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781-6790 / 7,1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음] 동화작가 정채봉씨 별세 .. 향년 55세

    동화작가인 정채봉(丁埰琫) 샘터사 이사가 9일 지병으로 별세했다. 향년 55세. 고인은 전남 승주에서 태어나 1973년 동화 ''꽃다발''이 동아일보 신춘문예에 당선돼 등단했다. 동국대 국문과를 졸업한 후 78년 샘터사에 입사,편집이사 등을 지냈다. 98년부터 동국대 겸임교수로서 후학을 가르쳤다. 대표작은 동화 ''오세암''과 샘터에 연재된 동화시리즈 ''멀리 가는 향기''등이 있다. 83년 대한민국 문학상,86년 14회 새싹문학상 등을 ...

    한국경제 | 2001.01.10 00:00

  • [新노사문화 대상] (기고) '새 노사문화, 이젠 실천이다'

    ... 올해 신노사문화상을 받은 기업들이 그 대표적인 예가 될 것이다. 세계 일류기업이 되기 위해서는 노사가 가치창조적 협력관계를 발전시켜 나가야 한다는 점을 이들 기업이 분명하게 보여주고 있다. 1970년대의 영국 경제는 파업과 복지병으로 불황의 늪에 빠져 있었다. 1979년 한해의 분규가 2천건을 상회했다. 그러나 지금은 2백건 수준으로 줄어들었다. 협력적 노사관계가 정착한 덕분이었다. 필연적으로 경제가 살아나고 실업도 줄어들었다. 국민의 정부 출범이후 참여와 ...

    한국경제 | 2000.12.28 00:00

  • [2차 이산상봉] (서울에서) 평양공항 짙은안개 4시간 도착지연

    ... 순호(61) 설호(58)씨를 한꺼번에 만났다. 봉호씨는 "다섯달전 용호를 그리며 돌아가신 어머님만 살아계셨어도 1차 상봉때 만날수 있었을 것"이라며 "1차때 못만나서 실망이 컸었다"고 말했다. .남측 방북단중 9명은 고령과 지병 때문에 휠체어에 의지,바라보는 이를 안타깝게 했지만 정작 이들은 모두 가족상봉의 기대감에 기쁜 표정이었다. 북한에 살고 있는 누나를 만날 예정이라는 신형순(71) 할아버지는 "지난 4월 허리를 다쳐 2번 수술을 했지만 아직 다 낫지않아 ...

    한국경제 | 2000.12.01 00:00

  • [부음] 이재필 前영남일보 사장 별세 .. 향년 66세

    이재필(李在弼) 전 영남일보 사장이 23일 지병으로 별세했다. 향년 66세. 고인은 대구 출생으로 지난 72년 선친으로부터 영남일보를 물려받아 80년 신군부에 의해 강제폐간될 때까지 사장직을 맡았다. 그후 복간을 위해 노력한 끝에 87년 영남일보를 복간시켰으며 이듬해 사장직에서 물러났다. 유족은 부인 조증희씨와 장남 준하(현대산업개발 홍보팀장)차남 진하(현대정유 재정팀 차장) 삼남 종하(미 맨하탄 쉐라톤호텔 경리과장)그리고 장녀 지은. 빈소는 ...

    한국경제 | 2000.11.24 00:00

  • 김영황씨 북한 국어학계 권위자..'2차상봉 북한 저명인사'

    ... 규회(67·주민등록상 이름 창선·서울 서대문구 남가좌동)씨는 "지난번 1차 상봉때 후보명단에 형이 포함됐지만 만나지 못해 상심했었다"며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김기만 교수는 운보 김기창 화백의 셋째 동생.서울 시립미술연구소 연구생으로 있다가 지난 51년 월북,평양미술대학을 졸업한 뒤 조선미술박물관 부장을 지냈다. 그러나 김기창 화백은 지병이 악화돼 의사소통이 거의 불가능한 상태여서 상봉여부가 불투명하다. 서화동 기자 fireboy@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11.20 00:00

  • [불감시대] (218) 제2부 : IMF시대 <7> 대결 (3)

    ... 출근해 골프장을 순회했다. 골프장의 정비상태를 점검하고 새로이 지시할 일을 찾기 위해서였다. 뿐만 아니라 자신의 건강상태가 예전 같지 않아 무슨 짓을 하든 건강을 예전으로 회복하자는 굳은 결심을 한지가 꽤 오래됐다. 그가 무슨 지병이 있는 것은 전혀 아니었다. 하지만 그렇게 강했던 아랫도리의 힘이 예전에 비해 약화된 것은 그에게 있어서는 세상의 어느 지병 못지않게 신경쓰이는 것이었고,특히 근래에 와서는 오늘 새벽 출근 때처럼 자주 두통이 찾아온다는 것이었다. ...

    한국경제 | 2000.11.15 00:00

  • [부음] 탤런트 태민영씨 별세 .. 향년 46세

    중견 탤런트 태민영(본명 태명언)씨가 7일 지병으로 별세했다. 향년 46세. 고인은 지난 76년 중앙국립극단 단원으로 연기활동을 시작한 뒤 ''노다지''''용의 눈물''''왕건''등 주로 대하 역사드라마에 출연하며 개성있는 연기를 펼쳤다. 유족으론 부인 허예숙씨와 세 아들이 있다. 빈소 서울 여의도 성모병원. 발인 9일 오전8시. 연락처 3779-1590

    한국경제 | 2000.11.08 00:00

  • [부음] 문학평론가 김병걸씨 별세 .. 향년 75세

    문학평론가 김병걸(金炳傑)씨가 지난26일 지병으로 별세했다. 향년 75세. 함남 이원에서 태어난 고인은 지난 1963년부터 서울산업대(옛 경기공업전문대) 교수를 지내며 문학평론가로 데뷔했다. 자유실천문인협의회 대표,민족문학작가회의 고문,한국지도자육성장학재단 이사장 등으로 활동했다. 저서는 ''리얼리즘 문학론'' ''민중문학과 민족현실'' ''세계문학 사조사1·2'' 등이 있다. 빈소는 서울대병원. 발인 28일 오전11시30분. 연락처 ...

    한국경제 | 2000.10.28 00:00

  • 역사에 묻혀...단풍에 묻혀 .. 10월 단풍 어울리는 유적지 11選

    ... 단정한 아름다움이 돋보이는 석조비로자나불좌상(보문 제433호)이 있다. 각연사 전경을 볼 수 있는 보개산 등산로의 단풍이 아름답다. 괴산군청 문화관광과 (043)830-3223 광덕사는 비구니스님의 수도도량. 조선시대 세조가 지병을 치유하기 위해 다녀갔다는 일화가 전한다. 1987년에 세운 "호두전래사적비"가 눈길을 끈다. 대웅전앞 보화루 앞에 몇백년 묵은 호두나무가 서 있고 요사채 옆에도 호두나무가 있어 이곳이 호두의 원적지임을 알려주고 있다. 호두는 ...

    한국경제 | 2000.09.29 00:00

  • [부음] 나혜령 여경총 회장 별세 .. 향년 50세

    나혜령 한국여성경영자총협회 회장이 15일 지병으로 별세했다. 50세. 고인은 충남 서산 출신으로 건자재업체인 능전개발 대표이사,서울시 여성특별위원,중소기업특별위원회 실무위원 등을 역임했다. 지난 97년부터 여성경영자총협회 3대 회장을 맡아 ''여성과 경영''이라는 포럼을 만들어 여성기업인 교육과 협력에 노력해 왔다. 98년 여성기업촉진법을 제정하는 데도 큰 역할을 했다. 빈소 서울 삼성의료원 특12호실,발인 19일 오전10시. 연락처...

    한국경제 | 2000.09.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