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3291-53300 / 56,3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장쩌민 중국국가주석, 올 가을 사임할지도

    ... 주석겸 공산당 총서기가 올 가을 열릴 제15기 중앙위원회 6차 전체회의(15기 6中全會)에서 총서기 직에서 물러날지도 모른다고 홍콩의 월간지 개방이 3일 보도했다. 개방은 3월호에서 장 총서기가 89년 톈안먼 사태 당시 중국 고위 지도부의 대화 내용 등을 담은 이른바 " 텐안먼 페이퍼 "의 공개와 관련,내년 개최될 16기 당대회에 앞서 사임할 것이라며 이같이 보도했다. 개방은 후진타오(胡錦濤) 국가 부주석이 장 총서기의 뒤를 이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한국...

    한국경제 | 2001.03.04 00:00

  • [단신] 순국 선열 기려 .. 여야 지도부

    여야 지도부는 1일 3.1절을 맞아 각각 순국 선열을 기리는 행사를 가졌다. 민주당 김중권 대표는 소속의원들과 함께 독립선언서를 인쇄했던 서울 종로구 수송동 보성사터를 방문했고, 한나라당 이회창총재와 당직자들은 동작동 국립현충원을 찾았다.

    한국경제 | 2001.03.02 00:00

  • 지도부 왜 이러나 .. 민생.개혁법 등 갈팡질팡

    ''강한 여당''을 표방한 민주당 지도부가 정작 중요한 민생.개혁 법안 처리에 뒷짐을 진채 일관된 전략을 수립하지 못하고 있다는 당내의 비판이 거세지고 있다. 특히 약사법 교육공무원법 등 현 정부의 대표적인 개혁입법들이 공동여당은 물론 당정간에도 제대로 의견조율을 못해 국회 심의과정에서 번번이 제동에 걸리자, 당 지도부에 대한 불만이 고조되고 있는 것이다. 약사법 개정과 관련,민주당은 당론 결정을 제때 하지 못하다 주사제를 의약분업에서 제외하는 ...

    한국경제 | 2001.03.02 00:00

  • "2與와 연정 반대"..민국당 내홍 장기화 조짐

    ... 당 정체성이 훼손되는 것은 있을 수 없다"며 연정반대 입장을 굽히지 않고 있다. 거기에 일부 지구당 위원장이 김 대표의 퇴진 및 연정제의 무효화를 요구하며 단식에 들어가는 등 당내 반발도 계속되고 있다. 김 대표는 일단 당 지도부에 대한 설득작업에 나서는 한편 1일로 잡아뒀던 민주당 권노갑 전 최고위원과의 골프회동도 취소하는 등 조심스런 행보를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 대표측은 연석회의에서도 결론이 나지 않을 경우 당무회의 등을 개최,당론을 최종 확정한다는 ...

    한국경제 | 2001.03.02 00:00

  • [국회의원 재산공개] '여야 지도부 재산변동 신고 내역'

    민주당과 한나라당, 자민련 등 여야 지도부는 예년과 마찬가지로 일반 의원들에 비해 상대적으로 재산변동폭이 크지 않고 변동 내역도 덜 복잡했다. 민주당 =김중권 대표는 원외라 이번 신고대상에서 제외됐다. 박상규 사무총장은 7천1백7만7천원이 증가한 것으로 신고했다. 본인과 배우자 모두 예금이 감소한 대신 현금이 증가했다. 남궁석 정책위의장은 주식처분 등으로 2억6천9백75만8천원이 줄었으며 이상수 총무는 예금액 변동에 따라 2천7백11만원 감소했다. ...

    한국경제 | 2001.03.01 00:00

  • "김정일 6.25 책임없다" 파문 .. 황태연 교수 "사과요구 곤란"

    ... "그게 국민정서에 부합하느냐"(민주당 유삼남 의원) "김 위원장이 북한의 총수이므로 과거사 문제에 대해 사과해야 한다"(자민련 조희욱 의원)는 반론이 정치권내에서 거세지고 있다. 이같은 상황을 인식, 민주당 김영환 대변인은 "당이나 당 연구소와는 전혀 무관한 학자로서의 개인적 의견에 불과하다"며 불똥이 당으로 튀는 것을 차단했고, 황 교수도 "민주당 지도부나 당 연구소와 상의한 바 없다"고 해명했다. 이재창 기자 leejc@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2.28 00:00

  • 2與 지도부 '공조 건배' .. 金대통령 취임 3돌기념 만찬

    민주당 총재인 김대중 대통령과 자민련 김종필 명예총재는 26일 집권 3주년을 맞아 청와대에서 가진 2여 지도부 만찬에서 굳건한 공조를 다짐했다. 김 대통령 초청으로 열린 이날 만찬에서 두 사람은 특히 ''정치 안정''을 한목소리로 강조했다. 또 ''뛰어난 지도력에 감사''(김 대통령), ''탁월한 지도력과 노고의 덕분''(JP)이라고 상대방을 치켜 세우는 등 각별한 ''상호신뢰''를 표시했다. 이자리에서 김 대통령은 "정국이 안정돼야 경제가 ...

    한국경제 | 2001.02.27 00:00

  • 金대통령 취임3돌 2與 만찬..JP등 참석 공조논의

    김대중 대통령은 26일 취임 3주년을 맞아 민주당과 자민련 양당 지도부를 청와대로 초청,만찬을 함께 하며 ''공동정부''의 운영방안 등에 관해 의견을 교환했다. 이날 만찬에는 이만섭 국회의장과 이한동 총리 민주당 김중권 대표 자민련 김종필 명예총재 김종호 총재권한대행과 양당 소속 의원등 1백95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김 대통령의 취임 3주년과 공동정부 출범을 자축하면서 공동정부간의 공조방안등에 대해서 의견을 교환했다. 이어 김 대통령은 내달 ...

    한국경제 | 2001.02.27 00:00

  • DJP 회동..'정치안정' 한 목소리

    청와대 민주당 총재인 김대중 대통령과 자민련 김종필 명예총재는 26일 집권 3주년을 맞아 청와대에서 가진 2여 지도부 만찬에서 굳건한 공조를 다짐했다. 김 대통령 초청으로 열린 이날 만찬에서 두 사람은 특히 ''정치안정''을 한목소리로 강조했다. 또 "뛰어난 지도력에 감사"(김 대통령),"탁월한 지도력과 노고의 덕분"(JP)이라고 상대방을 추켜 세우는 등 각별한 ''상호신뢰''를 표시했다. [한국경제]

    한국경제 | 2001.02.27 00:00

  • [국회 상임위] (교육위) 교원정년 연장 표결 '2與 불참으로 불발'

    ... 열려 의결정족수 부족으로 표결이 이뤄지지 않았다. 이와 관련,한나라당 권철현 의원은 "이미 충분한 토론이 이뤄졌기 때문에 더이상 논의를 하는 것은 시간낭비"라며 "표결을 통해 법안 처리 여부를 결정하자"고 요구했다. 자민련 조부영 의원은 "국정협의회 등을 통해 공동여당 지도부가 이 문제에 합의한 뒤 표결을 해도 늦지 않다"며 "임시국회 회기가 연장되는 만큼 조만간 결론이 날 것"이라고 말했다. 김남국 기자 nkkim@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2.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