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651-6660 / 6,7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탐사만록] <고광직의 역사산책> 한번 웃고 말겠노라

    1443년 46세의 나이로 재위25년째 해를 맞은 세종은 잔병치레가 많아졌다. 지병인 안질도 심해지고 팔다리가 저린 증세도 생겼다. 급기야 그는 조정대신들의 권유에 따라 온양온천에 내려가 요양하기로 생각을 굳힌다. 호가할 근신들에게 민폐가 없도록 할것을 간곡하게 이르기는 했지만 그래도 못미더워 "남몰래 사정을 쓰는 관찰사나 수령은 장물로 계산하여 논죄하겠다"는 영을 내려 엄히 경계한뒤 왕비 왕세자와 함께 온양을 향해 떠났다. 그해 3월1일의 ...

    한국경제 | 1993.05.14 00:00

  • `신라의 달밤' 작사자 월북작가 조영출 사망...북중앙방송

    `신라의 달밤'' 작사자인 조영출(79)이 8일오후 지병으로 사망했다고 북한 중앙방송이 9일 보도했다. 10일 내외통신에 따르면 월북작가인 조영출은 북한의 김일성상 계관작가로 활동했었다.

    한국경제 | 1993.05.10 00:00

  • 서울대의대 임정규교수 별세...향년 64세

    서울대의대 임정규교수(약리학)가 8일 오전 10시 30분 지병으로 서울대병 원에서 별세했다. 향년 64세. 고인은 충북대의대학장 등을 역임했으며 6.25후 폐허가 된 국내 기초의학 의 현대화에 크게 기여했다. 유족으로는 미망인 오병옥여사와 1남 2녀를 두었다. 영결식은 10일 오전 10시 서울대 의대에서 거행된다. 763-8699.

    한국경제 | 1993.04.08 00:00

  • 가석방 장기수 생계막연...대부분 70세이상 고령자

    ... 장기수후원회와 출소 장기수 등에 따르면 정부의 장기수 가석방조처 가 주로 70살이상에 치우쳐 가족이 없는 무의탁 장기수들은 양로원이나 요 양원으로 들어갈 수밖에 없다는 것이다. 이들은 특히 장기간 복역으로 건강을 크게 해쳐 보통 한두가지 지병을 앓 고 있을뿐 아니라 노령으로 노동력을 잃은 상태여서 출소 뒤에도 생계를 제대로 꾸려나갈 수 없는 실정이다. 실제로 이날 대전교도소에서 가석방된 6명의 장기수중 가족등 연고가 있는 4명을 뺀 나머지 2명은 76살과 70살로 ...

    한국경제 | 1993.03.07 00:00

  • 지학순주교 위독...지병 당뇨병 악화

    지난 74년 민청학련사건으로 옥고를 치르는 등 민주화투쟁에 앞장서온 천주교 원주교구장 지학순주교(72)가 지병인 당뇨병으로 서울 강남성모 병원에 입원, 치료를 받고 있으나 병세가 위독한 것으로 25일 알려졌다. 지주교는 지난 6일 호흡장애로 의식을 잃어 중환자실로 옮겨져 일단 위 기를 넘겼으나 정상 회복이 어려운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경제 | 1993.02.25 00:00

  • [동정] 포철 박태준 명예회장, 57일간 외유 마치고 귀국

    박태준 포항제철명예회장이 57일간의 장기외유를 마치고 지난20일 귀국했다. 박명예회장은 지병(치질)수술에 따른 요양차 당분간 포철사무실에 출근하지않고 북아현동 자택에 머물것으로 알려졌다.

    한국경제 | 1993.02.22 00:00

  • [사회톱] 화이트칼라 수난시대 맞아 .. 기업경영 축소따라

    ... 시키지도않은 잔업까지 하면서 남아있는 직원들이 늘어 생산성이 크게 높아질 정도. P금속의 박기태인사부장은 "인력감축의 1차대상이 관리직 화이트칼라인데다 상대적으로 임금이 높은 상위직급일수록 더욱 불안하기때문에 작은 결함도 보이기 싫어 지병이 있어도 숨기는 직원도있다"고 말했다. 이런분위기속에 NATO멤버까지 등장,감원선풍속에서 전전긍긍하는 샐러리맨의 고민을 대변해주고 있다. 인사과에서 예고나 상의도 없이 영업직원으로 발령받은 D전자부품의 박상기차장은"집을 신도시로 ...

    한국경제 | 1993.02.22 00:00

  • "국세청,포철 장기감사에 의혹 눈길 많아"..김정아 기자

    ... 모습이 어떤 형태로든 최종판정에 불리한 영향을 끼칠 것이라는 것도 이 회사는 우려하고 있다. 객관적으로 볼때 국세청이 오랫동안 하지않던 "정기조사"를 적절하지 못한 때 하고있는 셈이다. 박명예회장은 지난해말 대통령선거가 끝난후 출국,유럽 미국을 거쳐 현재 일본에 머물고 있다. 이번주초 지병인 치질수술을 받고 병원에 입원해 있는 상태. 포철관계자는 박명예회장이 이달중 귀국하기는 어려운 상태이며 빨라야 3월초 돌아올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경제 | 1993.02.14 00:00

  • 서지학자 안춘근씨 지병으로 별세

    서지학자 안춘근씨가 22일 오전5시 서울 중앙대부속 용산병원에서 지병인 위암으로 별세했다. 향년67세. 강원도 고성에서 태어난 안씨는 69년에 한국출판학회를 창립,20여년동안 회장을 맡으며 서지학연구에 몰두해왔고 "출판개론" "한국서지학" "한국출판문화론"등 40여권의 저서를 남겼다. 유족으로 부인 박영희여사와 2남2녀가있다. 발인 26일오전10시,장지 경기도 김포군 대곶. 연락처 (790)3299

    한국경제 | 1993.01.25 00:00

  • 반신불수 부친 살해 30대 영장 ... "병간호 힘들어.."

    서울 양천경찰서는 19일 지병으로 반신불수가 된 아버지를 흉기로 찔러 살해한 뒤 자살로 위장하려 한 서경구씨(30.무직.폭력등 전과 10범.양천구 신정3동 743의2)에 대해 존속살인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 청했다. 서씨는 범행후 "아버지가 지병을 비관,자살한 것 같다"고 경찰에 신 고,범행을 은폐하려다 숨진 서씨 몸의 상처가 자살로 보기에는 너무 깊고 상처부위에 주저흔이 전혀 없는 점 등을 수상히 여긴 경찰의 추 궁에 범행일체를 자백했다. ...

    한국경제 | 1993.01.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