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0,9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여권 포스트 정비 후 첫 고위당정…당정 투톱 호흡 주목

    송영길ㆍ김부겸 체제 출범…'당 주도' 국정운영 시금석될 듯 4·7 재보선 패배 이후 새 진용을 갖춘 당정 수뇌부가 16일 첫 회동을 한다.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와 윤호중 원내대표 등 지도부와 김부겸 국무총리, 유영민 대통령 비서실장 등은 이날 오후 총리공관에서 고위 당·정·청 협의회를 연다. 김부겸-송영길 당정 투톱이 함께 참석하는 첫 자리다. 상견례 성격이 강한 만큼 구체적인 안건을 두고 논의하지는 않을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지만, 새로워진 ...

    한국경제 | 2021.05.16 16:33 | YONHAP

  • thumbnail
    윤영석 "디지털 정당化가 윤석열 영입보다 중요"

    ... 만난 윤 의원은 “바깥에서는 빠르게 디지털 기술이 발달하고 있는데 도대체 왜 국회와 정치현장만 과거 체제 그대로 돌아가는지 모르겠다”며 “당의 디지털 정당 플랫폼화가 시급하다”고 말했다. ... 혁신에 국민의힘이 누구보다 앞장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당원 및 국민의 의견이 손쉽게 당대표 및 지도부에게까지 전달되게 하겠다고도 했다. 그는 “국민과 당원들이 모바일과 인터넷 등을 통해 의사 결정에 상시적으로 ...

    한국경제 | 2021.05.14 18:11 | 성상훈

  • thumbnail
    與 법사위 간사에 박주민 내정…"민생·개혁입법 열심히"

    더불어민주당 원내지도부가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신임 간사로 박주민 의원을 내정한 것으로 14일 확인됐다. 박 의원은 '검수완박'(검찰 수사권의 완전 박탈)으로 표현되는 검찰개혁 과제에 주력해온 당내 대표적인 친문 강성 인사 중 ... 최고위원에 당선되며 자리를 내려놓게 된 데 따른 것이다.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민변) 출신인 박 의원은 전임 지도체제 검찰개혁특위에서 수사·기소권완전분리TF 팀장을 맡아 중대범죄수사청 설치 등 논의에 주도적인 역할을 해 왔다. ...

    한국경제 | 2021.05.14 17:07 | YONHAP

  • thumbnail
    여당으로 옮겨가는 무게추…대선시계에 맞춰지는 당청관계

    문대통령 '원팀' 강조에도 정책 엇박자 불가피 송영길 대표 체제를 선출한 5·2 민주당 전당대회를 기점으로 국정운영의 무게중심이 청와대에서 여당으로 옮겨가고 있다. 14일 청와대에서 열린 문재인 대통령과 신임 지도부의 간담회에서도 이런 기류가 고스란히 드러났다. 송 대표는 모두발언에서 "우리 당이 내년 3월 9일 (대선에서) 다시 국민으로부터 신임을 받아야 문 대통령이 성공하는 대통령으로 이어지는 것"이라며 "앞으로 모든 정책에 당의 의견이 ...

    한국경제 | 2021.05.14 16:59 | YONHAP

  • thumbnail
    野, 靑회동에 "봉숭아학당…단합 안돼 선거 망쳤나"

    국민의힘은 14일 이날 청와대에서 열린 문재인 대통령과 더불어민주당 신임 지도부의 간담회를 겨냥해 '봉숭아학당'이라고 비판했다. 김예령 대변인은 구두논평을 통해 "그동안 단합이 안 돼 유능하지 못했나"라며 "민심은 뒷전이고 의석수로 ... 협력만 강조하니 선거도 망치고 인사도 망친 것"이라고 지적했다. 김 대변인은 "오직 정권 재창출만이 목표인 '원팀 체제', 내 편과의 단합만을 중시하는 대통령은 우리에게 희망이 아니라는 것을 증명한 것이나 다름없다"며 "국민과 민생은 ...

    한국경제 | 2021.05.14 16:15 | YONHAP

  • thumbnail
    윤영석 "디지털 혁신이 윤석열 영입보다 중요"[당대표 후보 릴레이 인터뷰]

    ... 정당화'였다. 그는 “바깥에서는 빠르게 디지털 기술이 발달하고 있는데 도대체 왜 국회와 정치현장만 과거 체제 그대로 돌아가는지 모르겠다”며 “정당을 디지털 플랫폼으로 만들고 이를 바탕으로 할 때 정치개혁도 ... 잘 알고 있는데 왜 그들의 역량을 제한하는가"라고 했다. 당원 및 국민들의 의견이 손쉽게 당대표 및 지도부에게까지 전달되게 하겠다고도 했다. 그는 “국민과 당원들이 모바일과 인터넷 등을 통해 의사 결정에 상시적으로 ...

    한국경제 | 2021.05.14 15:41 | 성상훈

  • thumbnail
    與 반도체특위장 교체 '뒷말'…양향자 대신 5選 변재일 임명

    ... 위원장 자리에서 물러나면서다. 송영길 민주당 대표는 지난 12일 최고위원회의에서 5선의 변재일 의원을 반도체특위 위원장으로 임명했다. 위원장이던 양 의원은 특위 간사로 교체됐다. 송 대표는 “기존 특위는 비상대책위원장 체제에서 한시 조직으로 구성됐다가 새 지도부 출범 후 새롭게 구성되는 것으로 돼 있었다”며 “경질됐다는 표현은 언론에서 교정해주길 바란다”고 했다. 앞서 진선미 부동산특위 위원장도 사전 언질 없이 송 대표가 ...

    한국경제 | 2021.05.13 17:28 | 조미현

  • thumbnail
    靑·업계도 당황한 與 반도체특위 사령탑 전격 교체

    ... 위원장 자리에서 물러나면서다. 송영길 민주당 대표는 지난 12일 최고위원회의에서 5선의 변재일 의원을 반도체특위 위원장으로 임명했다. 위원장이던 양 의원은 특위 간사로 지명됐다. 송 대표는 "기존 특위는 비상대책위원장 체제에서 한시 조직으로 구성됐다가 새 지도부 출범 후 새롭게 구성되는 것으로 돼 있었다"며 "경질됐다는 표현은 언론에서 교정해주길 바란다"라고 했다. 송 대표는 앞서 당내 부동산·백신 특위 위원장도 ...

    한국경제 | 2021.05.13 15:19 | 조미현

  • thumbnail
    중국 '스마트카 눈' 통제 나섰다…테슬라 불리해지나

    ... 관련된 모든 정보는 '개인 정보' 규정됐다. 또 군사 구역 등 민감한 지역의 사람과 차량의 유동 현황, 국가 공표 지도보다 정밀도가 높은 측량 데이터, 전기차 충전소 데이터, 도로 위의 교통량, 다른 차량의 번호판, 각종 음성, 주변 ... 일각에서는 중국의 이런 미묘한 태도 변화가 공교롭게도 테슬라가 독주하던 고급 전기차와 자율주행차 시장에서 중국 자동차 업체들이 본격적인 양산 체제를 갖추고 경쟁에 뛰어든 시점에 나타나고 있다는 점에 주목하기도 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3 11:29 | YONHAP

  • thumbnail
    배현진, 최고위원 출마…"육참골단 각오로 대선승리 견인"

    ... 출사표…홍준표 복당에는 "한 가족" 찬성 국민의힘 배현진(38) 의원이 13일 차기 지도부 선출을 위한 전당대회에 최고위원 출마를 선언했다. 배 의원은 이날 국회 기자회견을 열어 "육참골단... "내년 대선 승리의 강력한 견인차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다. 초선인 배 의원은 주호영 전 원내대표 체제에서 원내대변인을 맡았다. 현역 의원 중에서 최고위원 출마는 배 의원이 처음이다. 배 의원은 "국민과 ...

    한국경제 | 2021.05.13 11:2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