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921-51930 / 57,3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신당 `단일성 집단체제' 검토

    ... 여러새력이 참여할 것이기 때문에 당연히 집단지도체제가 될 것"이라며 "하지만 최고위원 수를 민주당의 12명 선에서 대폭 줄이는 등 단일성 집단지도체제가 바람직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 당직자는 "신당의 지도체제는 민주당과 외부세력이 지도부에 반씩 참여하는집단지도체제가 유력할 것"이라며 "하지만 대선지원 등 당 운영의 효율을 기하기 위해 최고위원수를 최소화하고 대표에게 주요 당직 인사권 등 권한을 좀 더 부여하는단일성 집단지도체제를 선호하는 의견이 많다"고 말했다. 한편 ...

    연합뉴스 | 2002.08.12 00:00

  • 신당추진 출발부터 '삐걱'..김원길 준비위원장 사의

    ... 정강·정책 등을 만드는 데 국한된다면 내가 맡을 필요가 없다"며 "정치생명을 걸고 뛰어들 가치가 없다면 더 이상 관심이 없다"고 말했다. 그는 "당내 신당 논의가 실망스럽다"며 "외부 인사 없이 정강·정책을 어떻게 만드느냐.(당 지도부가) 실제 일할 생각이 없는 것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든다"고 비판했다. 이번 사퇴 파동은 신당 창당을 둘러싼 계파간 불신과 갈등을 상징적으로 보여준 것으로 신당을 추진하는 과정이 험난할 것임을 예고한 것이다. ◆신당 추진 방향=신당은 ...

    한국경제 | 2002.08.12 00:00

  • 럼즈펠드, 美 특수부대 역할 확대 방안 모색

    ... 럼즈펠드 미국 국방장관은 대(對)테러전에서 미 특수작전부대의 역할을 대폭 확대하는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고 뉴욕타임스 인터넷판이 국방부와 정보 관계자들의 말을 인용, 11일 보도했다. 이 관계자들에 따르면 테러조직인 알-카에다의 지도부를 체포하거나 살해하기 위해 아프가니스탄 이외의 다른 국가에 특수부대를 파견할 수 있도록 하는 것도 럼즈펠드 장관의 고려 대상에 포함돼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또 럼즈펠드 장관과 군 고위관계자들은 미군이 전쟁을 수행하고 있지 ...

    연합뉴스 | 2002.08.12 00:00

  • 민주당, 쇄신연대 해체 결의

    ... 방향과 관련, "신당의 이념과 원칙, 정체성을 정하고 난뒤 이에 동의하는 사람들에게 문호를 완전히 개방해야 한다"며 `선(先)정체성 확립, 후(後) 영입작업' 원칙을 확인했다. 이와 관련, 장영달 간사는 사견을 전제로 "최고위원(지도부)은 6.13 지방선거와8.8 재보선 패배로 사퇴해야 마땅하다"고 말하고 "그러나 신당작업 과정에서 당무회의를 주재하는 등 실무역할이 있기 때문에 지도부 역할은 국한돼야 한다"며 "지금처럼 지도부가 나서서 외부인사를 영입하는 것은 잘못됐다"고 ...

    연합뉴스 | 2002.08.12 00:00

  • 김원길 신당준비위원장 사퇴

    민주당 신당창당준비위원장을 맡은 김원길(金元吉) 의원이 12일 선임된지 이틀만에 준비위원장직 사퇴서를 한화갑(韓和甲) 대표측에 제출, 신당 창당준비 작업이 출발부터 난기류를 보이고 있다. 김 의원측은 당 지도부가 창당준비위를 실무형으로 국한시켜 위상과 성격을 축소시키려 하는데 대해 반발해 사퇴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당내에서는 김 의원이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개헌공약을 하지 않은 사람은 신당의 후보 자격을 얻지 못하게 될 것", '중도 ...

    연합뉴스 | 2002.08.12 00:00

  • 한국노총, 조직.노동계 통합 추진

    ... 모았다. 개혁특위는 또한 민주노총 등 노동운동 진영과의 통합을 위해 산별 및 지역간부 공동세미나 개최, 공동사업 전개, 통합추진기구 구성 등을 제안하고 내년 2월 정기대위원대회에 `노동계 통합안건'이 상정될 수 있도록 노총 지도부에 건의키로 했다. 개혁특위는 이밖에 ▲과거의 잘못된 운동관행에 대한 반성을 거쳐 새로운 노동운동 이념을 정립하고 ▲노조 재정운영의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해 상급단체 공인회계사로부터 회계감사를 받도록 하고 ▲시대에 뒤떨어진 로고 등 ...

    연합뉴스 | 2002.08.11 00:00

  • 하마스 "이스라엘 지도부도 공격 목표"

    팔레스타인 과격 이슬람단체 하마스는 9일이스라엘의 표적살해 전술에 맞서 이스라엘 지도부도 공격 목표로 삼겠다고 선언했다. 하마스의 레바논 지부 사령관인 우사마 함단은 이스라엘이 최근 표적살해 전술을 통해 하마스의 고위 지도자 2명을 살해했다면서 하마스도 "이스라엘과 똑같은 방법으로 이스라엘 정부의 장관이나 총리 등 지도급 인사를 공격 목표로 삼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팔레스타인의 대응은 살인범과 살인을 승낙한 자에게로 확대될 것"이라고덧붙였다. ...

    연합뉴스 | 2002.08.10 00:00

  • 미국,알-카에다 심리분석위해 과학자 투입

    ... 밝혔으며, 행동과학자들은 일련의 개별면접을 통해 용의자의 집안 내력, 문화적 관심사 그리고미국에 대한 인상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미국 정부는 이번 조사에서 일부 청년들이 반미(反美)를 위해 무장단체에 가입한 경위와 알-카에다 지도부의 근간인 수니파 이슬람의 급진요소를 보다 상세히 규명하려는 목표를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은 한국전쟁과 베트남전쟁 당시에도 적군을 상대로 유사한 심리조사를 실시한 바 있으며, 현재 관타나모 기지에는 500명 이상의 알-카에다 ...

    연합뉴스 | 2002.08.10 00:00

  • [민주 신당 논의 급물살]

    ... 입장을 정리했다. 이 중도파 중진들의 회동에서, 참석자들은 백지상태에서 정권재창출에 기여할수 있는 모든 세력을 한 데 모으는 방향으로 창당해 나간다는 데 원칙적인 합의를이룬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재보선 참패에 대해선 당 지도부가 전적으로 책임지되 시기와 방법에 대해선 당무회의에 일임한다는 방향으로 의견을 모은 것으로 전해졌다. `노-한 회동' 무산에 대해 이낙연(李洛淵) 대변인은 "선거에서 참패한 상황에서신당 논의를 하는 것이 좋지 않다는 판단에 따른 ...

    연합뉴스 | 2002.08.09 00:00

  • "고이즈미 올 가을 訪中 보류"

    고이즈미 준이치로(小泉純一郞) 일본 총리는중일 국교 정상화 30주년을 맞아 올 가을 중국을 방문하려던 계획을 보류할 방침이라고 요미우리(讀賣)신문이 일본 정부 소식통의 말을 인용, 9일 보도했다. 이같은 방침은 중국 공산당 지도부를 결정하는 당대회 일정이 확정되지 않은데다 중국측이 지난 4월 고이즈미 총리의 야스쿠니(靖國)신사 참배 강행을 비난하고 있는 것을 감안한 것이다. 이에 따라 중일 양국 정부는 고이즈미 총리의 방중 시기를 새로 검토해야 ...

    연합뉴스 | 2002.08.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