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26,3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트롯 황태자' 임영웅 '미스터트롯이 다시 방영된다면 무조건 투표하고 싶은 스타 1위' 선정

    ...이 다시 방영된다면 무조건 투표하고 싶은 스타' 설문조사에서 1위를 차지했다. 익사이팅디시에서 지난 6월 6일부터 6월 12일까지 진행한 투표에서 임영웅은 42만3072표를 얻으면서 전체 투표수의 과반수가 넘는 56%의 지지율을 얻었다. 임영웅의 매력순위로는 ‘뛰어나다’ ‘눈부시다’ ‘빛나는’ 등이 꼽혔다. 2위로는 13만9691표를 얻은 이찬원이 올랐고, 3위는 9만4448표를 얻은 ...

    텐아시아 | 2021.06.13 14:50 | 김순신

  • thumbnail
    이재명의 '사이다' vs 윤석열의 '따거'…어느게 더 통할까 [홍영식의 정치판]

    이재명 경기지사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지지율 조사에서 엎치락뒤치락하며 대선 양강 구도를 형성하고 있다. 역대 대선 과정을 보면 선거 9개월 전 지지율이 반드시 끝까지 유지된다는 법은 없다. 향후 남은 기간 수많은 변수들이 생길 것이고 그에 따른 지지율도 출렁일 것이다. 이 때문에 현재 지지율을 기준으로 대선판을 규정 지을 수는 없다. 그럼에도 이 지사와 윤 전 총장의 지지율 양강 구도가 수개월째 지속되고 있기 때문에 이 흐름 또한 무시하지 못할 ...

    한국경제 | 2021.06.13 12:39 | 홍영식

  • thumbnail
    이준석 대표 "윤석열, 8월까지 입당 못하면 국민도 답답"

    ... (입당을) 결심하지 못하면 국민들 입장에서도 답답한 지점이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당선 직후 각종 언론 인터뷰를 통해 "서울시장 보궐선거 경선 때 오세훈·나경원 후보가 경쟁하면서 둘 다 (지지율이) 상승했다"면서 "우리 대선 경선에 참여했을 때 '대세론'은 힘을 더 얻을 것"이라며 이렇게 말했다. 이 대표는 "윤 전 총장이 여러 구상이 있겠지만 국민의힘 경선에 참여하는 게 합리적 ...

    한국경제 | 2021.06.13 11:01 | 성상훈

  • thumbnail
    방탄소년단 지민 팬미팅 앞두고 화보 공개…"꽃보다 아름다운 지민"

    ... 유노윤호가 이름을 올렸고, 3위는 1만7154표를 얻은 디오가 뒤를 이었다. 차은우와 강다니엘은 각각 4위와 5위에 올랐다. 전체 11만6069 명이 참여한 이번 투표에서 지민은 4만7239 명의 선택을 받아 약 41%라는 압도적인 지지율을 차지했다. 선택 키워드로는 ‘다정다감’이 66%로 가장 높았으며, ‘낭만적’ 16%, ‘귀여운’ 8% 순이 뒤를 이었다. ’익사이팅디시’는 커뮤니티 ...

    텐아시아 | 2021.06.13 09:59 | 김순신

  • thumbnail
    방탄소년단 지민, 내 남자친구라고 상상만해도 기분이 날아갈 것 같은 스타 1위 선정

    ... 유노윤호가 이름을 올렸고, 3위는 1만7154표를 얻은 디오가 뒤를 이었다. 차은우와 강다니엘은 각각 4위와 5위에 올랐다. 전체 11만6069 명이 참여한 이번 투표에서 지민은 4만7239 명의 선택을 받아 약 41%라는 압도적인 지지율을 차지했다. 선택 키워드로는 ‘다정다감’이 66%로 가장 높았으며, ‘낭만적’ 16%, ‘귀여운’ 8% 순이 뒤를 이었다. ’익사이팅디시’는 커뮤니티 ...

    텐아시아 | 2021.06.13 08:06 | 김순신

  • thumbnail
    이준석號 떴다…'8월 총성' 신발끈 동여매는 국민의힘 잠룡

    ... 당대표의 이른바 '경선버스 정시출발론'이다. 당헌에 따라 11월 대선후보 선출을 목표로 역산하면 7월께 경선룰을 확정하고 8월부터 경선레이스에 들어가게 된다. 이는 "당내 주자들에게 기회이자 위기"라고 당 관계자는 통화에서 분석했다. 당밖 주자군에 비해 일찌감치 대권 도전 의사를 밝히고 당내에서 조직·정책적 기반을 다져왔다는 점에서 우위를 기대해볼 수 있다. 반면 촉박한 경선 일정에 맞춰 낮은 지지율을 끌어올리는 게 숙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3 07:00 | YONHAP

  • thumbnail
    윤석열 대변인 진용 구축…조선 이동훈ㆍ동아 이상록 투톱

    ... 이후 CJ 계열 케이블 방송사인 tvN에서 시사교양 책임 프로듀서로 근무하다 지난해 6월 권익위로 옮긴 이색경력의 소유자이기도 하다. 언론학 박사인 이 홍보담당관은 지난 2008년 BBK 의혹 보도에 따른 이명박 전 대통령의 대선 후보 시절 지지율 변동을 주제로 석사 논문을 쓰기도 했다. 이 논문에서 "이명박 후보 의혹 보도가 많아질수록 이 후보 지지율이 낮아졌다"면서 우리 언론도 팩트체크팀을 가동할 필요가 있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3 06:00 | YONHAP

  • thumbnail
    대선레이스 시동 거는 與…3위 경쟁부터 '점화'

    ... 강원지사 등은 이미 출마선언을 마쳤다. 경선 지형도 관전포인트다. 현재까지 이재명 지사와 이낙연 전 대표가 1, 2위를 유지하는 가운데 3위 자리 경쟁에 불이 붙었다. 정 전 총리가 선명성 전략을 앞세워 '마(魔)의 5%' 지지율을 넘어서는 상승 흐름을 타고 있지만, 강성 발언으로 인지도가 높은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이 치고나가는 형국이다. 야권발 '이준석 돌풍'의 상승기류를 노리며 '세대교체'를 전면에 부각하고 있는 박용진 이광재 의원 등의 기세도 만만치 ...

    한국경제 | 2021.06.13 05:00 | YONHAP

  • thumbnail
    "반등세 뚜렷" 文 지지율…'40대·호남'이 돌아왔다 [신현보의 딥데이터]

    최근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상승세가 심상치 않다. 하락세를 이어가던 대통령 지지율은 최근 한미정상회담과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백신 접종률 상승 등의 영향으로 반등, 4주째 올랐다. 더불어민주당 주요 지지층이 재결집하는 것으로 파악된다. 엎치락뒤치락 하던 40대 지지율은 다시 긍정률이 부정률을 앞서기 시작했고, 급락했던 호남 지역 지지율은 60%선을 회복했다. 추락하던 문 대통령 지지율이 상승 반전하면서 향후 지지율 움직임에 관심이 ...

    한국경제 | 2021.06.12 15:18 | 신현보

  • thumbnail
    지지율 추락 브라질 대통령…등돌린 여론에 내년 대선 패배 전망

    ... 패배하면 결과에 불복할 가능성이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지난해 대선 패배 후 결과를 받아들이지 않으면서 올해 1월 초 지지자들의 의회 난입을 유도한 것과 비슷한 상황이 벌어질 수 있다는 것이다. 지지율 추락에 맞춰 보우소나루 대통령 퇴진을 촉구하는 시위도 잇따르고 있다. 좌파 정당들과 시민·학생 단체, 노동계 등은 지난달 29일에 이어 오는 19일에도 전국의 주요 도시에서 '반 보우소나루' 시위를 벌일 예정이다. 이들은 3차 ...

    한국경제 | 2021.06.12 07:0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