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2391-52400 / 56,4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칸다하르 등지 탈레반 병사 항복시작

    ... 떠나 모처로 도피한 것으로 보이며 일반 병사들은 사면조치를 받고 귀향길에오르고 있다. 이와 함께 하미드 카르자이 아프간 과도정부 수반은 자신의 부대가 칸다하르에입성했다고 밝혔다. AIP는 탈레반 지도자들의 말을 인용, 탈레반 지도부가 병사들에게 이슬람 성직자와 현지지역 부족 원로, 현지의 반(反)탈레반 군벌 지휘관 등으로 구성된 위원회에 무기를 넘기도록 지시했다고 전했다. 이 통신은 칸다하르 인근의 헬만드주(州)의 주도인 라슈카르가와 주변 지역에서도 탈레반 ...

    연합뉴스 | 2001.12.07 16:23

  • 카르자이 "오마르, 테러 연루때 법정에 설 것"

    ... 앞서 도널드 럼즈펠드 미 국방장관은 6일 브리핑을 통해 "오마르가 `위엄을 간직한 채' 칸다하르나 다른 아프간 지역에 남아 있는 것이 내가 언급해온 취지와 맞는 것인지 묻는다면 대답은 No"라면서, 오마르를 비롯한 탈레반 지도부와 오사마 빈라덴의 알-카에다 조직 수뇌부들에 대한 응징이 불가피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그러나 탈레반 지도부와 알-카에다 지도부에 대한 심판이 반드시 미국에서이뤄질 필요는 없다고 지적하고, "우리는 그들이 응분의 벌을 받고 현재 하고 있는일을 ...

    연합뉴스 | 2001.12.07 16:10

  • 철도노조 민영화반대 총파업 결의

    ... 파업찬반투표를 실시해 72.2%의 찬성률로 파업을 결정한 상태로 "국회상임위에 관련 법안이 상정되면 곧바로 파업에 돌입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날 집회에는 전국에서 상경한 3천500여명의 철도노조원들이 참석했으며 일부 노조 지도부는 정부에 대한 항의표시로 삭발을 했고 `총파업'이라는 혈서를 썼다. 또 노조원과 시민들로부터 받은 항의 서명서를 국회와 여야 정당 대표들에게 전달했다. 철도노조는 지난 2일부터 전국 130여개 지부에서 비번자 중심의 농성을 벌였으며 ...

    연합뉴스 | 2001.12.07 15:34

  • 여, 대의원 인구비례 배정 검토

    민주당 '당 발전과 쇄신을 위한 특별위원회'는7일 대선후보와 당지도부 선출권을 갖는 대의원의 구성방법을 논의, 지역별 인구비례에 따른 대의원 수 배정을 채택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대위 간사인 김민석(金民錫) 의원은 "당 대의원 수는 지역별 인구비례에 따라배정하자는 주장과 지난 총선득표 및 현역의원 수 등 지지도에 따라 결정하자는 의견이 팽팽히 맞서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지지도별 배정의 경우 현재 민주당의 구조상 자칫 특정지역으로 대의원수가 ...

    연합뉴스 | 2001.12.07 15:23

  • 여 개혁파 쇄신방안 토론

    민주당 개혁파 연합모임인 '쇄신연대'는 7일 오전 의원회관에서 정치개혁 방안 마련을 위해 `당 쇄신 및 국회중심 제도개선'을 주제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발제에 나선 이강래(李康來) 의원은 ▲지도부 권한의 상당부분 의총 및 원내총무 이양 ▲총재에서 국회의원으로의 중심이동 ▲사무총장.대변인제 폐지 등 중앙당 축소개편 ▲당.정 분리 ▲상향식 공천 및 지방조직 자율성 강화 ▲당 재정운영투명화 등을 당 쇄신방안으로 제안했다. 국민경선제와 관련, 이 ...

    연합뉴스 | 2001.12.07 10:49

  • 예산안소위 구성진통 계속

    ... 활동에 들어갈 예정이나 소위배분 방식에 대한 한나라당 예결위원들의 당내 반발로 구성 전망이 불투명하다. 한나라당 간사인 김학송(金鶴松) 의원은 이날 오전 당 예결위원회의에서 여야합의를 수용할 것을 요청했으나 일부 위원들은 "지도부가 예결위원들의 의사를 무시한 채 일방적으로 합의했다"며 반발을 계속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 의원은 회의에 앞서 "우리당 예결위원들을 이해시켜서 오늘중 소위를 구성하면 곧바로 항목별 조정작업에 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

    연합뉴스 | 2001.12.07 10:41

  • 여야 탄핵안 표결대책

    ... 표결 처리를 하루 앞둔 7일 이탈표가 생기지 않도록 내부 표단속에 들어가는 등 긴박하게 움직였다. 특히 여야는 한나라당이 전체 의원 과반(137석)에 1석 부족해 이번 탄핵안 통과여부가 '1석'에 좌우될 수 있기 때문에 당 지도부와 의원들이 총동원돼 캐스팅 보트를 쥐고 있는 자민련과 무소속에 대한 물밑 접촉을 벌였다. 민주당은 자민련이 '탄핵안 반대' 입장을 당론으로 정함에 따라 일단 표결해 임해 탄핵안을 부결시킨다는 방침인 반면 한나라당은 자민련 일부 의원들의 ...

    연합뉴스 | 2001.12.07 10:38

  • 오마르 신병 처리와 탈레반 장래

    ... 최고지도자 오마르의 안전 보장을 요구하고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미국은 오마르를 재판에 회부하겠다는 뜻을 분명히하고 오마르를 반드시미국 법정에 세울 필요는 없다는 입장을 밝혀 탈레반 정권과 항복 협상을 벌이고 있는 반군 지도부를 압박하고 있다. 도널드 럼즈펠드 국방장관은 브리핑을 통해 미국은 알-카에다와 탈레반 지도부를 처벌할 것이며 오마르의 사면 여부와 관련된 어떤 협상에도 반대한다면서 안전보장 불가 입장을 분명히 했다. 그러나 일반 탈레반 전사들에 대해서는 ...

    연합뉴스 | 2001.12.07 10:13

  • 與, 대의원 인구비례 배정 검토

    민주당 '당 발전과 쇄신을 위한 특별위원회'는7일 대선후보와 당지도부 선출권을 갖는 대의원의 구성방법을 논의, 지역별 인구비례에 따른 대의원 수 배정을 채택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대위 간사인 김민석(金民錫) 의원은 "당 대의원 수는 지역별 인구비례에 따라배정하자는 주장과 지난 총선득표 및 현역의원 수 등 지지도에 따라 결정하자는 의견이 팽팽히 맞서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지지도별 배정의 경우 현재 민주당의 구조상 자칫 특정지역으로 대의원수가 ...

    연합뉴스 | 2001.12.07 09:41

  • 美 빈 라덴, 오마르 단죄의지 확고

    ... 은신처를 제공한 자들을 정의의 심판대에 세울 것이라는 사실을 분명히 했다"면서 "대통령의 그 같은 발언은 오마르에게 직접 적용되는 것"이라고 못박았다. 도널드 럼즈펠드 국방장관도 이날 브리핑을 통해 미국은 알 카에다와 탈레반 지도부를 처벌할 것이며 오마르의 사면 여부와 관련된 어떤 협상에도 반대한다고 말해 오마르의 사면 요청을 일축했다. 럼즈펠드 국방장관은 그러나 빈 라덴과 오마르가 반드시 미국 법정으로 인도되지 않을 수도 있느냐는 질문에 대해 "그렇게 될 가능성은 ...

    한국경제 | 2001.12.07 09: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