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3771-53780 / 57,1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현장서 외면받는 '총파업' .. 노동부, 33곳 2만4천여명 참여 전망

    ... 관계자는 "파업의 주축이었던 사업장이 대거 이탈함에 따라 총파업에는 33개 사업장의 2만4천여명만이 참여할 전망"이라며 "총파업이 5일 하룻동안 크게 약화된 규모로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한편 단 위원장은 이날 "정부가 지도부를 검거함으로써 민노총을 와해하려 시도하고 있다"며 "민주노총 지도부에 대한 검거령을 풀고 대통령 면담이 이뤄지면 자진출두할 용의가 있다"고 말했다. 김도경·울산=하인식 기자 infofest@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7.04 17:47

  • [엎친데 덮친 경제 답답한 惡材들]노동계 파업..명분없는 파업 또 강행

    민주노총의 이번 파업은 국가 경제를 더욱 난국에 빠뜨릴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지적되고 있다. 특히 지난달 12일의 연대파업과 관련해 내려진 지도부의 검거령 해제 등을 요구하며 파업에 나서는 것은 법치주의를 정면으로 부정하는 일탈행위라는 비난이 일고 있다. 단병호 민주노총 위원장은 4일 은신중인 명동성당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정부가 대통령 선거 등을 앞두고 정치적인 목적으로 노동계를 탄압하고 있다"며 5일 총파업을 강행할 것임을 재확인했다. 하지만 ...

    한국경제 | 2001.07.04 17:33

  • "불법파업 엄단"...金노동 기자회견

    정부는 5일 민주노총의 총파업에 대해 법과 원칙에 따라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재천명했다. 김호진 노동부장관은 4일 기자회견을 갖고 "이번 총파업은 지난 6월 연대파업중 발생한 불법행위와 관련해 내려진 민주노총 지도부에 대한 검거령 해제 등을 요구하기 위한 것이지 근로자의 "삶의 질" 향상과는 무관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장관은 이어 "파업은 근로조건 국민경제 민생 국익등 4가지 측면에서 보았을때 정당성을 가져야만 국민의 지지를 받을수 있다"며 ...

    한국경제 | 2001.07.04 17:24

  • "불법파업 엄단"...金노동 기자회견

    정부는 5일 민주노총의 총파업에 대해 법과 원칙에 따라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재천명했다. 김호진 노동부장관은 4일 기자회견을 갖고 "이번 총파업은 지난 6월 연대파업중 발생한 불법행위와 관련해 내려진 민주노총 지도부에 대한 검거령 해제 등을 요구하기 위한 것이지 근로자의 "삶의 질" 향상과는 무관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장관은 이어 "파업은 근로조건 국민경제 민생 국익등 4가지 측면에서 보았을때 정당성을 가져야만 국민의 지지를 받을수 있다"며 ...

    한국경제 | 2001.07.04 17:19

  • [사설] (5일자) 명분없는 민노총 파업

    ... 최근의 파업사태와 관련해 우리가 이해하기 힘든 일은 대통령을 비롯해 모든 관련부처장들이 입만 열면 '불법행위는 엄단하겠다'면서 막상 눈앞에서 벌어지는 무법적 현실에는 나몰라라 하고 있다는 점이다. 검거령이 내려진 민노총 지도부에 대한 경찰당국의 태도만 해도 그렇다.지명수배를 받고 있는 민노총위원장이 버젓이 나타나 공식 기자회견을 하고 공개리에 농성을 하면서 총파업을 지휘하고 있는데도 경찰은 외면만 하고 있다. 정부에 정말 법집행 의지가 있는지 묻지 않을 ...

    한국경제 | 2001.07.04 17:19

  • 여야 지도부 美독립기념연회 참석

    민주당 김중권(金重權) 대표, 한나라당이회창(李會昌) 총재, 자민련 김종필(金鍾泌) 명예총재 등 여야 지도부가 4일 저녁시내 하얏트호텔에서 열리는 미국독립 225주년 기념축하연에 참석했다. 여야 3당 지도부가 외부행사에 나란히 참석한 것은 올들어 처음으로 특히 국회법 개정을 놓고 불편한 관계에 놓여있던 김 명예총재와 이 총재가 모처럼 조우하게된데 대해 정치권의 관심이 쏠렸다. 축하연엔 민주당 이인제(李仁濟) 김근태(金槿泰) 정대철(鄭大哲) ...

    연합뉴스 | 2001.07.04 16:25

  • 법륜공 수련자 14명 수용소서 집단자살

    ... "11명은 교도관들의 신속한 조치로 목숨을 건졌으나 나머지는 사망했다"고 말했다. 란청장은 "이들은 교도관들이 수용소 감방을 5분 간격으로 순찰한다는 점을 이용해 5분 사이에 모두 목을 맸다"면서 "집단자살은 해외에 있는 법륜공 지도부의 지시에 의해 이뤄진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앞선 이날 홍콩의 인권단체인 인권.민주주의 정보센터는 헤이룽장성 법륜공 수련자들이 수용소 내의 잦은 구타에 항의해 단식투쟁을 벌였다는 이유로 수감기간이 3개월에서 6개월로 늘어나자 ...

    연합뉴스 | 2001.07.04 15:14

  • thumbnail
    단병호씨 "검거령 해제시 자진출두"

    서울 명동성당에서 6일째 천막농성을 벌이고 있는 민주노총 단병호 위원장은 4일 "민주노총 지도부에 대한 검거령을 풀고 대통령면담이 이뤄지면 자진출두할 용의가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날 오후 명동성당 안에서 가진 '총파업 돌입' 기자회견에서 "정부의 노동탄압은 유례없는 위원장.사무총장 동시 검거령, 집행부서 책임자들의 구속.수배등 '민주노총 와해'를 목표로 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단 위원장은 "내일 총파업에는 금속연맹.화섬연맹을 축으로 ...

    연합뉴스 | 2001.07.04 14:01

  • "노.정간 대화와 타협으로 풀어야"

    ... "노동운동은 정치적인 것보다는 경제적인 것이 바람직하지만 이번 총파업은 현 정부의 '원칙없는' 노동정책에서 비롯된 측면이 많다"고 말했다. 그러나 같은 대학 경제학부 나성린 교수는 "이번 총파업은 노동자들을 위한 것인지 일부 지도부의 정치적 역량강화를 위한 것인지 쟁점이 모호하다"며 "노동자의 복지향상, 국가경제 모두에 도움이 안되는 이번 파업은 재고돼야 한다"고 말했다. 회사원 양익준(33)씨는 "경기가 아주 어려운 것을 피부로 느낀다"면서 "노동자들의 파업도 ...

    연합뉴스 | 2001.07.04 11:00

  • 여야 지도부, 美독립기념연회 참석

    민주당 김중권(金重權) 대표와 한나라당이회창(李會昌) 총재 등 여야 지도부는 4일 저녁 시내 하얏트호텔에서 열리는 미국독립 225주년 기념축하연에 참석한다. 축하연엔 민주당 이인제(李仁濟) 김근태(金槿泰) 정대철(鄭大哲) 정동영(鄭東泳) 최고위원과 김운용(金雲龍) 의원, 한나라당 김기배(金杞培) 사무총장, 정재문(鄭在文) 국제위원장, 김무성(金武星) 총재비서실장, 고흥길(高興吉) 남경필(南景弼) 의원 등도 참석한다. (서울=연합뉴스) 전승현...

    연합뉴스 | 2001.07.04 10: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