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161-51170 / 53,8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중진엔 '전망좋은 방' .. 의원회관 배치 완료

    ... 의원들이 희망하는 방을 조사한 결과 의사당 잔디밭이 내려다 보이는 의원회관 정면의 전망 좋은 방이 "일등석"으로 꼽혔다. 또 여의도의 전경과 한강이 내려다보이는 의원회관 양 측면의 방들도 다선 의원들이 입주하게 됐다. 민주당 지도부는 ''로열석''으로 분류되는 3층의 정면방에 전면 배치됐다. 서영훈 대표, 김옥두 사무총장, 이만섭 고문, 김홍일 의원 등 당내 ''실세''들이 322-325호에 자리잡은 것. 특히 차기 대선주자인 이인제 고문과 김근태 고문이 ...

    한국경제 | 2000.05.30 00:00

  • 교섭단체 선결돼야 DJP 회동 .. 자민련, 공조 배수진

    자민련 지도부 및 소속의원들이 당의 사활을 걸고 있는 교섭단체 구성을 위해 ''일사불란''한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김종필 명예총재는 원내 교섭단체 요건의 완화가 결정되기 전까지는 김대중 대통령과의 회동을 연기키로 하는 등 ''배수의 진''을 치고 있다. 김 명예총재는 지난 28일 오전 청구동 자택을 찾은 청와대 한광옥 비서실장과 DJP 회동에 대해 논의했다. 그는 이 자리에서 "빠른 시일내 회동을 갖자"는 한 실장의 ''조기 회동'' 제의에 ...

    한국경제 | 2000.05.30 00:00

  • 민주 全大 10월 개최

    ... 개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 총장은 "금년부터 9월1일에 개회되는 정기국회 등의 일정을 고려하면 당내 일각에서 제기되고 있는 8, 9월 개최가 쉽지 않을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김 총장은 "전당대회 때까지는 아직 시일이 충분히 남아있는 만큼 당 지도부와 전당대회 개최시기 문제를 놓고 충분히 협의한 뒤 개최시기를 최종 결정하겠다"면서 "10월을 넘기진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재창 기자 leejc@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05.29 00:00

  • 환경운동가 장원씨, 여대생 성추행 혐의로 긴급체포돼

    ... 분노와 개탄의 목소리를 높였다. PC통신 천리안의 한 네티즌(BLUEJAY5)은 "젊은 국회의원은 술판을 벌이고 깨끗한 척하는 시민단체 출신 교수는 성추행을 하고..이게 가짜 세상이 아니고 뭐냐"고 개탄했다. 한편 총선연대 지도부는 성명을 내고 "도덕성을 바탕으로 일하는 시민운동가로서 변명의 여지가 없다"며 사과했다. 녹색연합도 사과문을 내고 "사회의 모범이 되어야 할 시민운동가의 비도덕적인 행동에 대해 백배 사죄한다"며 "장씨를 제명시켰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00.05.29 00:00

  • 자민련 참여 당정회의 부활 .. 金대통령 지시

    김대중 대통령은 26일 "이한동 총리서리와 상의해 협의가 되면 민주당 및 자민련과 정부가 참여하는 고위 당정회의를 부활하라"고 지시했다. 김 대통령은 이날 민주당 지도부로부터 주례보고를 받고 "그동안 자민련 총리와 장관, 산하단체장이 모두 근무해 왔고 그 연장선상에서 이한동 총리를 임명한 만큼 한나라당이 시비를 걸 여지가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대통령은 이어 "한나라당 의원을 빼온다든가 괴롭힌 일이 없는 만큼 당에서 이런 사실을 야당이 잘 ...

    한국경제 | 2000.05.27 00:00

  • "자민련 갈길은 實事求是" .. 국회의원 당선자 연찬회

    ... 자유토론에서 소속의원들은 공조재개를 사실상 인정하며 향후 당의 정체성 방향을 놓고 열띤 토론을 벌였다. 정우택 정책위의장, 정진석 당선자 등은 "총재가 총리로 간 만큼 적극적 공조, 소극적 공조에 대한 논의는 무의미 하다"며 "공조복원을 위한 당 지도부의 분명한 노선 설정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개진했다. 이양희 의원은 "김 대통령과 김 명예총재가 직접 만나 구체적인 공조수순을 밝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형배 기자 khb@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05.26 00:00

  • "개혁적 보수정당으로 변해야" .. 자민련 국회의원 연찬회

    ... 통한 홍보 기능을 강화, 언론보도에서 자민련이 소외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홍보활동의 필요성을 역설했다. 이밖에 정진석 당선자등 일부 초선의원들은 "양당구도가 형성됐고 더욱이 민주당과 자민련의 공조복원 등에 대한 당지도부의 분명한 노선설정이 있어야 한다"며 당 정체성 재확립을 주문했다. 한편 이한동 총리서리는 이날 오전과 오후 두차례에 걸쳐 연찬장에 들러 당에 대한 애정을 나타냈고 김 명예총재도 이날 제주도 휴가를 마치고 곧바로 연찬장에 나와 당 단합을 ...

    한국경제 | 2000.05.26 00:00

  • 野, DJ 開院연설 거부 검토 .. 16대 초반부터 난항 예고

    ... 교체도 요구했다. 이에 대해 민주당은 "공조복원은 흔들림없이 추진할 것"이라고 반박하면서도 정면대응은 자제하고 있다. 한나라당의 총재 부총재 경선 등으로 사실상 대화채널이 중단된 만큼 일정기간 냉각기를 가진 뒤 한나라당 지도부 구성이 마무리되는대로 대화를 재개키로 했다. 김옥두 사무총장은 기자간담회에서 "한나라당 뜻대로 되면 상생이고 뜻대로 안되면 상극이냐"면서 "대통령이 16대 개원국회에 참석, 국정 전반에 대해 말을 하려는데 이를 막으면 어떻게 하느냐"고 ...

    한국경제 | 2000.05.26 00:00

  • 안택수 의원 등 6~7명 도전장 .. '한나라 총무 누가 될까'

    ... "출사표"를 통해 경선출마 선언을 할 방침이다. 3선의 김형오 의원도 "386세대를 이끌어 나갈 국회개혁의 기수"를 표방하며 조만간 출마선언할 예정이고,김호일 의원은 명확한 입장표명을 하지않고 있지만 출마쪽으로 기울고 있다는 게 측근의 전언이다. 박명환 의원은 한때 총무경선 출마설이 나돌았으나,최근 당 지도부와 협의 끝에 상임위원장 자리 확보로 입장을 선회했고 신경식 의원은 불출마를 선언,중도하차했다. 김형배 기자 khb@ked.co.kr

    한국경제 | 2000.05.25 00:00

  • 정상개원 공동노력 .. 초선당선자들 모임

    ... 6월5일 반드시 의장단 구성 등 정상 개원 절차가 마무리돼야 한다"며 "국회의원 스스로 자신이 만든 법을 지키는 모습을 보여 줘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들은 국회의 정상개원을 촉구하는 내용의 건의문을 각 당의 원내총무 등 지도부에 전달하는 방안도 검토하기로 했다. 이들은 또 자유투표를 통해 의장을 선출하는 문제와 정치 신인에게 불리하게 돼있는 선거법 개정, 의정활동의 투명성을 높일 수 있는 국회법 개정 등에 함께 힘을 모으기로 했다. 김남국 기자 nk...

    한국경제 | 2000.05.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