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3571-53580 / 57,9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여 전당대회 일주일 연기

    ... 방침이었으나, 봄철 스포츠경기 일정때문에 장소 사용이 여의치 않아 일주일 가량 늦추기로 했으며, 이에 따라 16개 권역별 경선 일정도 장소 사정 등을 감안해 순차적으로 재조정될 것으로 보인다. 민주당은 대선후보 확정을 위한 경선과 당 지도부 선출을 위한 대의원대회를 하루에 치를지, 이틀에 걸쳐 치를지에 대해서는 추후 논의해 결정키로 했으며, 선고공고일은 권역별 경선 15일전으로 하기로 했다. 한편 이날 회의에서 선관위원들은 선서식을 갖고 공정하고 투명한 경선 관리를 ...

    연합뉴스 | 2002.01.29 00:00

  • 권노갑씨 한대표와 회동

    ... 권노갑(權魯甲)전 최고위원은 29일 시내 한 음식점에서 오찬 회동을 갖고 대선후보 경선문제 등 당내 현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이날 회동에선 한 대표의 당권 도전과 한화갑(韓和甲) 상임고문의 당권 선회 가능성 등 대선후보 및 지도부 경선 구도를 둘러싸고 깊이있는 대화가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권 전 위원은 30일엔 한화갑 고문과 역시 비공개 회동을 갖고 동교동계의 재결속 및 당내 경선구도 교통정리 문제 등을 논의할 예정이어서 권 전 위원이 양한(兩韓)과의 ...

    연합뉴스 | 2002.01.29 00:00

  • 여 주자 강원도 유세전

    민주당이 29일 오후 춘천에서 연 강원도지부 후원회엔 한광 옥(韓光玉) 대표를 비롯한 당지도부외에 최근 제주, 광주지부 후원회때처럼 대선주자들이 앞다퉈 축사를 해 강원지역 예비경선 유세장을 방불했다. 한 대표와 대선주자들은 이 지역의 안보 특수성을 감안, 대북 화해협력 정책의 일관된 추진 등을 강조하면서 각종 의혹사건에 대한 성역없는 수사를 촉구했고 특히"북한 김정일(金正日) 국방위원장의 서울답방을 반대한다"는 한나라당 이회창(李會昌) 총재의 ...

    연합뉴스 | 2002.01.29 00:00

  • '돈안쓰는 경선' 결의 추진

    ... 전달했다. 이들은 "현재 각종 부패 게이트와 공직사회 난맥상으로 정부와 여당은 도덕성과수권능력에 도전을 받고 있다"면서 "현시점에서 당이 국민신뢰와 지지를 회복할 수 있는 길은 획기적 정치쇄신과 깨끗하고 공정한 경선을 통해 대선후보와 지도부를 선출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들은 이를 위해 당무회의 결의를 통해 전국 227개 지구당위원장이 동참토록 해줄 것을 한 대표에게 요청했다. 또 이들은 "경선 과정에서 모든 주자가 자신의 정견과 정책을 설명할 수 있도록 간담회를 ...

    연합뉴스 | 2002.01.29 00:00

  • IMF "아프간 지원, 지금까지 직면한 최대 난제"

    ... 아프간에 머물면서 이 나라 중앙은행총재, 재무.상무.경제기획장관 등과 접촉해 ▲통화발행 ▲통화관리정책 수립▲통계기반 구축 ▲아프간이 필요로하는 국제지원 규모 등을 파악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카브리어는 "아프간의 재건을 이끌 현지 지도부 인력은 충분하다"면서 그러나문제는 "정책을 실행할 관리 체제와 실무 인력"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아프간 지원을 위해 지난주 도쿄에서 열린 국제회의가 이 나라에 45억달러를 지원키로 한데 대해 "이 정도면 (일단은) 충분할 것"이라고 ...

    연합뉴스 | 2002.01.28 00:00

  • "빈 라덴 소재 모른다" .. 美 중부사령관

    토미 프랭크스 미 중부사령관은 26일 9.11테러를 배후조종한 오사마 빈 라덴의 소재를 알지 못한다고 밝혔다. 프랭크스 사령관은 이날 파키스탄 지도부와 회담한후 가진 기자회견에서 "우리는 빈 라덴이나 탈레반 지도자 모하마드 오마르의 행방을 모른다"고 말했다. 그러나 그는 테러 전쟁에서 빈 라덴과 오마르를 체포하는 것이 최우선 목표는 아니라고 강조하면서 "빈 라덴의 테러조직 알-카에다와 아프간의 불법 정권인 탈레반을 축출하는 목표는 달성됐다"고 ...

    연합뉴스 | 2002.01.27 00:00

  • "미군, 아프간 주민 오인 공격"

    ... 있다. 미 국방부에 따르면, 미 특수부대는 24일 새벽 C-130 무장헬기의 지원 아래 하자르 카담에서 두 곳의 적군 진지를 공격, 15명을 살해하고 27명의 포로를 잡는 전과를 올렸다. 미군은 당초 공격 목표가 `알카에다 지도부 시설''이었다고 주장했으나 25일에는탈레반 전사들의 거점이었다고 정정했다. 미군은 또 이 곳이 수백발의 박격포탄, 로켓, 로켓추진식 수류탄, 50만발이 넘는 소화기 탄약을 저장한 무기창고였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아프간 우르즈간주 ...

    연합뉴스 | 2002.01.27 00:00

  • 與 4월전대 1주일 연기검토

    민주당은 대선후보와 지도부선출을 위한 전당대회시기를 당초 예정된 4월20일에서 1주일 가량 연기, 4월27일께 치르는 방안을 검토중이다. 민주당 이 협(李 協) 사무총장은 26일 "전당대회 장소로 꼽고 있는 올림픽체조경기장에서 4월19일까지 프로농구경기가 열려 당초 예정대로 4월20일 전당대회를 치르기에는 애로가 있다"며 "1주일 가량 연기하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으며 선거관리위원회에서 최정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총장은 또 "대선후보 서울지역 ...

    연합뉴스 | 2002.01.26 00:00

  • 중국 공산당, 고위직 부패 척결작업 강화

    ... 것"이라면서 "특히 금융, 증권, 부동산, 인사 및 재판업무 분야를 중심으로 대형 부패사건을 다뤄나가는 더 많은 노력이 이뤄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장 주석은 "정치 분야에서 부패를 저지른 사람에 대해서는 강도높은 처벌이 가해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번 당 중앙 기율검사위원회 회의에는 리펑(李鵬) 전국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장, 주룽지(朱鎔基) 총리를 비롯한 당 지도부 7명이 참석했다. (베이징 AFP=연합뉴스) jusang@yna.co.kr

    연합뉴스 | 2002.01.26 00:00

  • 美, 아프간 동부 공습 재개

    ... 벌이고 있는 미 특수부대원들은 23일 알-카에다 세포조직 2곳을 공격해 알-카에다 대원 10여명을 사살하고 27명을 사로잡았다. 미국 국방부는 24일 AC-130 공격기를 등에 업고 칸다하르 북쪽 100km 지점에서알-카에다 지도부가 은신중인 것으로 보이는 산악 시설을 공격하면서 대규모 전투가벌어졌다고 말했다. 국방부의 한 관리는 이번 전투에서 알-카에다 대원 27명을 사로잡아 조사를 하기 위해 칸다하르로 후송했다고 말하고 작전 과정에서 미군 특수부대원 1명도 ...

    연합뉴스 | 2002.01.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