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3581-53590 / 54,4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인사] 대한보증보험

    보상지도부장 김 계 선 영업부장 이 한 규 광화문 지점장 전 희 목 강남 " 박 문 규 북부 " 김 동 명 구로 " 정 교 헌 신사동 " 이 성 열 동인천 " 이 병 희 성남 " 서 종 대 강릉 " 장 명 훈 광주 " 안 준 기 군산 " 정 규 형 제주 " 박 웅 규 서대전 " 김 기 환 진주 " 민 영 기 중앙보상 사무소장 김 신 훈 서부할부보상 사무소장 조 영 식 서부보상 사무소장 김 봉 식 채권관리 사무소장 박 ...

    한국경제 | 1993.05.31 00:00

  • <정가스케치> 민주당 실국장 당직 계파안배 지양 건의

    ... 대해 "계파간 나눠먹기식이었다"고 지적하고 조속한 인사매듭으 로 당무 정상화 나눠먹기식 인사 지양 가능한 한 현직 우대 등의 3개항 을 결의한 뒤 31일 오전 10시 전체 당직자회의를 소집해 이를 당직자명의로 당 지도부에 건의하기로 결정. 민주당에서는 이에 앞서 지난 26일 원외 지구당위원장 60여명이 신촌의 한 음식점에 모여 원외 지구당에 대한 중앙당의 지원중단을 성토하고, 최고위 원들의 당비납부 상황 공개를 요구하다 자진해산하는 일이 ...

    한국경제 | 1993.05.30 00:00

  • 민자 내부 반발로 개혁 혼선...민정.공화계 잇단 제동

    ... 있다. 민자당의 이러한 현상은 민주계의 황명수 사무총장이 전임 최형우 사무 총장에 비해 당을 장악하지 못하고 있는데다 일부 당내 개혁 저항세력이 서서히 고개를 들 조짐을 보이고 있어 더욱 가속화 될 조짐이다. 민자당 지도부는 특히 지난 재산공개 과정에서 액면가 12억원어치의 주 식을 숨긴 정재철 중앙상무위 의장, 동화은행 사건에 연루된 김종인.이 원조 의원을 당 차원의 징계대상에서 제외키로 결정함으로써 형평성 논란 뿐 아니라 개혁의지에 대한 의문을 ...

    한국경제 | 1993.05.29 00:00

  • < 정가스케치 > 김종인의원 처리 강경에서 신중으로 선회

    민자당지도부가 27일 동화은행사건에 연루된 김종인.이원조의원의 처리에 대해 하룻만에 강경에서 신중으로 돌아서 뭔가 복잡한 기류가 흐르고 있음 을 시사. 26일 김의원이 검찰에 소환되자 `의원직 자진사퇴.출당''의 강경책 을 밝힌 황명수사무총장은 27일 오전에는 "나는 출당 얘기를 한 적이 없다. 아직 1심판결도 안 끝났는데 서두를 필요가 있느냐"고 전날과 사뭇 다른 얘 기를 해 밤새 당 지도부의 의견조율을 거쳤음을 내비치기도. 강재섭 대변인도 ...

    한국경제 | 1993.05.27 00:00

  • < 정가스케치 > 한일의원연맹 방문단서 빠진 의원 불만

    ... 일본에 머무르며 신임회장단의 인사를 겸해 미야자와 일본총리를 비롯, 중, 참의원의 민자 공명 민사당소 속의원들을 예방할 계획. 연맹측은 당초 한일의원연맹회의 참석을 위해 모두 26명의 여야의원들을 일본에 보내기로 했다가 민자당지도부의 `외유자제'' 방침에 따라 숫자를 대 폭 줄였는데 이 때문에 방문단에서 탈락한 일부 의원들은 은근히 불만을 표 시. 이들 탈락의원들은 "국내에 있어봐야 `제2의 정치권사정한파''니 뭐니하는 소리밖에 더 듣겠느냐"며 "이럴때는 ...

    한국경제 | 1993.05.23 00:00

  • <정가스케치> 박철언의원 "이제 외로운길 시작"

    .민자당은 20일 안영모 동화은행장의 비자금조성과정에서 이원조 김종인 의원의 수뢰혐의가 거의 확실한 것으로 보고있으면서도 당차원의 제재방침 을 딱부러지게 정하지못하고 우왕좌왕하는 모습. 민자당지도부는 이에대해 "아직 사정당국으로부터 공식통보를 받지못했다" 는 점을 표면적인 이유로 내세우고 있으나 청와대 정치자금부분과도 맞물린 사안이라 내심 부담을 느끼며 "위"의 눈치만을 살피는 분위기. 민자당은 이.김두의원외에 당의 실세중진인 K.L의원과 ...

    한국경제 | 1993.05.20 00:00

  • <정가스케치> 민주당, "문민정부가 이원조의원 도피방조"

    민주당은 이원조의원의 돌연한 출국을 ''당국의 방조''또는 ''취사선택''으로 단정하고 포문. 19일오전 당무회의에 참석한 지도부는 "일찍부터 공공연히 혐의가 있는 사 람을 어떻게 방치할 수 있는가"(조세형최고위원)"잡아넣을듯 말듯 하며 시 간을 끌어 기회를 준 당국의 처사가 문제"(신순범최고)"내보낸게 분명하다" (이부영최고)며 일제히 성토. 김병오정책위의장은 "전략적 측면에서 은밀한 출국을 방조한것"이라며 "강 제귀국시켜 가장 더러운 ...

    한국경제 | 1993.05.19 00:00

  • <정가스케치> 민주당, 박철언의원 수뢰사건 논평자제

    ... 적 차원이 있는 것처럼 보이나 오늘은 5.18이고,내일은 황총리해임표결이라 는 역사적 사안이 걸린 만큼 지켜보기로 했다"며 공식논평을 자제. 박대변인은 "슬롯머신사건에 우리 민주당이 관련이 없다해서 강건너 불구 경하는게 아니라 관계기관의 수사진척상황을 지켜보겠다는 것"이라고 설명. 이대표등 당지도부는 민자당내에서 인기가 바닥인 박의원을 정치보복운운 으로 하는 인상을 줄 경우 황총리해임표결에 오히려 악영향을 미칠 것을 우려했다는 후문.

    한국경제 | 1993.05.18 00:00

  • 김종필 민자당대표 지구당위원장직 사퇴의사

    김종필민자당대표가 자신의 지역구인 부여지구당위원장직 자진사퇴의사를 당 지도부에 통보한 것으로 16일 알려졌다. 김대표의 한 측근은 이날 "김대표는 김영삼대통령의 취임이후 후진들에게 정치참여의 길을 열어주기위해 지구당위원장직을 내놓겠다는 생각을 해온 것으로 알고있다"고 전했다.

    한국경제 | 1993.05.17 00:00

  • < 정가스케치 > 황총리 해임결의안에 여권 반란표 기대

    ... 12.12로 인해 피해를 입은 사람과 비판하는 사람이 있다. 여당도 역사의식이 있다면 가결될 것이다"며 이동근의원 석방결의안 못지않은 반란'' 표를 기대. 박지원대변인도 "12.12를 합법화하는 황총리를 지지하느냐, 쿠데 타로 보는 김영삼대통령을 지지하느냐의 표결이어서 가결될 것"이라며 여당 을 자극. 한편 이대표는 김종필민자당대표가 전일 5.16기념행사에서 행한 "기승전결" 발언등으로 당내입지를 세우려는 시도를 이용해 민자당지도부를 교란

    한국경제 | 1993.05.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