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241-51250 / 56,3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주 내분 계파별 움직임]

    민주당은 17일 당무위원.국회의원 연석회의에 앞서 노무현(盧武鉉) 대통령 후보 재신임 문제와 지도부 인책론, 향후 당 진로등을 놓고 숙의를 거듭하고 입장을 조율하는 등 긴박한 움직임을 보였다. ◇노 후보측 = 김원기(金元基) 정치고문, 문희상(文喜相) 대선기획단장, 정동채(鄭東采) 후보 비서실장, 천정배(千正培) 정무특보, 홍석기 후보 비서실 기획팀장이회의에 앞서 여의도의 한 호텔에서 모여 각 현안에 대한 입장을 조율했다. 이들은 모임 후 정리된 ...

    연합뉴스 | 2002.06.17 00:00

  • 국회 원구성 협상 난항 예상

    ... 치중, 국회를 내팽개치고 있다는 비판여론이 고조될 전망이다. 그러나 최근 민주당 정 총무가 한나라당 이 총무와의 접촉에서 `자유투표를 수용할 경우 박관용(朴寬用) 의원에 대한 의장후보 지명 철회 의사'를 타진한 데 대해이 총무는 지도부와 박 의원 본인의 의사를 확인한 후 "가능하다"는 입장을 통보했으며, 민주당 일각에선 자유투표 등 정면돌파론도 제기되고 있어 귀추가 주목된다. cbr@yna.co.kr (서울=연합뉴스) 조복래 김민철기자 minchol@yna.co...

    연합뉴스 | 2002.06.16 00:00

  • [상임위원장 누가 거론되나]

    ...13 지방선거 종료로 국회 후반기 원구성 문제가 정국 현안으로 대두한 가운데 국회의 노른자위 보직인 상임위원장을 노리는 의원들의 물밑 움직임도 빨라지고 있다. 이들 의원은 상임위원장 선출에 핵심적 역할을 하는 원내총무 등 당 지도부에 대해선 물론, 특히 한나라당의 경우 의원총회에서 상임위원장 후보를 선출토록 돼있는 점때문에 동료 의원들에 대한 로비 행태도 나타나고 있다. 그러나 민주당과 자민련은 지방선거 참패에 따른 당내 분위기상 의원들이 드러내놓고 거론하지는 ...

    연합뉴스 | 2002.06.16 00:00

  • [한경 데스크] 유권자를 가르치려 들지 말라..김수섭 <정치부장>

    ... 바라는 것이 오히려 이상한 일이다. 유권자들에게 다가설 수 있는 후보를 내도 당선될까 말까하는 판에 자기들만이 좋아하는 '우물안 개구리식' 상향 공천을 하다보니 상품성이 떨어지는 것도 당연한 일이다. 참패한 민주당 내부에서 지도부의 책임론을 거론하는 것도 어색한 몸짓이 아니다. 책임정치를 해야 할 공당이라면 으레 거쳐야 할 과정이다. 그러나 이번 선거의 심각성은 투표율이 50%에도 못미치는 '선거의 위기' 상황에 있다. 특히 20,30대 젊은이들의 무관심은 ...

    한국경제 | 2002.06.16 00:00

  • <노후보 `재신임' 앞두고 정중동>

    ... 문제가 원만하게 해결되는 것을 전제로 오는 8월15일께`노무현의 약속'이라는 `대통령으로서의 국가경영비전'을 발표하기 위해 `정책투어'에 중점을 둔 행보를 해나갈 것으로 알려졌다. 노 후보측에선 지방선거 참패 수습책과 관련, 당 지도부나 쇄신파 등이 나서 DJ와의 관계, 대통령 아들문제, 아태재단 문제 등의 과제들을 풀어줌으써 노 후보의정치적 부담을 덜어줄 것을 기대하는 눈치다. 노 후보측은 이같은 부담 등을 감안, `8.8재보선후 선대위 출범'을 말하고 있으나, ...

    연합뉴스 | 2002.06.16 00:00

  • 過半확보 한나라 '院구성 주도권'

    ... 우려가 있어 부담을 느끼고 있다. 지난 14일 한나라당이 원내 과반수를 차지한 직후 당 일각에선 "원내 과반수를 확보하고 있는 만큼 단독으로라도 원구성을 해서 주요 민생 법안을 처리해야 한다"는 의견이 제기됐다. 그러나 당 지도부는 '과반의석의 힘'으로 원구성을 밀어붙이지 않겠다는 입장을 거듭 확인하며 불끄기에 적극 나섰다. 이규택 총무는 16일 "민주당과 최대한 협상해 합의를 도출해 내겠다"고 강조한 후 "선거에 압승한 상황에서 원구성 문제를 강행처리하는 ...

    한국경제 | 2002.06.16 00:00

  • 민주內紛 수습.확산 갈림길 .. 17일 최고위원.의원 연석회의

    ... ◆후보교체 문제로 대립=노 후보와 한 대표를 중심으로 한 주류측과 비당권파인 비주류측이 맞서 있다. 양측은 주말과 휴일에도 잇따른 비공식 접촉을 갖고 대책을 논의했다. 주류측은 노 후보 외에 대안이 없는 만큼 연석회의에서 후보와 지도부의 조기 재신임안을 관철시키겠다는 입장을 정리했다. 이를 토대로 DJ(김대중 대통령)와의 결별과 '노무현당' 추진 등 당 쇄신에 주력한다는 방침이다. 주류측은 당의 획기적인 개혁으로 통칭되는 이른바 '제2쇄신'을 통해 현 국면을 ...

    한국경제 | 2002.06.16 00:00

  • 민주 내홍 수습.확산 고비

    ... 있는 가운데 17일 최고위원.상임고문.당무위원.의원 연석회의를 열어 수습방안을 본격 논의할 예정이어서 이번주가 내홍 수습의 고비가 될 전망이다. 특히 민주당은 이 회의에서 노무현(盧武鉉) 대통령후보와 한화갑(韓和甲) 대표등 당지도부 재신임 문제를 논의할 예정이어서 `노.한 체제'의 현상유지 여부가 주목된다. 주류측은 노 후보외에 대안이 없는 만큼 연석회의에서 후보와 지도부 재신임안이 추인될 것으로 보고 DJ와의 결별과 `노무현당'으로의 개편 등 쇄신쪽에 ...

    연합뉴스 | 2002.06.16 00:00

  • 한화갑 "지도부 총사퇴 반대"

    민주당 한화갑 대표가 15일 지방선거 참패에 따른 인책론과 관련, 최근 당내에서 제기되는 지도부 총사퇴론에 반대한다는 뜻을 우회적으로 내비쳤다. 한 대표는 이날 서울 여의도 한 음식점에서 가진 기자들과의 오찬간담회에서 "다음주부터 언론사 순방길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한 대표는 이어 "오늘 아침 조찬모임에서 김원길 사무총장의 사표도 반려했다"고 덧붙였다. 김병일 기자 kbi@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6.15 00:00

  • 민주 '선거참패' 내홍 조짐

    6.13 지방선거에 참패한 민주당이 지도부 인책론및 당진로 문제 등을 놓고 계파간 내부갈등을 겪을 조짐을 보이고 있다. 당권파 등 주류측은 '`부패비리'에 패인을 돌리면서 김홍일(金弘一) 의원 탈당 등 DJ와의 결별과 '노무현당'으로의 개편에 초점을 맞추고 있는 반면 중부권 의원 등 비주류 일각은 대통령후보 사퇴론과 제3후보 영입론까지 제기하고 있다. 민주당은 17일 최고위원-상임고문-당무위원-국회의원 연석회의를 열어 당지도부와 대통령후보 재신임안 ...

    연합뉴스 | 2002.06.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