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271-51280 / 56,4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주 내분봉합 `盧체제' 전환

    ... 관련해 상향식으로 돼있는 당헌조항의 부칙을 수정, 이번에 한해 재보선특별대책기구에서 공천을 전담할 수 있도록 하고 특별대책기구 인선은 20일 최고위원회의에서 후보와 협의를 거치도록 했다. 이와함께 한화갑(韓和甲) 대표와 최고위원 등 당지도부 전원도 논란끝에 재신임했으며, 외부영입및 부패청산 제도개혁 작업 등을 담당할 당발전과 개혁특위도 후보와 최고위원 회의에 인선을 위임했다. 민주당은 이로써 6.13 지방선거 참패 이후의 당 내분사태를 일단락짓고 노 후보 중심체제로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한나라 김현철 공천않기로

    한나라당 지도부는 8.8 재보선에서 마산 합포 출마를 준비중인 김영삼(金泳三) 전대통령의 차남 현철(賢哲)씨에 대한 당의 공천은 어렵다는 결론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당의 한 핵심관계자는 19일 "언론에서 현철씨 문제와 관련, 한나라당이 국민 여론과 상도동측 입장을 살피며 좌고우면하는 것처럼 보고 있으나 그 문제는 사실상 결론이 난 상태"라며 "우리당 공천은 어렵다는게 지도부의 판단"이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현철씨가 우리당에 공천을 요청하든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민주 당무회의 발언록]

    민주당은 19일 당무회의를 열고 6.13 지방선거참패에 따른 당내분 수습 대책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당무회의에선 전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의결한 노무현(盧武鉉) 대통령 후보재신임안을 비롯, 지도부 재신임안과 당 진로에 대해 격론을 벌였다. ◇후보 재신임 ▲이치호 = 후보와 지도부 중심으로 뭉쳐서 8. 8 재보선을 치르자. ▲송영길 = 후보에게 전권을 줘 재보선을 치러야 한다. ▲장성민 = 국민경선을 통해 압도적 지지로 선출한 후보를 지자체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민주, 盧중심 재보선체제 전환

    민주당은 19일 당무회의를 열고 노무현 대통령 후보와 한화갑 대표 등 지도부에 대한 재신임안을 만장일치로 추인했다. 이로써 지방선거 참패를 둘러싼 당 내홍 사태는 외형상 봉합됐으며 '노무현 후보-한화갑 대표 체제'는 유지하게 됐다. 특히 재신임 부담에서 벗어난 노 후보는 당권파와 쇄신파의 전폭적인 지원을 업고 친정 체제를 대폭 강화하면서 8·8 재·보선 준비와 대선 행보에 본격 나설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비주류의 반발이 계속되고 있는데다 지방선거 ...

    한국경제 | 2002.06.19 00:00

  • "김현철씨 공천 어렵다"..한나라 내부방침 정해

    한나라당 지도부는 8·8 재·보선에서 마산 합포 출마를 준비중인 김영삼 전대통령의 차남 현철씨에 대해 공천을 하지 않기로 결론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당의 핵심관계자는 19일 "언론에서 현철씨 문제에 대해 한나라당이 여론과 상도동측 입장을 살피며 고심하는 것처럼 보고 있지만 그 문제는 사실상 결론이 난 상태"라며 "현철씨가 한나라당 공천을 받는 것은 어렵다는 게 지도부의 판단"이라고 밝혔다. 김동욱 기자 kimdw@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6.19 00:00

  • [민주 내분수습 논란 안팎]

    ... 후보사퇴론자들이 재신임안 통과를 적극 저지하지 않은 것은 8.8재보선이 또다시 참패로 끝날 경우 노 후보 재신임과 재경선 문제가 다시 등장할 수밖에 없다는 점을 감안했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했다. 한화갑(韓和甲) 대표를 비롯한 지도부 재신임에 대해 박범진(朴範珍) 전 의원은"지방선거 참패는 대참사"라며 최고위원 전원 사퇴를 촉구했고, 홍재형(洪在馨) 의원도 "후보와 지도부가 모두 재신임될 경우 국민이 어떻게 볼 것인지 생각해봐야 한다"며 지도부 책임론을 제기했다.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thumbnail
    침울한 민주당 지도부

    지방선거 참패에 따른 당 내분 수습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18일 오전 여의도 민주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상임고문 연석회의에서 한화갑대표를 비롯한 참석자들의 표정이 굳어 있다. (서울=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2.06.18 10:01

  • [민주 내분 봉합될까]

    ...주당이 18일 최고회의.상임고문 연석회의를 열어 노무현(盧武鉉) 대통령후보에 대한 재신임을 의결함으로써 지방선거 참패에 따른당내 논란을 일단락지었다. 이날 회의에선 노 후보에 대한 재신임 원칙하에 구체적인 방법과 시기 및 지도부 책임론을 둘러싸고 논란이 계속됐으나, 지방선거 참패 책임과 향후 당 진로를 놓고 빚어졌던 극심한 분열과 갈등 양상은 일단 봉합국면으로 들어설 것으로 보인다. 재신임 시기와 관련, 이 협 최고위원이 "최고회의에서 의결하고 당무회의에서인준하자"고 ...

    연합뉴스 | 2002.06.18 00:00

  • 민주 비주류 '재신임' 반발

    ... 더모아서 재신임이 번복되도록 압력을 행사해야 한다"고 말했다. 홍재형(洪在馨) 의원도 "그런 방법으로 가면 달라지는 게 뭐냐"고 반문하고 "침몰하는 배로 가고 있다고 국민은 생각할 것"이라고 반발했다. 이희규(李熙圭) 의원은 "지도부가 사태의 심각성을 깨닫지 못한 채 실질적인 내용도 없이 시간만 벌자는 것"이라며 "8.8 재보선에서 민주당의 깃발로 될 만한 곳이없어 전패할 것이 뻔한데 이런 식으로 해결이 되겠느냐"고 반문했다. 동교동계 구파 내부에선 `친(親) ...

    연합뉴스 | 2002.06.18 00:00

  • 민주 내분 봉합될까

    민주당이 18일 최고회의.상임고문 연석회의를 열어 노무현(盧武鉉) 대통령 후보에 대한 재신임을 의결하는 한편 19일 당무회의에서 노 후보 재신임 추인 여부와 당 지도부 재신임을 묻기로 함으로써 지방선거 참패에 따른 당내 논란을 일단락지었다. 이날 회의에선 노 후보에 대한 재신임 원칙하에 구체적인 방법과 시기 및 지도부 책임론을 둘러싸고 논란이 계속됐으나, 지방선거 참패 책임과 향후 당 진로를 놓고 빚어졌던 극심한 분열과 갈등 양상은 일단 봉합국면으로 ...

    연합뉴스 | 2002.06.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