으로 전개되고 있는 국제사회의변화를 어떻게 인식하고 있는 지는 좀 더 지켜봐야 것 같다. 북측은 이날 발표에서 '민족 앞에 닥쳐온 ...

    연합뉴스 | 2002.03.25 00:00

  • 발전파업 미복귀자 전원해임

    ... 생존권을 담보로 노조원들의 업무복귀를 철저히방해했다"면서 "회사측은 이에 따라 오늘 오전 10시를 기해 미복귀 노조원 전원해고를 위한 절차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신 장관은 이어 "참으로 참담한 마음을 금할 길이 없다"면서 "발전노조 지도부는 명분도 실익도 없는 불법파업을 즉각 중지하고 노조원들을 더 이상 희생시키지말라"고 불법파업의 즉각 철회를 거듭 촉구했다. 신 장관은 "민영화는 국민적 합의과정을 거쳐 결정된 국가정책으로 불법파업으로 인해 철회할 수는 없다"고 ...

    연합뉴스 | 2002.03.25 00:00

  • "무더기 해고" - "강경 투쟁" 극한 대치

    ... 송전차단 조치를 검토키로 했으며, 경력직 500명 신규채용과 군인력 400명을 투입키로 했다. 정부는 이날 오전 이한동(李漢東) 국무총리 주재로 긴급 노동관계장관회의를 열어 발전소 민영화 원칙을 재확인하고 노조원들의 조속한 복귀와 지도부의 파업 철회를 촉구했다. 신국환 산자부 장관은 이날 오전 명동성당을 방문, 백남용 주임신부를 만나 "공권력 투입을 요청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에맞서 노조측은 성명서를 통해 "사회 각계 원로와 시민사회단체, 국회 모두가 발전소 ...

    연합뉴스 | 2002.03.25 00:00

  • 특사 파견전 남북한 동시발표 이례적

    ... 평양 남북 정상회담을 이끌어냈을 때도회담기간에는 비밀에 부쳐졌다가 합의(4.8) 이틀후에 발표됐다. 멀리는 지난 72년 7월 7ㆍ4 남북공동성명 발표때도 마찬가지다. 남한의 이후락당시 중앙정보부장과 북한의 김영주 당시 노동당 조직지도부장(후에 박성철 제2부수상으로 교체)의 회담 사실은 공개되지 않다가 공동성명에 명기됨으로써 알려졌다. 또 지난 92년 4월 윤기복 노동당 중앙위원이 서울을 방문, 노태우 당시 대통령을 만난 사실도 소문으로만 떠돌다가 2년후인 지난 94년 ...

    연합뉴스 | 2002.03.25 00:00

  • [여 강원경선 유세 안팎]

    ... 영남의 2개의 벽을 넘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김 후보는 또 "정계개편론과 음모설이 도대체 무엇인가"라고 반문한뒤 "6하원칙에 따라 음모론의 증거를 대지 못하면 판을 깨자는 것과 같다"며 "청와대와 관계된사람은 말해야 하며, 당 지도부도 이 문제를 밝혀내야 한다"고 주장했다. 정동영(鄭東泳) 후보도 "음모론은 증거가 없으면 즉각 취소해야 하고, 시기가 대단히 부적절한 정계개편론 주장도 중단돼야 한다"면서 "국민경선을 이뤄낸 사람으로서 판이 깨지는 것을 막고 ...

    연합뉴스 | 2002.03.24 00:00

  • [강원경선 투개표 이모저모]

    ... 사람들의 모임)' 회원들이 인기 영화배우 문성근 명계남씨 등의 주도아래 `노풍(盧風)'의 바람몰이를 이어가려 했다. 김중권(金重權) 정동영(鄭東泳) 후보측도 부인과 지지자들이 나서 양강 후보의`틈새 시장'을 공략했다. 이날 당 지도부와 선관위는 특히 `음모론' 공방 등으로 경선분위기가 혼탁해지고 있는 점과 관련, `아름다운 경선 마무리'를 각별히 강조했다. 김영배(金令培) 선관위원장은 "국민들이 `경선이 잘못 되는 것 아닌가' 하는 걱정을 하고 있는 만큼 이 ...

    연합뉴스 | 2002.03.24 00:00

  • 공천탈락 경북도의원 집단탈당 움직임

    ... 23일 "지금까지 도내 한나라당 경선에서 탈락한 도의원 10여명과 함께 이달말 또는 다음달초 탈당 성명을 발표하고 한나라당을 떠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 의원은 "지난 95년 5대 경북도의회 의원선거에서 무소속으로 당선돼 한나라당 지도부의 권유를 받고 다른 무소속 도의원 13명과 함께 입당해 충성을 다했으나 이번 경선에서 탈락했다"며 "이번 선거에도 무소속으로 출마해 지역민의 심판을 받겠다"고 주장했다. 그는 "오는 26일 한나라당의 경선이 끝나면 뜻을 같이 할 ...

    연합뉴스 | 2002.03.23 00:00

  • [여야대표 日총리 면담 안팎]

    ... 신라호텔에서 방한중인 고이즈미 준이치로(小泉純一郞) 일본총리와 잇따라 면담을 갖고 상호 관심사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이날 면담은 이 총재, 한 대표, 김 총재 순으로 20분씩 1시간여에 걸쳐 이뤄졌으며, 각 당에서는 당3역 등 당 지도부가, 일본측에서는 아베 신조(安倍晋三) 관방부장관, 데라다 데루스케(寺田輝介) 주한 일본대사 등이 각각 배석했다. 고이즈미 총리는 각당 대표가 면담장으로 들어설 때마다 문 앞으로 다가가 이들을 반갑게 맞았고 각당 대표는 "안녕하십니까", ...

    연합뉴스 | 2002.03.23 00:00

  • 與경선 李-盧 공방 격렬

    ... 고문이 이 고문에 대해 가했던 '정체성' 시비와 관련, "본질적인 문제라고 생각해 정체성 문제를 거론했으나 이 고문측 지지자들의 자긍심에 상처를 줬다면 대단히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이같이 두 후보간 공방이 격화되자 당 지도부는 경선 파행 및 후유증 등을 우려,이날 과열경쟁을 자제토록 적극 설득에 나서는 한편 특정후보에 대한 의원들의 공개적 또는 집단적 지지표명도 자제할 것을 당부했다. (서울=연합뉴스) 김현재기자 kn0209@yna.co.kr

    연합뉴스 | 2002.03.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