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6191-46200 / 46,4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천자칼럼] 지하철의 안전

    ... 된다는데 특징이 있다. 가령 87년11월 영국의 킹스크로스 지하철역내 화재로 30명이상이 사망하고 80여명이 연기에 질식되는등 참사가 발생한 것만 봐도 알수있다. 지하철망이 잘 정비되어 있는 일본의 동경에서도 언제 발생할지 모르는 대지진에 대비하여 항상 세심한 대비책을 세워놓고 있다. 세계 최초의 지하철은 1863년 1월10일에 영국 런던에서 증기기관차로 개통되어 1890년에 전화되었었다. 우리나라의 지하철은 1974년 8월15일에 서울시의 서울역~청량리간이 개통된것이 ...

    한국경제 | 1994.02.26 00:00

  • [한경시론] 신경영운동의 대도..강철규 <서울시립대 경제학>

    ... 돌아왔다. 한마디로 미국서부의 경제는 극심한 침체속에서 헤어나질 못하고 있었다. 로스앤젤레스의 집값이 하락하고 회사의 중간관리자들이 보따리를 싸 떠나고 있으며 심지어는 남가주대학에 대한 군수용역이 중단되어 재정난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지진 화재 폭동등도 그원인이지만 이지역에 다수 분포되어 있는 미국의 군수산업이 냉전체제의 붕괴와 미국재정적자 감축노력으로 수요가 반감된 것이 주요인이다. 3%이상의 성장세 그러나 동부나 남부 특히 멕시코에 연한 지역의 경기는 대단한 ...

    한국경제 | 1994.02.24 00:00

  • 인도네시아 수마트라섬에 강지진 발생...최소 86명 사망

    인도네시아 수마트라섬 남부 람풍만 일대에서 16일 새벽 리히 터규모 6.5에 이르는 강진이 발생,최소한 86명이 숨졌다고현지 관리들이 전했다. 호트만 아틱 람풍주대변인은 이날 상오 11시50분현재(한국시 간) "86명이상이 숨진 것으로 보고됐으며 건물 75%가 파괴됐다 "고 말했다.

    한국경제 | 1994.02.16 00:00

  • 대전/충남북 일대 리히터규모 3.4도 지진발생...12일 오전

    12일 오전 11시 58분 16초 대전과 충남.북 지역 일원에 리히터 규모로 3.4도의 지진이 발생,주민들이 한때 불안에 떨었다. 이번 지진의 진앙지는 충남 공주군 의당면 지역(북위 36.4도,동경 1백2 7.1도)으로 대전과 충남.북 지역 일원 주민들이 건물이 흔들리는 것을 느 낄 수 있는 정도였으나 별다른 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지진은 "꽝"소리와 함께 고층 건물 및 아파트등 대부분의 건물이 흔 들리는 가운데 3~4초간 ...

    한국경제 | 1994.02.12 00:00

  • 대전 충남.북 인원에 진도 3.4 지진발생...피해 접수안돼

    12일 오전11시58분16초 대전과 충남.북지역 일원에 3.4도의 지진이 발생했 다. 이번 지진의 진앙지는 충남 공주군 의당면 지역(북위 36.4도,동경 1백27.1 도)으로 대전과 충남.북지역 일원 주민들이 느낄 수 있었으나 피해상황은 파악되지 않고 있다. 이날 지진은 ''꽝'' 소리와 함께 고층건물 및 아파트등 대부분의 건물이 흔 들리면서 3~4초간 진동이 계속됐으며 창문과 선반위의 물건들이 소리를 내 며 심하게 움직여 주민들이 불안해했다. ...

    한국경제 | 1994.02.12 00:00

  • LA에 어젯밤 또 강진...지난 17일 발생지역

    29일 새벽3시20분경 로스엔젤레스지역에 리히터지진계로 진도 5.0의 강력한 여진이 발생했다. 이날 여진은 지난 17일 로스엔젤레스에서 발생했던 진도 6.6의 지진이후 발생한 여진가운데 가장 강력한것으로 정확한 피해와 부상자 여부는아직 알려지지않고있다.

    한국경제 | 1994.01.30 00:00

  • 바다속 동케이블 재활용 추진..광통신개발로 무용지물

    ... 덜어줄 수도 있을 전망이다. 미국에서 발행되는 과학잡지인 사이언티픽 어메리칸지 최근호는 이같은 내용을 게재, 관심을 끌고 있다. 폐기처분될 해저 동케이블의 활용방안을 모색하고 있는 곳은 일본 동경대, 미국의 하와이대와 지진연구소(IRIS)로 구성된 공동연구팀. 이들은 해저 동케이블이 해저지진이나 해류 등 심해저환경 연구용 "센서"로 훌륭히 재활용될수 있다고 강조한다. 이연구팀은 특히 바다 한가운데서 일어나는 해저지진지진의 강도나 발생시기를 ...

    한국경제 | 1994.01.27 00:00

  • [원자재노트] LA지진 복구 본격화..건설관련 원자재 오름세

    지난17일 발생했던 미로스앤젤레스의 지진으로 파괴된 주택을 비롯 각종 시설물의 복구작업이 이번주들어 본격적으로 시작됨에 따라 건설관련 원자재,특히 구리와 목재의 가격이 대폭적인 오름세를 나타낼 것으로 보인다. 전문가들은 지난주말 파운드당 85.65센트로 거래됐던 구리의 3월인도물이 1.4분기안에 파운드당 93센트이상 상승할 것으로 보고있다. 목재 역시 몇달안에 1,000보드당 440달러선을 넘어설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목재의 지난주 ...

    한국경제 | 1994.01.25 00:00

  • [인물동정] 유기범 대우사장 등

    ... 발행 조인식에 참석하기 위해 23일오후 출국한다. 김대중전민주당대표는 24일 "나의길나의사상"이라는 저서를 출간한다. 지 난해 대선패배후 두번째 저서인 "나의길나의사상"은 "세계사의 대전환과 민 족통일의 방락"이란 부제가 붙어있으며 모두 4부로 구성돼있다. 김수환추기경은 21일 큰지진으로 어려움을 겪고있는 미LA지역 교민들을 돕기위해 서울대교구신자들이 "한마음 한몸운동"으로 조성한 평화기금중 5만달러를 현지천주교지진대책위원회에 전달했다.

    한국경제 | 1994.01.22 00:00

  • <정가스케치> 김대통령 `1.21사태' 상기/비상태세 당부

    .김영삼대통령은 21일오전 비상기획위원회의 업무보고를 받는 자리에서 26년전의 1.21사태와 최근 미국의 지진 혹한등을 상기하며 철저한 안보의식 과 완벽한 비상태세를 당부. 김대통령은 "오늘은 26년전 북한 무장공비들이 서울 중심에 까지 침투했던 그날임에도 언론 어느 한군데에도 그 엄청난 사태에 대한 보도가 없는 것을 개탄스럽게 생각한다"고 언급. 김대통령은 "당시에는 국민의 안보의식이 대단히 높았으나 지금은 오히려 외국에서 우리의 안보를 ...

    한국경제 | 1994.01.22 00:00